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Ivy Beauty, 유방암 재단 National Breast Cancer Foundation Inc.®과 유방암 인식의 달을 위해 협력



글로벌 뷰티케어그룹 키스사의 유통사 아이비 뷰티가 10월 유방암 인식의 달을 맞아 유방암 재단인 National Breast Cancer Foundation, Inc.®(NBCF)에 현금 1만 달러와 함께 2만 달러 상당의 자사 제품을 기부했습니다.


기부된 제품은 유방암 치료를 받고 있는 여성들에게 전달되는 HOPE Kits에 사용되며, 이는 치료 과정에 대한 위로와 격려를 전달하는 의미가 담겨져 있습니다.

아이비 뷰티는 유방암에 관한 다양한 정보와 자가 유방 검사법 교육 등 유방암 예방에 대한 인식을 높이기 위해 NBCF와 올해로 2년 연속 파트너십을 체결해 기부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이번 기부에 대해 아이비 뷰티사 관계자는“다시 한번 NBCF와 협력하여 커뮤니티의 건강과 발전에 일조할 수 있게 되어 영광이다”라며, ”더 나아가 유방암 치료 중 혹은 후유증으로 인해 고통받는 사람들이 자사의 고품질 뷰티 제품을 통해 잠시나마 병마와의 싸움에서 벗어나 본인을 가꾸는 과정에서 느낄 수 있는 기쁨을 전해드리고 싶다.”고 전했습니다.


K-라디오 손윤정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앵커> 프린스턴 대학이 경제적으로 학비를 감당할 수 없는 학생에게 제공하던 학비 감면 혜택을 연소득 10만달러 미만 가정으로 확대했습니다. 학교측은 전체 학생의 4분의 1 정도가 혜택을 받게 될 것으로 예상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전합니다. 프린스턴 대학교에 입학하는 데 드는 총 비용은 연간 8만3,000달러가 넘습니다. 이는 학비로는 5만9,000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