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op of page

뉴욕시 교사 및 공무원 집단 소송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무관함을 알립니다)


<앵커> 코비드19 팬데믹 기간동안 뉴욕시 공립학교 교사 및 공무원을 대상으로 백신접종 의무화 조치가 시행됐습니다. 당시 백신접종을 거부했다가 실직처리된 수천명의 공무원들이 집단 소송을 제기하며, 업무 복귀 및 잃어버린 수당 반환을 요구하고 있습니다. 자세한 내용 이하예 기자가 보도합니다.



코비드19 팬데믹으로 뉴욕시가 공립학교 및 공무원을 대상으로 시행한 백신 접종 의무화 조치에 대한 후폭풍이 거세게 몰려오고 있습니다.


팬데믹 기간동안, 백신의무 접종 거부로 인해 해고조치된 뉴욕시 공립학교 교사 및 공무원들은 18일 스테튼 아일랜드 대법원 앞에 모여 시위 집회를 이어갔습니다.


팬데믹 기간동안 백신접종 의무화 거부로 인해 약 2천명의 교육자가 직장을 잃었으며, 이들은 집단 소송에 돌입했습니다. 집단 소송을 진행중인 변호사들은 뉴욕시 공무원 가운데 종교적인 이유로 백신접종을 거부했지만, 해고조치된 케이스를 찾고 있습니다.


퀸즈 소재 고등학교 전직 교사, 마이클 케인 Micheal Kane,은 백신접종 거부로 인해 직장을 잃은 공무원이라면 누구나, 집단소송에 함께 할 수 있다고 촉구했습니다.



존 미카디(John Micardi) 전직 뉴욕시경 부서장은, 빌 드블라지오 전 뉴욕시장에 이어, 에릭애덤스 뉴욕시장까지 공무원 및 교사들에게 백신접종을 의무화 하면서 이를 거부한 대상자들을 해고조치 했다며 이는 부당하다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인서트: 시위자>


현재 집단소송 원고 측은, 복직을 요구할 뿐 아니라, 팬데믹 기간동안 실직으로 받지못한 수당을 돌려받을 것을 원하고 있습니다. 집단소송 사건을 맡고 있는 판사는, 해당 소송건에 대한 판결을 8월 14일까지 유회시켰습니다.





K-radio 이하예 입니다.

news@am1660.com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Recent Posts

See All

퀸즈 로커웨이 비치 일부 블록, 공사로 올여름 폐쇄 예정 

<앵커>5년 연속으로 해안선 공사가 계속됨에 따라 로커웨이(Rockaway)의 여러 해변 블록이 이번 여름에 폐쇄됩니다. 뉴욕시 공원국은 비치 106번가에서 비치 126번가에 이르는 약 20개 블록은 진행 중인 공사로 인해 이용할 수 없다고 밝혔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의 해변들은 지난 메모리얼 데이 주말에 공식적으로 문을 열었지만 몇몇 해

뉴욕 인트레피드 박물관에서 메모리얼데이 기념식 열려 

<앵커>뉴욕시는 화환 헌화 의식부터 100년이 넘는 퍼레이드까지, 메모리얼 데이를 기념하는 여러 행사를 열었습니다. 유지연 기자가 보도합니다. 뉴욕시는 메모리얼 데이에 국가를 위해 최고의 희생을 치른 군인들을 기리고 있습니다. 참전 용사와 현역 군인 및 시민들이 메모리얼데이 행사를 위해 27일 인트레피드 박물관에 초대되었습니다. 올해 기념식은 날씨 때문에

Comments


bottom of pag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