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시 노점상 허가 퍼밋 늘려달라




<앵커> 뉴욕시 노점상 정의 연합(New York City Street Vendor Justice Coalition)과 수백명의 노점상인들이 시청 앞에서 노점상 허가 규제를 풀어달라는 시위를 이어갔습니다. 뉴욕시에는 현재 약 2만개의 노점상이 영업을 이어가고 있지만 이 중 정식 허가를 받고 영업하는 노점상은 4,000 개가 채 되지 않습니다. 전형숙 기자의 보돕니다.


맨해튼 시청 앞에서 16일 수백명의 상인들이 뉴욕시 노점상 규제 조례안을 변경하라고 촉구했습니다.

뉴욕시 노점상 연합 단체인 노점상 정의 연합(New York City Street Vendor Justice Coalition)에 따르면 뉴욕시 5개 보로에 걸쳐 2만명이 넘는 상인들이 노점상 영업을 하고 있지만 이들 중 먹거리 벤더 퍼밋을 받은 상인은 3,000명에 불과하고 일반 벤더의 경우 노점상 취득 퍼밋 갯수는 853개로 제한돼 있습니다. 즉 다수의 노점 상인들은 단속을 피해 영업하거나 만약 단속될 경우 1,000달러의 벌금을 지불하는 위험을 감수하고 영업을 이어가고 있습니다.

불법 노점으로 단속에 걸릴 경우 벌금 1,000달러 외에 모든 제품은 압수 당하며 일부 노점의 경우 기존에 퍼밋을 받은 사람에게 허가증을 빌려서 사용하고 있지만 퍼밋 대여가 쉽지 않을 뿐더러 비용도 만만치 않습니다.

뉴욕시에 현재 15,000명 이상이 노점상 영업 퍼밋 신청을 하고 시로부터 허가를 대기중인데 이들 중 일부는 대기 기간이 10년도 넘었다고 불만을 토로했습니다.

이 날 시위에 참석한 주마니 윌리엄스(Jumaane Williams)뉴욕시 공익 옹호관 은 “ 지난해 부터 향후 10년간 매년 400개의 노점상 허가를 신규 발급하는 조례안이 시 의회에 통과됐음에도 불구하고 노점상 영업주들에게 일어난 변화는 아무것도 없다”고 문제를 지적하면서 뉴욕시는 불합리한 노점상 단속을 중단하라고 촉구했습니다.


<인서트: NYC Public Advocate Jumaane Williams>


뉴욕시 의회에서는 지난 2021년 향후 10년간 매년 400개의 노점상 허가를 신규 발급하는 내용의 조례안이 통과됐지만 해당 조례안은 시장의 서명을 받지 못해 발효되지 못했습니다.

뉴욕시 노점상 확대는 소상공인들로부터 강한 반발을 불러 일으켰는데, 렌트를 얻어 사업을 이어가는 소상공인들 입장에서는 노점상이 급증할 경우 가뜩이나 천정 부지로 치솟는 임대료와 인건비로 고전하는 소상공인들은 더욱 영업 경쟁력을 잃게 돼 피해를 보게 되므로 노점상 확대를 허용해서는 안된다는 입장입니다.

뉴욕시 노점상 퍼밋을 취득하면 2년 동안 25달러에서 200달러의 비용으로 사업을 이어갈 수 있으며 취급 가능한 품목은 조리 음식과 과일, 장식품과 기념품 등으로 상당 수 소기업들과 취급 품목이 겹칠 수 있습니다.


K-radio 전형숙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뉴욕시 브루클린 지하철, 착한 사마리아 인이 선로로 떨어진 승객 구해

<앵커> 브루클린 지하철 승강장에서, 한 남성이 의식을 잃으며 선로위로 떨어졌습니다. 반대편 승강장에서 이를 목격한 관광객이 선로를 가로질러 의식을 잃은 남성을 구하는 장면의 영상이 공개돼 시선이 집중되고 있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뉴욕시 브루클린 지하철 역 승강장에서, 선로위로 떨어진 한 남성을 구하기 위해 뛰어든 착한 사마리아 인이 주목받고

뉴욕시 퀸즈, 차량단속 중 무기 가득 실은 운전자 체포

<앵커> 뉴욕 퀸즈에서, 뉴욕시경이 자동차 번호판 관련 차량 단속에 걸린 한 운전자를 붙잡아 조사하던 중 차량 내부에서 칼과 총, 수갑, 가면, 등 무기가 발견돼 즉시 체포됐습니다. 차량 내부에서 발견된 메모지에는 '신이여,나를 용서해주소서'라는 등의 글자가 적혀있었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기자 입니다. 뉴욕시 퀸즈에서 한 남성이 차량단속 중이던 경찰에 붙잡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