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한국문화원 대표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 <동화로 배우는 한국어: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 개최

  • - 9월 15일(목) 오후 1시

  • - 뉴욕한국문화원 & 뉴욕공립도서관 공동개최



뉴욕한국문화원은 오는 9월 15일(목) 오후 1시, 뉴욕공립도서관과 공동으로 <동화로

배우는 한국어>를 개최합니다.


이번 프로그램에서는 한국의 전통 간식인 떡들이 주인공이 되어 한국의 전통 놀이를 하는 “무궁화 꽃이 피었습니다”를 함께 읽어볼 예정입니다. 이야기가 진행될 때마다 각 떡들의 특징이 드러나는 유쾌한 그림책의 내용을 통해, 한국의 전통 놀이뿐만 아니라 떡에 대해서도 재미있게 접해볼 수 있는 시간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또한 윷놀이, 연날리기, 딱지치기 등 여러 한국 전통 놀이들의 이름을 한글로 배워보

고, 딱지 만들기와 동요 부르기 시간도 함께 가질 예정입니다.


뉴욕한국문화원의 대표 어린이 교육 프로그램인 <동화로 배우는 한국어>는 뉴욕공립도서관 세인트 아그네스 지점과 공동으로 개최하는 온라인 수업으로, 매월 새로운 한국 동화를 선정하여 한인 동포 어린이들과 뉴욕 현지 어린이들에게 한국어 및 한국문화를 소개해왔습니다.


한국어와 영어로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한국어를 알지 못하더라도 동화를 사랑하는 어린이들이라면 누구나 참석이 가능하며, 뉴욕공립도서관 홈페이지(www.nypl.org)에서 무료로 사전 신청하여 참가할 수 있습니다. 수업은 15일 오후 1시에 줌 화상회의를 통해 실시간으로 제공되며, 신청자들은 이메일로 해당 링크를 받게 됩니다.


자세한 내용 및 문의는 뉴욕한국문화원 홈페이지 (www.koreanculture.org) 또는 대표전화

212-759-9550으로 연락하시기 바랍니다.

Recent Posts

See All

퀸즈 윌레츠 포인트 재개발로 축구 경기장 들어서 

<앵커> 뉴욕 시의회가 새 프로축구 경기장 건설을 포함한 퀸즈의 윌레츠 포인트 재개발 2단계 계획을 승인했습니다. 뉴욕시는 윌레츠 포인트 프로젝트가 완공되면, 향후 30년간 60억 달러 경제효과를 낳고 1500개의 일자리를 창출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자동차 정비소와 폐차장으로 유명한 윌레츠 포인트(Willets Point)

센트럴파크 올빼미 이름 딴 ‘플라코 법’ 뉴욕시의회 상정 

<앵커> 뉴욕시의회가 센트럴 파크 명물 올빼미를 기리며 조류 보호 법안인 ‘플라코 법’을 상정했습니다. 센트럴 파크에서 살던 올빼미 플라코는 많은 사람들의 사랑을 받았지만 지난 2월 쥐약을 먹은 뒤 건물과의 충돌로 사망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 시의회는 센트럴 파크 동물원을 떠난 후 1년 넘게 야생에서 혼자 생활하다가 지난 2월 사망한 센트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