top of page

미주체전 성화봉송 출정식





<앵커> 오늘(23일) 오전 뉴욕 미주체전 조직위원회에서, 제 22회 전미주한인체육대회 개최 30일을 앞두고, 성화봉송 출정식을 가졌습니다. 성화봉송팀은 오늘(23일) 뉴욕을 출발해, 29일 LA에 도착한 뒤, LA한인회에서 성황봉송팀 채화식을 한뒤, 30일에 걸쳐 주요도시를 거쳐 대회가 열리는 23일 롱아일랜드 낫소 콜로시움에 도착해 대회시작을 알리는 불을 밝힐 예정입니다. 자세한 내용 이하예 기자가 보도합니다.




23일 화요일 11시 뉴욕 미주체전 조직위원회에서는, 제 22회 전미주한인체육대회 개최를 30일 앞두고, 뉴욕미주체전의 성공적인 개최와 참가자 및 임원진들의 단합을 위해 미대륙횡단 성황봉송을 미주체전 역사상 처음으로 시작하는 출정식을 가졌습니다.





성화봉송 차량은 23일 뉴욕을 출발해, 29일 LA에 도착한 후, 30일 LA한인회에서 채화식을 갖고, 성황봉송팀이 출발하게 됩니다. 성화봉송 팀은 31일 오렌지 카운티, 1일 라스베가스, 6월3일 덴버, 6월6일 캔자스시티, 6월9일 달라스, 6월10일 휴스턴, 13일 애틀랜타, 15일 워싱턴 디씨를 거쳐 17일 필라델피아 18일 뉴저지를 거쳐 서부에서 남부 동부로 한달간 미 대륙을 횡단한 뒤, 대회 개막식이 펼쳐지는 6월 23일, 롱아일랜드 낫소 콜로세움에 도착해 4516 마일에 달하는 대장정을 마치며, 대회의 시작을 알리는 불을 밝히게 됩니다.




출정식에 참여한 김영환 선수단 단장은, 이번 미주한인체육대회를 뉴욕에서 성공적으로 개최할 수 있도록, 한인단체와 협력해, 향상된 경기력으로 최선을 다해 임하고자 한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뉴욕 미주체전의 성공적인 개최를 다짐했습니다.




<인서트: 김영환 선수단 단장>


이 자리에 참석한 산드라황 뉴욕시의원은, 제 22회 전미주한인체육대회의 성공적인 개최를 기원한다는 말을 전했습니다.



<인서트: 산드라황 시의원>


양창원 성황봉송단장은, 미주체전을 준비하는 과정에서 어려움도 많았지만, 성공리에 마칠수 있도록 끝까지 안전하게 미주체전 성황봉송 대장정을 마칠 것을 약속했습니다.



<인서트: 양창원 성황봉송단장>


이석찬 뉴욕 미주체전 공동조직위원장은 준비하는 과정에서 어렵고 힘든 과정이 많았지만, 동포사회에서 협조해주셔서 이렇게 출정식을 가질수 있었다며 왕복 만마일에 가까운 장거리를 각 지역 체육회장 및 성화봉송팀이 참여하며 30일에 걸쳐 이동하게 될텐데, 안전하고 무사히 대회장까지 도착할 수 있기를 희망하며 감사와 응원의 말을 전했습니다.




<인서트: 이석찬 뉴욕 미주체전 공동조직위원장>


뉴욕 미주체전 위원회는, 미주체전 역사상 최초로 갖는 대륙횡단 성화봉송을 통해 미주 체전을 적극적으로 홍보하고, 보다 많은 한인 동포들이 관심을 갖길 바란다고 말했습니다.


이번 대회에는 LA, 뉴욕, 시카고, 워싱턴 DC, 샌프란시스코 등 32개 지역에서 6천여명이 참가할 예정으로 양궁, 검도, 골프, 사격, 농구, 수영, 탁구, 배구, 태권도 등 22개 종목에서 남녀 각 경기가 진행됩니다. 미주체전 참가자 중 뉴욕과 뉴저지 거주자 외 3,000여명은 롱아일랜드 호프스트라 대학 기숙사, 1,000여명은 호텔 등에서 숙박하며 각 주를 대표하는 선수단은 주별 대표 선발전을 거쳐 대회 본선 참여권을 얻게 됩니다.




개막식은 K-팝과 국악, 태권도 시범 공연과 한식 체험 행사가 마련될 예정입니다. 곽우천·이석찬 공동조직위원장은 "체육을 통해 동포사회 결속과 건강 증진을 도모하는 대회"가 될 것이며 "올해 미주체전은 특히 유럽, 아시아, 남미 지역의 한인들도 참여하는 전세계 한인의 축제가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1972년에 출범한 재미 대한체육회는 LA를 비롯해 뉴욕, 시카고, 워싱턴, 애틀랜타 등 전미 30개 지역에 지회를 둔 비영리단체로 매년 한국 전국체전에 300여명의 선수단을 파견하고 있습니다.


전미주한인 체육대회는 격년으로 열리는 대회로 코비드19 발생 후 중단됐다가 4년 만에 재개하는 것으로 이번 대회는 '꿈이 있는 뉴욕에서 하나가 되는 미주체전'이라는 주제로 롱아일랜드 아이젠하워 팍 스포츠 센터, 낫소 커뮤니티 컬리지 등에서 다음달 23일 금요일부터 25일일요일까지 사흘간 진행됩니다.








K-radio 이하예 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 2024년도 첫번째 공개 회의 개최 

<앵커>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가 첫번째 공개 회의를 열었습니다. 위원회는 오는 11월 5일 총선 유권자에게 제시할 뉴욕시 헌장 개정안과 기타 사안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가 29일 공개 회의를 열었습니다. 이 회의는 일반인에게 공개됐으며 웹사이트에서도 생중계되었습니다. 헌장 개정 위원장을 맡은 카를로 사이

퀸즈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 공원 다리 개조 사업 착공 

<앵커>뉴욕시가 퀸즈 보로의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 공원의 타이드 게이트 브리지를 개조하는 4100만 달러 프로젝트에 착공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2027년 여름 완공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 공원국(NYC Parks)와 설계건설국(Department of Design and Construction, DDC)은 28일 퀸즈 보로장 도노

Komentarz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