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AI시대, K-스타트업의 변화와 도전, 기회 포럼





<앵커> 어제 뉴욕 맨해튼 시티그룹 본사에서 코리아소사이어티 주최로 K-스타트업 포럼 행사가 개최됐습니다. 현장에 이하예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어제 코리아 소사이어티가 주최한 K 스타트업 포럼이 맨해튼 시티그룹 본사에서 개최됐습니다.



'인공지능(AI) 시대 K-스타트업의 변화와 도전, 기회'를 주제로 열린 이날 포럼에는 레드 헬리콥터 저자 제임스 리를 포함해, 기업 메타에서 AI 리서치 연구를 하고 있는 과학자 대일 김, 업스테이지 창업자, 성 김, 럿거스 대학교 컴퓨터 과학 전공 교수 칼 스트라토스, 스파크랩스 창업자 버나드 문, 스탠포드 교수 진형 리 , 눔 창업자 세주 정, 센드 버드 창업자 존 김 등 한인 창업자들이 연설자로 대거 참석했습니다.




기조연설자로 나선 레드 헬리콥터의 저자, 제임스 리는 앞으로 훌륭한 리더가 가져야 할 사고방식은 여러 승객을 한 곳으로 나르는 여객기가 아니라 여러 방향으로 움직일 수 있는 헬리콥터의 모습이 돼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그는 여객기는 매우 높이 날 수 있고 한 번에 500명씩 나를 수 있는 강력한 이동수단이지만, 아마도 미래에 더 적합한 사고방식은 헬리콥터가 될 것이라며, 상명하달식 조직이 되어서는 살아남을 수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교육과 관련해 한국은 교육에 매우 집중하고 있는 사회라면서도 올바른 종류의 교육에 대한 중요성을 잊어선 안 된다고 말한뒤 이는 암기에 기반한 교육이 아닌 창의력에 기반한 교육이라고 강조했습니다.





건강관리 앱 눔의 공동창업자 세주 정은, 샌프란시스코에서 유나니티드 코리안 파운더라는 단체를 만들어 한인 창업자, 투자자들이 한데 모여 함께 고민하고 협력하고 있다며, 우리는 함께할 때 더 큰 시너지를 낼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인서트: 세주 정 >




이어  AI는 사람을 코치하고 돕는 역할을 할 뿐이라며, 아이언 맨의 수트를 예로 들었스비다. 아이언 맨의 수트는 첨단 기술을 이용하지만, 결국 사람인 아이언 맨을 돕는 역할일 뿐이라며, AI 시대에도 어떻게 기술을 활용해 사람을 도울 것인가에 대한 고민을 하는 것이 가장 중요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인서트: 세주 정 >




K 라디오 이하예 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퀸즈 로커웨이 비치 일부 블록, 공사로 올여름 폐쇄 예정 

<앵커>5년 연속으로 해안선 공사가 계속됨에 따라 로커웨이(Rockaway)의 여러 해변 블록이 이번 여름에 폐쇄됩니다. 뉴욕시 공원국은 비치 106번가에서 비치 126번가에 이르는 약 20개 블록은 진행 중인 공사로 인해 이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의 해변들은 지난 메모리얼 데이 주말에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지만 몇몇 해

뉴욕 인트레피드 박물관에서 메모리얼데이 기념식 열려 

<앵커>뉴욕시는 화환 헌화 의식부터 100년이 넘는 퍼레이드까지, 메모리얼 데이를 기념하는 여러 행사를 열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메모리얼 데이에 국가를 위해 최고의 희생을 치른 군인들을 기리고 있습니다. 참전 용사와 현역 군인 및 시민들이 메모리얼데이 행사를 위해 27일 인트레피드 박물관에 초대되었습니다. 올해 기념식은 날씨 때문에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