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Community Op-Ed: 뉴욕시 배달 노동자에게 공정한 임금 제공

지역사회 칼럼: 뉴욕 시의 배달 노동자에게 공정한 임금 제공


우리 행정부는 처음부터 분명한 미션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공공 안전 보호, 경제 재건, 열심히 일하는 뉴욕 시민들을 위한 더 살기 좋은 도시 만들기입니다.


매일 매일, 우리는 그 비전을 실현하고 있습니다. 우리는 팬데믹 중에 상실된 모든 사설 부문 일자리를 예정보다 1년 앞서 회복했으며; 올해 우리 도시의 전반적인 범죄 발생률은 감소했으며; 우리 도시는 더욱 깨끗하게 변화되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 우리 모두가 경제적으로 회복된 것은 아닙니다. 물론 모두에게 공정하게 혜택이 주어지지 않았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그래서 바로 우리 뉴욕 시가 노동자들을 위한 도시로써 최선을 다하고 있는 이유입니다.


지난 주에 우리 행정부는 앱을 통한 음식 배달 노동자들에게 상당한 임금 인상을 제공했습니다. UberEATS, DoorDash 및 Grubhub에서 일하는 배달 노동자들은 이제 팁을 제외한 시간당 최소 $19.56를 받게 됩니다. 이것은 수고한 일당에 대한 공정한 임금이라 봅니다. 또한 이것은 가장 열심히 일하는 6만 명 이상의 뉴욕 시민들의 임금이 앞으로 상승할 것을 의미하기도 합니다.


배달 노동자들의 주머니에 적절한 임금을 넣어주고, 저녁 식사를 마련할 수 있도록 하고, 모기지를 지불할 수 있게 하는 등, 특히 뉴욕 내 5 보로에 힘겹게 살아가는 노동자 가족을 지원합니다.


배달 노동자들은 우리 도시의 중요한 부분이지만, 몇 달 전까지 평균적으로 팁을 제외하고 시간당 단 $5.39만을 벌고 있었습니다.


우리 행정부는 이것이 적절하지 않다는 것을 알았고, 2023년 6월 우리는 앱을 통한 음식 배달 노동자들을 위한 국가 최초의 최소 임금 규칙을 발표했습니다.


이 새로운 임금 규정이 시행된 이후로, 배달 노동자들은 이미 주당 임금이 165% 상승했으며, 연간 약 8억 5000만 달러를 더 벌고 있게 되었습니다.


또한 이 최소 임금 규정은 뉴욕 주민들이 생활 비용 부담을 계속해서 느끼고 있다는 사실을 반영하기 위해 인플레이션에 따라 인상된 것입니다.

수 많은 뉴욕 시민들은 열심히 일하고 있습니다.

저 역시 그것이 어떤 의미인지 알고 있습니다.

저는 5명의 형제자매와 함께 힘들게 생계를 이어가고 있는 어머니 밑에서 자랐습니다.

이렇게 수천 명의 배달 노동자들이 매일 자신과 가족을 지원하기 위해 일을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더 많은 일을 해야 한다는 것도 알고 있습니다.

일부 배달 앱에서 팁을 주는 것이 더 어려워지고 있고, 일부 앱에서는 근무자들을 교대 근무에서 제외하는 일도 벌어지고 있습니다. 이것은 분명 잘못된 일이며, 우리는 지난 주에 배달 노동자들과 함께 이를 명확히 했습니다.


그래서 오늘에 이르기까지 우리는 처음으로 이들을 위한 허브를 개척하고 있습니다.

그곳에서 우리의 음식 배달 노동자들은 악천후에서 피하고, 쉴 수 있으며, 핸드폰이나 전기 자전거 배터리를 충전할 수 있습니다.


또한 우리는 안전한 공공 충전을 위해 100명의 배달 노동자를 대상으로 리튬 이온 배터리를 테스트하기 위해 5개의 공공 전기 배터리 충전소를 공개하도록 하겠습니다.


이것은 우리가 지속 가능한 배송 부서를 만들고자 하는 계획의 한 이유이기도 합니다.

그리고 신규 배송 수단을 규제하는 국내 최초의 엔티티가 될 것이며, 이것은 우리의 노동자와 우리의 길을 안전하게 유지하는 데 도움을 줄 것입니다.


어려워질수록, 우리는 가장 소중한 자산인 우리 시민들에게 투자해야 한다는 것을 알고 있습니다.


이것이 바로 모든 뉴욕 시민이 어떤 직업에 종사하든, 어느 지역에 살든 우리의 번영을 공유하는 도시를 만드는 방법입니다. 우리는 뉴욕의 노동자 시민들에게 공정한 임금을 제공하고 있습니다.

Recent Posts

See All

Community Op-Ed: 저렴한 주택 공급 목표달성을 위해...

Community Op-Ed: Scoring a Goal for Affordable Housing 2022년 11월, 우리 행정부는 퀸즈 Willets Points 지역의 세대 변화의 역사를 이루고 있습니다. 한때 '재의 계곡'으로 불렸고, 폐차장이었던 이곳은 이제 활기찬 동네로 탈바꿈하고 있습니다. 무엇보다 지난 40년 동안 뉴욕은 2,500채의 새롭고

Community Op-Ed: 새학기 시작! Back to School!

Community Op-Ed: Back to School! Community Op-Ed: 새학기 시작! Later this week, our children will head back to school for the first day of the new school year. School supplies have been gathered, backpacks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