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126_주요 뉴스

앵커: 김은희


▶ 조 바이든 행정부 출범 2년에 백악관 주요 참모진의 3분의 1이 교체됐습니다.악시오스는 바이든 정부 2년차였던 지난해 대통령 보좌진 66명 중 21명(32%)이 백악관을 떠났다며, 이는 도널드 트럼프 정부 때(31%)보다 많고 1980년대 로널드 레이건 정부(40%) 이후로는 두 번째로 많은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이런 가운데 연방하원 공화당에서 모든 소득세를 폐지하고 전국 단위 판매세를 도입하자는 이른바 '공정세(Fair Tax)' 계획이 다시 주목받고 있습니다. ▶뉴욕시 모든 공립학교에서 아시아 태평양계 역사와 문화를 가르치게 됩니다. 시 교육국은 오는 6월까지 전 학년을 대상으로 아시아 태평양계 이민자들의 미국 내 공헌과 주요 인물 다루는 교육 과정 도입을 완료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뉴욕시가 거리에서 생활하고 있는 노숙자들의 정확한 인원파악에 나섰습니다. 이에 자원봉사자들은 밤새 뉴욕시 전역을 다니며, 구역별 노숙자 인구를 집계하고 있습니다. ▶낫소 카운티 의원과 연방 하원 3선거구 주민들이 제2의 조지 산토스를 막기 위해 공직자 후보의 배경조사를 필수로 요구하는 내용을 담은 G.E.O.R.G.E 법안을 소개하고 이를 연방 법으로 지정해야 한다는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뉴욕시에 거주중인 한 십대 소년이, 비영리단체를 설립해, 연간 무려 6300인분의 식자재를 무료로 공급하고 있다는 이야기가 전해져, 지역사회에 훈훈함을 안겨주고 있습니다. ▶뉴욕주 푸드스탬프(SNAP) 수혜 주민들이 1월에도 최대 수령액을 받습니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뉴저지 북부의 난방비가 다음달부터 인하됩니다. ▶국민의힘 차기 당권 경쟁에 최대 변수로 꼽혀온 나경원 전 의원이 결국 불출마 의사를 밝혔습니다. 대통령실과의 갈등에 이른바 친윤계 압박이 더해지며 중간에 뜻을 꺾은 것으로 보입니다. ▶에릭 아담스 뉴욕시장은 증가하는 증오범죄에 대처하고 커뮤니티간 상호 이해증진을 도모하기 위해 'Breaking Bread, Building Bonds' 프로그램을 시작한다고 발표했습니다. 뉴욕시장은 10-12명의 시민들을 그룹으로 묶어 1,000번의 식사를 제공하는 이 프로그램에 많은 기관과 기업의 동참을 적극 독려하고 나섰습니다. ▶메트로폴리탄교통공사(MTA)가 시내버스 내에서 비 접이식 유모차 탑승을 허용하는 프로그램을 확대합니다. 5개 보로 1천 대의 버스에 유모차를 위한 공간을 마련한다는 계획입니다. ▶24일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장 초반 일부 종목들의 거래가 일시 중단된 사태는 백업 시스템 운용상의 실수 때문인 것으로 드러났ㅅ브니다. ▶연방 식품의약국 FDA가 2살 미만 아이들이 섭취하는 유아 식품에 포함된 납 성분량을 제한하는 정책을 발표했습니다. ▶학생들의 펜타닐 오남용이 심각한 사회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 10대들의 인기 SNS 플랫폼인 ‘스냅챗’(Snapchat)에서 펜타닐이 대거 유통된 것으로 드러나 FBI가 강력 단속에 나섰습니다. ▶외상성 뇌 손상(TBI: traumatic brain injury)이 사망 위험을 높인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소셜미디어 트위터에 이어 페이스북도 활동을 중지시켰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계정을 2년 만에 풀기로 했습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061224 모닝 주요뉴스

06122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11월 미 대선을 앞두고 세계 각국 국민 중 40%가량은 민주당 소속 조 바이든 현 대통령이 연임하기를 바라고 있다는 국제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특히 바이든과 맞붙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집권했던 당시 경제·안보 등 전방위 분야에서 압박을 받은 한국과 일본, 유럽 국가들은 ‘트럼프 2기’가 현실이 될 가

061124 모닝 주요뉴스

06112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조 비이든 대통령은 시민권자의 '불법 이민' 배우자에게 추방 금지와 취업 허가 등의 혜택을 줄 계획이라고 뉴욕 타임스가 보도했습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의 차남 헌터 바이든의 총기 불법 소지 혐의 재판이 10일, 검찰과 변호인단의 최후 진술을 마치고 배심원 토의에 착수했습니다. 이르면 11일 배심원단의 유·무죄 평결이

061024 모닝 주요뉴스

06102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달 말 '성 추문 입막음 돈 지급 관련 회사장부 조작' 사건으로 유죄 평결을 받은 가운데 조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이 초박빙 대결을 계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성 추문 입막음 비자금 사건에서 유죄 평결을 받은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10일 뉴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