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0103_ 모닝 주요 뉴스 

앵커: 김은희



▶국립기상청이 이번 주말 사이 뉴욕시에 비바람 혹은 눈보라가 몰아칠 수 있어 적절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권고했습니다.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이 뉴욕과 버지니아 등 ‘민주당 텃밭’ 공략에 나서며  경합주에서 우위를 확보한 트럼프가 판세 굳히기에 들어갔다는 관측이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따라 트럼프와 거리를 두던 상원 공화당 의원들도 잇달아 지지 대열에 합류하고 있습니다.


▶워싱턴포스트(WP)의 여론 조사 결과에 따르면 '2020년 선거에서 바이든의 당선이 적법했다고 보느냐'는 질문에 대해 62%가 그렇다고 답해 전체 미국인의 3분의 1 이상이 조 바이든 대통령이 적법하게 당선되지 않았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런 가운데 최근 도널드 트럼프 전 미국 대통령에 대해 주(州)에서 실시하는 대선 후보 경선에 출마할 자격이 없다는 판결을 처음으로 내린 콜로라도주 대법원 건물에 무장 괴한이 침입해 총격을 가하는 사건도 벌어졌습니다.


▶뉴욕주정부가 새해 첫 주정부 어젠다로 소비자 및 근로자 보호법안 확장을 발표했습니다. 캐시호컬 뉴욕주지사는, 뉴욕주를 더 안전하고, 경제적으로 감당이 가능하며, 살기좋은 곳으로 보호하기 위해, 뉴욕주민 보호 강화에 나설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가 1일 2023년 주 및 지방 도로에 대한 개선 목록을 발표했습니다. 지난해 1500차선 이상의 주 및 지방 고속도로가 개선되었고 2800개의 교량이 교체 또는 개선됐을 뿐만 아니라 110만 개의 포트홀이 메워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런 가운데 브루클린의 베이릿지에 20피트 깊이의 싱크홀이 발생하면서 현재 보수 작업이 진행 중입니다. 싱크홀이 발생한 원인으로 뉴욕시의 낙후된 시설도 지목되고 있습니다.


▶뉴욕시에서 오늘(3일)부터 모든 교량 및 접근로에서 노점 영업이 금지됩니다. 이에 따라 브루클린 브릿지 입구 등에서 성행하던 의류 및 식품 가판대 등이 사라지게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뉴욕시 시티바이크 연간 멤버십 요금이 15달러 인상돼  오는 29일부터는 219.99 달러가 적용됩니다. 또한 내일부터는 기타 이용 요금도 소폭 인상됩니다.


▶퀸즈 아스토리아 지역에서 어제(2일) 규모 1.7 지진이 발생했습니다. 뉴욕시 곳곳에서 건물이 흔들리고 소음이 들렸다는 신고가 접수됐습니다.


새해부터 약품 가격이 대폭 인상될 것으로 보입니다. 제약사들의 이같은 결정은 연방 정부의 약품 인하 압박으로 낮춘 약값에 대한 손실을 메우기 위한 대책으로 분석됩니다.


▶최고 명문으로 꼽히는 하버드대학에서 흑인 최초로 수장 자리에 오른 클로딘 게이 총장이 총장은 논문 표절 의혹과 관련해 자진 사퇴를 발표했습니다.


 경찰이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를 흉기로 찌른 피의자 김모(67)씨의 충남 아산 자택과 직장을 압수수색한 데 이어 김씨의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이와 관련해 미 주류 언론들은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표 피습을 일제히 보도하며 사태의 파장을 주시했습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052824 모닝주요뉴스

052824 모닝주요뉴스 앵커: 조 진 조 바이든 대통령은 27일 메모리얼데이를 맞아 “독재와 민주주의의 전장 위에서 민주주의를 지켜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11월 대선에서 맞붙는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을 겨냥해 ‘민주 대 반민주’ 구도를 재차 부각하고 나선 것입니다. 그런가하면 뉴욕시에서는 화환 헌화 의식부터 100년이 넘는 퍼레이드까지, 메모리얼 데

052424 모닝주요뉴스

052424 모닝주요뉴스 앵커: 조 진 메모리얼 데이 연휴를 앞두고 여행객들의 이동이 시작됐습니다. 항만관리청은 뉴욕의 교량과 터널에 400만 명 이상, 공항에 200만 명 이상이 몰릴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조 바이든 대통령이 중단없는 학자융자금 탕감 조치를 단행해 현재까지 475만명에게 1670억달러를 탕감 한데 이어 올가을에는 3000만명에게 이자

052324 모닝주요뉴스

052324 모닝주요뉴스 앵커: 조 진 공화당 대선 후보 경선에서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과 경쟁했던 니키 헤일리 전 사우스캐롤라이나 주지사가 11월 대선에서 트럼프를 찍겠다며 공식 지지를 선언했습니다. 대선의 승패를 결정할 것으로 보이는 경합주 7곳 가운데 5곳에서 공화당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조 바이든 대통령을 여전히 앞서가지만 격차는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