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시, 저소득 서류미비 가정에 보육 지원 제공


에릭 애덤스 시장은 14일 합법적인 이민자격을 갖추지 못한 저소득, 서류미비 가정에 보육 지원을 제공하는 “Promise NYC” 계획을 발표했습니다.


이 프로그램은 남부 주에서 뉴욕으로 불법 이민자 가족들이 유입되는 가운데 이루어졌습니다.

애덤스시장은 성명에서 “이민자들의도시인 뉴욕에서 아메리칸 드림이 시작된다면서, 모든 아이들은 그들이 어디에서 왔는지 상관없이 성공할 기회를 가질 자격이 있다”고 말했습니다.


시정부는 천만 달러를 투자해 이민자 커뮤티니과 깊은 관계를 맺어온 퀸즈와 브롱스, 브루클린, 스태튼 아일랜드 등 4개 보로의 지역 사회단체와 계약을 맺고 이들에게 보육 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K-라디오 손윤정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낫소카운티, 트랜스젠더 운동선수 참여 금지령 내려 

<앵커>뉴욕주 낫소카운티장이 트랜스젠더 운동선수들의 시설 출입을 금지하는 행정명령을 발표했습니다. 생물학적 여성이 트랜스젠더와 경쟁하는 것은 불공정한 게임이라며 여성 선수들의 권리를 보호하기 위함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주 낫소 카운티장 브루스 블레이크먼(Bruce Blakeman)은 22일 트랜스젠더 선수들이 카운티가 운영하는

지난해말 브롱스 건물 붕괴 책임 엔지니어, 2년 정직 처분 

<앵커>지난해 말 발생한 브롱스 건물 붕괴 사고에 대한 책임을 물어 담당 엔지니어에게 2년의 정직 처분이 내려졌습니다. 에릭 애담스 뉴욕시장은 이같은 내용을 발표하며 공공안전이 행정부 최우선 순위임을 다시 한번 강조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지난해 말 부분적으로 붕괴된 브롱스 건물로 인해 170명이 건물에서 쫓겨나고 도시 교통에 혼란을 일으킨 책

뉴욕시 파산신청 등 경제 위기 겪는 주민 세 번 째로 많아

<앵커> 뉴욕시에서 파산신청 및 채무 불이행으로 인한 신용 점수 급감 등 재정적 위기에 저해진 주민의 수의 수가 전미에서 세 번 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전형숙 기자의 보도입니다. 뉴욕시 내 채무 불이행으로 인한 신용 점수 급감, 파산 신청 등 재정적 위기를 겪고 있는 주민이 전미에서 3번째로 많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미 개인 금융정보분석업체 월렛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