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시 차일드 케어 신청 등 종합 민원 사이트 MyCity Portal 오픈




<앵커> 뉴욕시가 차일드 케어나 저소득층 세제 혜택 등 시 정부가 제공하는 주요 서비스의 자격 기준을 명시하고 각 서비스 신청을 가능토록 하는 종합 민원 포털 사이트, 마이시티 포털(MyCity Portal)을 공식 오픈했습니다. 뉴욕시는 첫 번째 단계로 차일드 케어 서비스 부분을 우선 운영한다고 밝혔는데요. 전형숙 기자의 보돕니다.


뉴욕시가 29일 시 정부의 주요 서비스와 혜택 등에 대한 신청과 결과 조회 등을 한 번에 할 수 있는 종합 민원 포털 사이트 MyCity Portal(mycity.nyc.gov)을 오픈했습니다.

에릭 아담스 뉴욕 시장은 “자신이 취임하기 전부터 뉴욕시민들이 시 정부 서비스에 개인 정보를 한 번 입력하면 추후 다른 서비스를 이용할 때 재차 개인 신상 정보를 입력하지 않고 되도록 시 정부가 관리하는 종합 포털 민원 사이트를 구축하길 원했다고 설명하면서 “뉴욕시의 마이 시티 포털은 뉴욕 시민에게 편리함을 제공하도 더 많은 시민이 시 정부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인서트: Mayor Eric Adams>


이 날 시작한 서비스 영역은 우선 차일드 케어 신청으로 3세 미만 아동에게 제공되는 무상 혹은 저렴한 비용의 보육 서비스 신청이 가능 해졌으며 신청 후 결과 및 진행 상태를 사이트를 통해 조회할 수 있습니다. 또한 자격이 되는 저소득층 가정에 보육 바우처가 제공되며 월 소득 6,939달러 미만의 가정의 경우 보육 지원 서비스를 받을 수 있고 바우처를 통해 뉴욕 시 내의 수백 개의 차일드 케어 센터에서 보육비를 결제할 수 있습니다.

사이트는 영어를 포함한 총 11개의 언어 지원 서비스가 이뤄지며 한국어로도 정보를 열람할 수 있습니다.

아담스 시장은 이 날 오픈한 마이 시티 포털 내 차일드 케어 신청 서비스가 “자녀를 무릎위에 앉힌 상태에서도 가능”할 정도로 신청이 쉽고 사용자 친화적이라고 설명하면서 향후 저소득층 식비 지원과 세제 혜택 등 시 정부 다른 서비스 도 동일한 방식을 적용해 마이시티 포털 기능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설명했습니다.


<인서트: Mayor Eric Adams>


그러나 시 정부의 이와 같은 방침에 대해 뉴욕 타임스는 29일 “ 마이시티 포털은 애초 2022년 하반기에 완성하기로 예고됐던 아담스 시장의 주요 사업으로 시행 시점이 다소 늦은데다 이 날 시작한 서비스는 종합 민원 포털이 아닌 차일드 케어에 국한 돼 아쉬움이 있다고 평하면서 아울러 “뉴욕시에서 어린 자녀를 양육하고 있는 부모들이 원하는 것은 “ 보육 서비스 신청 및 대기가 아닌 실제 자녀를 맞길 수 있는 믿음 가는 여러 보육원을 건립하는 것이라고 지적했습니다.

또한 애초 기획하기로 했던 서류 미비 뉴욕시민을 자녀 보육을 위한 Promise NYC에 대한 내용은 이번 차일드 케어 프로그램에 포함돼지 않았으며 이에 대한 설명도 없었다고 비판했습니다.


K-radio 전형숙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뉴욕시 브루클린 지하철, 착한 사마리아 인이 선로로 떨어진 승객 구해

<앵커> 브루클린 지하철 승강장에서, 한 남성이 의식을 잃으며 선로위로 떨어졌습니다. 반대편 승강장에서 이를 목격한 관광객이 선로를 가로질러 의식을 잃은 남성을 구하는 장면의 영상이 공개돼 시선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뉴욕시 브루클린 지하철 역 승강장에서, 선로위로 떨어진 한 남성을 구하기 위해 뛰어든 착한 사마리아 인이 주목받고

뉴욕시 퀸즈, 차량단속 중 무기 가득 실은 운전자 체포

<앵커> 뉴욕 퀸즈에서, 뉴욕시경이 자동차 번호판 관련 차량 단속에 걸린 한 운전자를 붙잡아 조사하던 중 차량 내부에서 칼과 총, 수갑, 가면, 등 무기가 발견돼 즉시 체포됐습니다. 차량 내부에서 발견된 메모지에는 '신이여,나를 용서해주소서'라는 등의 글자가 적혀있었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뉴욕시 퀸즈에서 한 남성이 차량단속 중이던 경찰에 붙잡

Comentario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