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이스트 버팔로 알뜰주택 재건축 완료 



<앵커>캐시 호컬 뉴욕주지사는 이스트 버팔로의 저렴한 주택 개발지의 재건축을 완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알뜰 주택 단지의 재건축을 통해 호컬 주지사는 뉴욕 시민 중에서도 특별히 저소득층의 주거 안정을 꾀하고자 합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는 8일 이스트 버팔로의 저렴한 주택 개발지인 맥컬리 가든스 아파트(McCarley Gardens Apartments)의 대대적인 재건축을 완료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리노베이션 프로젝트에는 에너지 효율성, 내후성 및 46년 된 개발 지역에 대한 기타 필요한 안전 업그레이드가 포함되었으며 149가구의 저렴한 임대료는 그대로 유지했습니다. 

호컬 주지사는 "이번과 같은 저렴한 주택 개발의 보존은 우리 이웃을 안정적이고 포용적으로 유지하고 과도한 주택 비용의 부담 없이 가족이 번영할 수 있도록 돕는 데 매우 중요하다"며 "McCarley Gardens Apartments의 재건은 수백 명의 버팔로니아 주민들을 위한 편안하고 지속 가능한 주택을 제공하고, 이 지역 사회에 새로운 생명을 불어넣어 준다”고 말했습니다. 

지난 5년 동안 뉴욕주 주택 및 지역사회 재건국(HCR) 버팔로에 약 7500채의 저렴한 주택을 만들거나 보존했습니다.  

McCarley Gardens Apartments는 이러한 노력을 계속하고 취약 계층을 위한 1만 채를 포함, 뉴욕 전역에 10만 채의 저렴한 주택을 건설하거나 보존하고 추가로 5만 채의 주택을 전기화하는 호컬 주지사의 250억 달러 규모의 종합 주택 계획의 연장선에 있습니다. 

McCarley Gardens 프로젝트는 1978년에 지어진 21개의 타운 홈 스타일 건물의 실질적인 재건축과 4 개의 추가 2층 타운 홈 건물의 신축으로 구성되었습니다.  

완공된 아파트에는 2베드룸 27가구, 3베드룸 94가구, 4베드룸 28가구가 있습니다.  

모든 아파트의 입주 소득 기준은 지역 중위 소득의 60% 이하입니다. 

인테리어 리노베이션에는 업그레이드된 가전제품, 비품, 캐비닛 및 조리대가 있는 새로운 주방 설치가 포함되었습니다.  

재건축은 태양 전지판, 업그레이드된 단열재, 새로운 창문, Energy Star 등급 가전제품, 고효율 보일러 및 온수기를 활용해 에너지 효율성을 개선하도록 설계되었습니다.  

이번 리노베이션을 통해 전체 에너지 사용량이 약 30% 감소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개발팀은 세인트존스 침례교회(St. Johns Baptist Church)와 BFC 파트너스(BFC Partners)로 구성되었습니다. 

5700만 달러 규모의 재건축을 위한 주정부 지원에는 1000만 달러의 영구 비과세 채권, 2400만 달러의 연방 저소득 주택 세액 공제, 900만 달러의 주택 및 지역사회재건국(HCR) 보조금이 포함되었습니다.  

K-radio 유지연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NYPD, 퀸즈 불법 노점상 단속 

<앵커>뉴욕시가 시민들의 삶의 질 문제를 개선하기 위해 불법 노점상 단속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퀸즈 잭슨 하이츠의 루즈벨트 애비뉴 근처 91번가를 따라 노점상들이 쭉 늘어서 있습니다. 주민들과 상점 주인들은 퀸즈 잭슨 하이츠의 거리가 엉망진창이라며 허가 없이 위조품을 파는 불법 노점상에 대한 대대적인 단속을 촉구했습니다. 미 파마

망명신청자들, 시청 앞서 노동허가 요구 집회 열어 

<앵커>아프리카 대륙 국가들에서 온 수백 명의 망명신청자들이 시청 앞에 모여 노동 허가 등을 요구하며 집회를 벌였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아프리카 대륙 국가들에서 온 망명 신청자들이 16일 시청 앞에 모여 더 나은 삶의 질을 원한다며 노동 허가를 요구했습니다. 아이티, 기니, 세네갈 등과 같은 나라에서 온 수백 명의 망명 신청자들이 시위에 나서며

애담스 시장, 가정폭력 생존자 영구주택 지원사업 발표 

<앵커> 에릭 애담스 뉴시장이 가정폭력 생존자들의 회복을 돕기 위해 영구 주택 지원 사업을 발표했습니다.  영구 보금자리를 통해 가정폭력 생존자들에게 안정을 되찾고 새 삶을 살아갈 수 있는 용기를 주고자 합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시 보호소에 살고 있는 가정 폭력 생존자들이 더 영구적인 주택을 찾을 수 있도록 돕기 위한 파일럿 프로그램을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