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애담스 시장, 녹색일자리 40만개 대비하는 녹색경제 계획 발표 



<앵커>에릭 애담스 뉴욕시장이 2040년까지 약 40만 개의 녹색일자리를 대비하는 녹색 경제 실행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를 통해 뉴욕시를 미래지향적인 녹색 경제로 번영시키고자 합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에릭 애담스 뉴욕시장과 뉴욕시 경제개발공사(NYCEDC) 사장 겸 CEO 앤드류 킴볼(Andrew Kimball), 뉴욕시 인재 및 인력개발국(NYCTalent) 전무이사 애비 조 시갈(Abby Jo Sigal)은 28일 뉴욕시의 녹색 경제를 성장시키기 위한 로드맵을 제시하는 최초의 계획인 녹색 경제 실행 계획(Green Economy Action Plan)을 발표했습니다.  


이 계획은 뉴욕시가 기후 변화에 대처하는 데 도움이 될 일자리와 부문에 투자하고 2040년까지 뉴욕시에서 예상되는 약 40만 개의 녹색 일자리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뉴욕 시민, 특히 환경적으로 취약한 지역 사회의 사람들을 훈련하고 배치하는 것입니다. 


이 계획의 핵심은 브루클린 아미 터미널에 새로운 "기후 혁신 허브"를 조성하는 것인데, 이는 녹색 기술 스타트업 및 기업의 성장을 도울 것이며, 이 허브는 트러스트 포 거버너스 아일랜드(Trust for Governors Island) 및 브루클린 네이비 야드 개발공사(Brooklyn Navy Yard Development Corporation)와 함께 5000개의 새로운 정규직 일자리를 지원할 3개 캠퍼스에 걸쳐 녹색 경제 생태계를 조성하게 됩니다. 


결론적으로 이 계획은 2100명의 뉴욕 시민을 교육 및 훈련하고 550억 달러의 경제적 효과를 창출하게 됩니다. 


녹색 경제 실행 계획은 애담스 시장의 시정연설에서 미래 지향적인 산업에 투자하고 이스트 강을 따라 일자리 및 혁신 허브가 있는 ‘미래의 항구’를 만들겠다는 약속을 기반으로 합니다. 


<인서트: 에릭 애담스 뉴욕시장> 

애담스 시장은 "건물 복원 프로젝트와 아파트 건물 개조부터 태양 전지판, 전기차 충전소, 풍력 터빈 설치에 이르기까지 녹색 일자리는 이미 수요가 많아지고 있다”며 “우리의 녹색 경제 실행 계획은 새로운 종류의 산업 혁명의 성장을 활용하고 뉴욕 시민들에게 탄력적이고 번영하는 도시를 건설하고 미래 지향적인 경제로 발전시키는 데 필요한 자원을 제공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뉴욕시의 녹색 경제는 현재 13만3000개 일자리에 2040년까지 약 40만 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습니다.  


이 계획은 녹색 경제 성장에 필수적인 주요 직업을 식별해 21개의 직업을 강조하고 있는데 그 중 다수는 고등 교육 학위가 필요하지 않습니다. 


K-radio 유지연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제 22주년 KACF 갈라 성황리 마쳐

<앵커> 지난주 한인커뮤니티 재단이 주최한 제 22주년 연례 갈라 만찬행사가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260만 달러 이상이 모이며, 성황리에 행사가 마무리됐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한인커뮤니티재단(KACF)이 지난 17일 맨해튼 치프리아니 연회장에서 제22주년 연례 갈라 만찬행사를 개최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800여 한인 자선가 및 지도자들이

뉴욕주, 불법 대마초 가게 단속 위한 자물쇠법 발표 

<앵커>캐시 호컬 뉴욕주지사가 뉴욕의 불법 대마초 가게를 단속하는 새로운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법 집행기관은 불법 상점을 자물쇠로 잠가 폐쇄할 수 있으며 이러한 가게에게 임대한 건물주에게도 최대 5천 달러의 벌금을 부과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지난 19일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는 뉴욕에서 운영되는 수천 개의 불법 마리화나 상점을 폐쇄하기 위

뉴욕시 지구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열려 

<앵커>뉴욕시에서 지구의 날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가 열렸습니다. 차 없는 거리를 만들고 무료 자전거 타기, 콘서트 등이 마련됐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지구의 날을 맞아 차 없는 거리, 자전거 타기 등 다양한 축하 행사를 열었습니다. 지난 20일 뉴욕시 교통국(New York City Department of Transportation)이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