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맨해튼 스카이라인 가린다며 이웃집 나무 32그루 잘라낸 남성 32,000달러 벌금



<앵커> 뉴저지 주택 소유자가 자신의 집에서 보이는 맨해튼 스카이라인을 가린다면서 언덕을 따라 자라고 있는 이웃 집 나무 32그루를 벤 혐의로 32,000 달러의 벌금이 부과됐습니다. 자세한 소식 전형숙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뉴저지주 모리스 카운티 키넬로(Kinnelon, Morris County) 지역의 주택 소유자에게 이웃집 나무 32그루를 허락 없이 벤 혐의로 32,000달러의 벌금이 부과됐습니다.

키넬론 지역 산림 관리청 존 린슨(John Linson)은 28일 “키넬론 보로의 조례안에 따르면 자신의 소유가 아닌 나무를 베려면 이웃이나 지역 관리인에게 사전 허가를 받아야 하는 규정이 있다”고 강조하면서 “인부를 고용해 이웃 집 나무 32그루를 사전 허락 없이 훼손한 그랜트 하버(Grant Haber)는 잎이 무성한 최소 20년에서 150년 된 나무들을 베었고, 나무 1 그루 당 최대 1,000달러의 벌금이 부과된다는 사실을 이메일로 당사자에게 통지했다”고 밝혔습니다.

훼손된 나무들은 이웃에 거주하는 사미흐 신웨이(Samih Shinway)의 소유로 신웨이씨는 “ 나무를 왜 베었나 인부들을 통해 들었는데, 맨해튼 스카이 라인을 더 잘 보기 위해 베었다고 들었다”고 분노를 표출했습니다.

이어 “나무를 복원하려면 새 묘목을 심고 최소 2년간 물을 규칙적으로 주어야 하며 이 작업에 최소 150만 달러가 추가로 든다”고 주장하면서 여기에 보로에서 부과하는 벌금도 최대 40만 달러가 추가될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추가 벌금 부과에 대해 키넬론 산림 관리청 존 린슨은 “현재로서는 32그루의 나무가 허가 없이 제거 되었다는 사실만 확인할 수 있고 추후 재판을 통해 정확한 벌금이 정해질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그랜트 하버가 살고 있는 주택은 175만달러 시세를 보이고 있는 대형 주택으로 그랜트 하버가 맨해튼 스카이 라인을 더 잘 보기 위해 32그루의 나무를 베었다는 사례는 소셜 미디어 등을 통해 확산하며 화재가 됐습니다.

하버가 벌금 부과 선고를 받기 위한 지방 법원 예비 심리에 참석 하기로 한 지난 27일 대중에게 공개되는 해당 줌 세션은 300만 회에 달하는 조회수를 보였습니다.

그러나 이 날 하버 변호인은 사건에 대한 증빙 자료 등을 준비하는 데 추가 시간이 필요하다면서 세션을 다음달 18일로 미뤘습니다.

한편 뉴욕시에서도 자신의 주택 내에서 자라는 나무라고 할 지라도 이를 제거하려면 공원국으로부터 미리 퍼밋을 받아야 합니다.

나무 작업 허가증 없이 나무를 베다가 신고를 받거나 공원국 단속에 적발되면 최대 15,000달러의 벌금이 부과될 수 있습니다.

나무 제거와 관련한 뉴욕시 규정은 뉴욕시 공원국 관련 홈페이지(https://www.nycgovparks.org/services/forestry)에서 자세히 열람할 수 있습니다.


K-radio 전형숙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퀸즈 로커웨이 비치 일부 블록, 공사로 올여름 폐쇄 예정 

<앵커>5년 연속으로 해안선 공사가 계속됨에 따라 로커웨이(Rockaway)의 여러 해변 블록이 이번 여름에 폐쇄됩니다. 뉴욕시 공원국은 비치 106번가에서 비치 126번가에 이르는 약 20개 블록은 진행 중인 공사로 인해 이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의 해변들은 지난 메모리얼 데이 주말에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지만 몇몇 해

뉴욕 인트레피드 박물관에서 메모리얼데이 기념식 열려 

<앵커>뉴욕시는 화환 헌화 의식부터 100년이 넘는 퍼레이드까지, 메모리얼 데이를 기념하는 여러 행사를 열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메모리얼 데이에 국가를 위해 최고의 희생을 치른 군인들을 기리고 있습니다. 참전 용사와 현역 군인 및 시민들이 메모리얼데이 행사를 위해 27일 인트레피드 박물관에 초대되었습니다. 올해 기념식은 날씨 때문에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