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저지 패터슨 강 범람으로 18개 도로 폐쇄



<앵커> 뉴저지 패터슨(Paterson) 지역에 오늘(12일)밤부터 내일까지 이어질 홍수로 주요 도로에 물이 찰 것으로 예상되면서 18개 도로가 폐쇄됐습니다. 또한 이 지역 저지대 주민들을 대상로 대피 명령이 내려졌습니다. 전형숙 기자의 보도입니다.


뉴저지 패터슨 지역 홍수 예보로 저지대 주민들을 대상으로 대피 명령이 내려졌습니다. 또한 파사익 리버 인근 18개 도로가 폐쇄됐습니다.

파사익 강은 9일부터 내린 비로 점차 수위가 증가해 11일 밤 범람했습니다.  

이 지역 주요 도로 중 하나인 버겐 스트릿은 이미 세워둔 차량의 일부가 물이 잠겼으며 소화전 끝 부분만 눈에 보이는 상태입니다.  

안드레 세이그(Andre Sayegh)패터슨 시장에 따르면 9일밤부터 내린 국지성 폭우로 저지대 지역 침수가 잇따라 총 12번의 주민 구조가 집행됐으며 이후 강물 수위가 점차 증가했습니다.

이 지역 한 주민은 “지난 아이다 홍수 이후 최악의 상황이 또 발생했다”면서 전기가 나가서 수리될 때까지 호텔 생활을 이어가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미 지질 조사국(US Geological Survey) 지도에 따르면 파사익(Passaic River)리버 수위는 11일 저녁 기준 9.7피트로 이미 강물 수위가 높아진 상태에서 12일 비가 더 올 것으로 예보돼 피해가 더욱 커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홍수 피해 우려에 대해 세이그 시장은 “패터슨 지역 예상 강우량은 금요일 밤부터 토요일 오전까지 최대 1.5인치로”지난 화요일보다는 강수량이 적을 것으로 예상되지만 최근 3주 동안 3번의 폭우가 쏟아진 점을 감안할 때 강물 수위가 급격히 높아질 우려도 있으므로 인근 주민들은 급하게 대피할 준비를 하고 있어야 한다고 전했습니다.

이어 기상 이변으로 인한 홍수 피해가 계속된다면 주정부 및 연방 정부의 지원을 받아 강물 범람을 막을 수 있는 특수 제방을 설치하는 등 특단의 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인서트: Paterson Mayor Andre Sayegh>


한편 뉴욕시에도 12일 밤부터 13일 오전에 걸쳐 강풍을 동반한 비가 내릴 것으로 예상되며 총 강수량은 최대 2인치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기상청은 비가 내린 후 뉴욕과 뉴저지에 한파가 몰려와 14일 최저기온 화씨 27도 섭씨 영하 3도로 추워질 것으로 내다봤으며 16일 화요일 밤 최저기온 화씨 26도 17일 수요일 밤 최저기온 화씨 21도 섭씨 영하 6도로 강추위가 예상되는 만큼 주민들은 동파 예방에 주의를 기울일 것을 당부했습니다.

 

K-radio 전형숙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제 22주년 KACF 갈라 성황리 마쳐

<앵커> 지난주 한인커뮤니티 재단이 주최한 제 22주년 연례 갈라 만찬행사가 열렸습니다. 이 자리에서 260만 달러 이상이 모이며, 성황리에 행사가 마무리됐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한인커뮤니티재단(KACF)이 지난 17일 맨해튼 치프리아니 연회장에서 제22주년 연례 갈라 만찬행사를 개최했습니다. 이 자리에는 800여 한인 자선가 및 지도자들이

뉴욕주, 불법 대마초 가게 단속 위한 자물쇠법 발표 

<앵커>캐시 호컬 뉴욕주지사가 뉴욕의 불법 대마초 가게를 단속하는 새로운 조치를 발표했습니다. 법 집행기관은 불법 상점을 자물쇠로 잠가 폐쇄할 수 있으며 이러한 가게에게 임대한 건물주에게도 최대 5천 달러의 벌금을 부과할 예정입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지난 19일 캐시 호컬 뉴욕주지사는 뉴욕에서 운영되는 수천 개의 불법 마리화나 상점을 폐쇄하기 위

뉴욕시 지구의 날 기념 다양한 행사 열려 

<앵커>뉴욕시에서 지구의 날을 기념해 다양한 행사가 열렸습니다. 차 없는 거리를 만들고 무료 자전거 타기, 콘서트 등이 마련됐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지구의 날을 맞아 차 없는 거리, 자전거 타기 등 다양한 축하 행사를 열었습니다. 지난 20일 뉴욕시 교통국(New York City Department of Transportation)이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