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104_모닝 주요 뉴스 

앵커: 김은희



▶  미 의회가 2024회계연도 연방정부 예산안, 우크라이나·이스라엘 안보 지원 예산안 등의 처리를 앞둔 가운데 하원 다수당인 공화당의 의석 우위가 2석으로 줄게 됐습니다.


▶  미 공화당 유력 대선주자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메인주의 대선 후보 자격 박탈 결정에 대해 소송으로 맞섰습니다. 그러면서 벨로즈 장관에 대해 편향된 의사 결정권자라고 비난했습니다


▶   뇌물 수수 혐의로 기소된 민주당 밥 메넨데스 상원의원에게 카타르 왕실과 미국 사업가를 연결해준 뒤 금품을 받은 혐의가 추가됐습니다.


▶  뉴욕시 11개 시립병원 모두 마스크 착용 의무화가 재개됐습니다. 최근 코로나바이러스, 독감, RSV 사례가 증가함에 따른 조치로 NYC Health + Hospitals에서 운영하는 모든 보건 클리닉과 요양원에도 적용됩니다.


▶  뉴욕시와 뉴저지를 연결하는 교량과 터널의 통행료가 오는 7일부터 소폭 인상될 전망입니다.


▶  한편 뉴욕시에서 새롭게 도입된 개찰구가 무임 승차에 허점에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퀸즈 지역의 지난달 강도 범죄가 전년에 비해 급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인들이 많이 거주하는 북부 퀸즈 지역의 경우 지난달 4일부터 31일까지 총 182건의 강도 범죄가 발생했으며 전년 같은 기간 118건에 비해 54.2%가 증가했습니다.


▶  뉴욕시경(NYPD)소속 경관이 체포된 용의자의 직불카드 사진을 찍어 친구들에게 공유한 혐의 등으로 기소됐습니다. 사진이 전송된 이후 스타벅스에서 총 4건의 사용 내역이 기록됐습니다.


▶  어제  뉴저지 뉴어크에 위치한 한 모스크 앞에서, 성직자가 총에 맞아 중태에 빠지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피해자는 인근 대학병원으로 이송됐지만, 생명이 위중한 상태로, 뉴어크 경찰국은 혐오범죄 가능성을 열어두고, 수사에 착수했습니다.


▶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가 뉴욕주 학생들의 읽기 능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읽기 과학 교육 모범 사례를 위해 주정부 자금 1000만 달러를 투자해 교사 2만 명을 교육시킬  계획입니다.


▶  국세청(IRS)이 올해 전자세금보고(e-file) 시 환급일이 접수 확인 후 10일 내로 납세자 은행 계좌로 온라인 입금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세금 환급액 입금은 국세청 웹사이트( IRS.gov)나 모바일 앱(IRS2Go)을 통해 추적, 확인할 수 있으며 세금 보고 마감일인 4월 15일까지 서류 접수가 어려운 경우 개인 소득세 신고서 제출 기한 자동 연장 신청서(양식 4868)를 제출하면 마감일이 10월 15일까지 연장됩니다.


▶  현재 미국 주택구입자들 평균 4명 중 1명 꼴로 대도시를 벗어나는 이사를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그 중에서도 LA 시가 높은 주택가격과 생활비 등에 대한 부담으로   지난 11월 기준 26,100여명이 줄어들면서 가장 많은 이탈자를 보였고 그 다음으로 S.F.와 NY, 워싱턴 DC, 시애틀 등의 순서로 나타났습니다.  


▶  미국의 법인과 개인 파산 신청이 지난해 18%나 늘었고 올해도 증가할 것으로 전망됐습니다.


▶   이란의 국민영웅으로 추앙받는 가셈 솔레이마니 혁명수비대 사령관의 4주기 추모식에서 의문의 폭발 사건이 발생해 최소 103명이 사망하는 참극이 벌어졌다. 미국은 이번 폭발 사건과 관련해 자국은 물론 이스라엘과 무관하다며 선을 그었지만, 중동 정세는 이미 요동치고 있습니다.


▶  이란 혁명수비대 가셈 솔레이마니 사령관의 4주기 추모식에서 의문의 폭발 사고가 발생해 103명이 사망하고 2011명이 부상당한 것과 관련해 "어떤 방식으로도 관여하지 않았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레바논 폭격에 이란 폭탄테러까지'일촉즉발' 로 이스라엘과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의 전쟁이 중동으로 넓게 번질 위험이 점점 커지고 있습니다.


▶  한국 관세청은 뉴욕 일원에서 판매되고 있는 대마 젤리나 초콜렛 등 대마 합법화 국가를 중심으로 젤리, 초콜릿, 오일, 화장품 등 여러 기호품 형태의 대마 제품이 한국에서 유통되며 있다며  식약처 승인 없이 국내로 반입하면 처벌 대상이라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071824 모닝 주요뉴스

07182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고령 약점 노출로 미국 민주당 대선 후보 자격 시비에 휘말린 조 바이든 대통령이 2년 만에 코로나19에 다시 걸리면서 잠잠해지나 싶던 당내의 ‘대선 후보 사퇴 촉구’ 움직임을 중진 의원들이 되살리는 모습입니다. 민주당 고위 지도자들의 설득에 조 바이든 대통령이 점차 수용적 입장을 보이는 것으로 전해졌다. 도널드

071724 모닝 주요뉴스

07172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피격 사건 이후 진행된 여론 조사에서 조 바이든 대통령과 트럼프 전 대통령에 대한 지지율이 앞선 여론 조사 결과보다 2%포인트(p) 벌어진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지지율 변동 폭이 크지 않게 나오면서 트럼프 전 대통령 피격 사건이 미국 유권자들의 심경 변화에 큰 영향을 미치지는 못했다는 분석

07164 모닝 주요뉴스

07164 모닝 주요뉴스 앵커: 조 진 미 공화당 전당대회 첫날인 15일 위스콘신주 밀워키 파이서브포럼은 계속되는 환호로 들썩였습니다. 공화당 대선 후보를 공식 발표할 때는 흡사 미국 대선에서 승리 선언을 하는 것처럼 분위기가 달아 올랐습니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피격 사건 이틀 만인 이날 오후 오른쪽 귀에 붕대를 감은 채 공식 무대에 올라 지지자들을 향해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