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징어 게임 미 최고에미상 남우주연상 등 6개 수상

<앵커>미 방송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에미상 시상식에서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감독상과 남우 주연상 등 6개 부분에서 수상했습니다. 전형숙 기자의 보도입니다.

미 방송계 최고 권위를 자랑하는 에미상 시상식에서 넷플릭스 한국 시리즈 '오징어 게임'이 감독상, 남우주연상 등 6개 부문에서 수상하는 쾌거를 이뤘습니다. 미 TV예술과학아카데미는 12일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극장에서 열린 제74회 에미상 시상식에서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에게 감독상을, 주연 이정재에게 남우주연상을 시상했습니다. 이정재는 한국배우 최초로 남우주연상을 안았습니다. 남우주연상 후보로 제레미 스트롱(석세션)을 비롯해 브라이언 콕스(석세션), 아담 스콧(세브란스: 단절),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밥 오든커크(베터 콜 사울) 등 막강한 후보들이 올랐지만 이정재는 이들을 모두 따돌리고 최종 선정됐습니다. 이정재는 수상 소감에서 영어로 " 황 감독은 우리가 마주하는 현실적인 문제들을 탄탄한 극본과 멋진 연출로 스크린에 창의적으로 옮겨냈다"고 수상 소감을 말했습니다.

이어 한국말로 "대한민국에서 보고 계시는 국민 여러분과 친구, 가족, 소중한 팬들과 기쁨을 나누겠다"고 말했다.

오징어 게임은 최고 영예인 작품상에도 후보에 올랐지만 최종 작품상은 석세션에게 돌아갔습니다. 오징어 게임의 황동혁 감독은 벤 스틸러(세브란스: 단절), 마크 미로드(석세션), 캐시 얀(석세션), 로렌 스카파리아(석세션), 캐린 쿠사마(옐로우재킷), 제이슨 베이트먼(오자크) 등 쟁쟁한 경쟁자를 제치고 감독상을 수상했으며 황감독은 수상 소감에서 "비영어 시리즈의 수상이 이번이 마지막이 아니기를 희망한다"고 영어로 수상 소감을 밝혔습니다. 이어 "이 상이 제 마지막 에미상이 아니길 바란다. 시즌2로 돌아오겠다"라고 덧붙였습니다. 에미상 시상식에서 비영어권 드라마가 감독상을 받은 것은 처음으로 오징어 게임은 게스트상·시각효과상·스턴트퍼포먼스상·프로덕션디자인상도 차지했습니다.

K-Radio 전형숙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7년 이상 거주한 서류미비자에게 영주권 신청 기회를 제공하는 내용의 법안이 연방 하원에 이어 민주당 연방 상원 의원들 주도로 상정됐습니다. 지난 7월 뉴욕 주의 그레이스 멩, 아드리아노 에스파이야트, 노마 토레스 등의 민주당 출신 연방하원 의원들은 최근 ‘1929년 이민법 이민규정 갱신 법안(Renewing Immigration Provisions o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