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1111_모닝 주요 뉴스

앵커: 김은희


▶이번 중간선거를 통해 공화당이 연방 하원 다수당을 차지했지만 상원은 민주당이 다수당을 유지할 가능성이 높아졌습니다. 유권자들이 민주당과 공화당 양당에 모두 불만이 높다는 것이 표심으로 드러났다는 분석이 제기되고 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2020년 대선 '부정선거 주장'에 동조한 공화당 후보들이 이번 중간선거에서 대거 당선된 것으로 알려지면서 미 정치권에 파장을 불러올 것으로 보입니다. 반면 민주당에서는 Z세대 등 다양한 그룹의 진보주의자들이 의회 입성에 성공했습니다. ▶한편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10일(현지시간) 잠재적인 대선 경선 후보인 론 디샌티스 플로리다 주지사를 다시 공격하고 나섰습니다. ▶이런 가운데 중간 선거에서 공화당 후보들이 대거 약진하는 ‘레드 웨이브’가 나타나지 않은 데 대해 유럽 국가들이 일단 안도의 한숨을 내쉬고 있습니다. 그러나 공화당이 하원의 다수당을 차지함에 따라 조 바이든 대통령 정부의 친유럽 정책에 제동이 걸릴 수 있다는 분석이 나옵니다. ▶예상을 넘어 민주당이 중간선거에서 선전한 것을 두고 낸시 펠로시 하원의장이 결정적 역할을 한 것으로 평가받고 있는데요, 펠로시 하원의장의 다음 행보에 정가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 중간선거에서 캘리포니아주 40지구 선거에 출마한 공화당 소속 영 김(한국명 김영옥·59) 연방하원의원의 당선이 확실시된다.


▶ 뉴욕시 교육국이 스타이븐슨트를 비롯한 특목고 예산을 삭감해서 부족한 예산을 채우는 방안을 검토중이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뉴욕에서 식중독균인 '리스테리아' 감염 사례 7건이 보고됐습니다. 총 6개 주에서 16명의 환자가 보고된 가운데 사망자도 나왔는데, 특히 임산부가 이 균에 감염될 경우 유산 및 조산을 일으킬 수 있어 치명적입니다. ▶맨해튼과 뉴저지를 연결하는 링컨터널의 현금 통행료 징수가 다음달부터 전면 폐지됩니다. 폐지 후에도 통행료는 기존과 동일하며, 자동화시스템 도입으로 교통체증 해소와 에너지 절감, 교통사고 감소가 기대됩니다. ▶뉴욕시 거리와 공원이 한층 더 깨끗해질 전망입니다. 에릭 애덤스 시장이 오늘(10일), 천여개의 방치된 지역 청소, 불법 투기 단속 확대, 쓰레기통 개수 증가 등의 방안이 담긴 'Get Stuff Clean' 이니셔티브를 발표했습니다. ▶이태원 참사 발생 후 할로윈 기간 안전을 우려하는 내용의 정보 보고서를 부당하게 삭제했다는 의혹을 받은 용산 결찰서 간부가 숨진채 발견됐습니다. ▶그동안 논란이 돼온 버락 오바마 전 대통령 기념관(오바마 센터) 건립과 관련한 인종차별주의적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전세계적 쇼핑 대목인 '블랙 프라이데이'(Black Friday·블프)를 앞두고 온라인 유통업체 다수가 할인에 앞서 상품 가격을 올리는 눈속임 세일 주의보를 보도했숩나다. ▶성폭력 의혹이 제기된 할리우드 영화감독 폴 해기스(69)가 피해자에게 750만 달러를 배상하게 됐습니다..

▶구글이 한국에서 처음 도입한 '이용자 선택 결제' 정책을 미국·브라질·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도 시범 운영한다고 밝혔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의 동남아 순방을 앞두고 대통령실이 MBC 취재진에 대해 왜곡 편파 보도를 했다는 이유로 대통령 전용기 탑승을 불허한 데 대한 논란이 커지고 있습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 2024년도 첫번째 공개 회의 개최 

<앵커>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가 첫번째 공개 회의를 열었습니다. 위원회는 오는 11월 5일 총선 유권자에게 제시할 뉴욕시 헌장 개정안과 기타 사안을 검토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 헌장 개정 위원회가 29일 공개 회의를 열었습니다. 이 회의는 일반인에게 공개됐으며 웹사이트에서도 생중계되었습니다. 헌장 개정 위원장을 맡은 카를로 사이

퀸즈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 공원 다리 개조 사업 착공 

<앵커>뉴욕시가 퀸즈 보로의 플러싱 메도우 코로나 공원의 타이드 게이트 브리지를 개조하는 4100만 달러 프로젝트에 착공했습니다. 이 프로젝트는 2027년 여름 완공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 공원국(NYC Parks)와 설계건설국(Department of Design and Construction, DDC)은 28일 퀸즈 보로장 도노

053024 모닝주요뉴스

053024 모닝주요뉴스 앵커: 조 진 오는 11월 대선을 앞두고 조 바이든 대통령과 카멀라 해리스 부통령이 경합주 가운데 하나인 펜실베이니아주 필라델피아를 나란히 찾아 흑인 표심 구애에 나섰습니다. 인공지능(AI) 열풍에 전력 수요가 급증하고 탄소 중립 달성을 위한 청정 에너지 수요가 늘어나는 가운데 조 바이든 행정부가 원자력발전 산업 부활을 위한 비상

Kommentare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