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그 아줌마가 당신처럼 예뻐봐! 화장품이 뭐 필요하겠어?" > 만남의 광장 신청게시판 > AM1660 K-RADIO

0c1e2884a0f272c2aa7ef24ac4258199_1579641

신청곡 및 청취자 사연 코너 입니다. 로그인 후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그 아줌마가 당신처럼 예뻐봐! 화장품이 뭐 필요하겠어?"

DonkeyHote 0 92

이웃집에 가서 

놀다온 삼순씨는 무척 속이 상했다. 


이웃집 여자가 생일 선물로 남편에게 화장품 세트를 받았다고 자랑했기 때문이다. 



집으로 돌아온 

삼순씨 남편 삼식씨에게 신경질을 부렸다. 




"옆집 엄마는 생일 선물로 

화장품을 받았다는데 당신은 뭐에요?" 


지난 달 내 생일 때 치킨 한마리로 때우고......



그러자 우리의 삼식씨 혀를 끌끌 차며 말했다. 




"그 여자가 불쌍한 여자구만!" 


"아니 그 여자가 불쌍하다니요? 


그게 무슨 말씀이에요?" 


.

.

.



"그 아줌마가 당신처럼 예뻐봐! 


화장품이 뭐 필요하겠어?"


헐!

ㅋㅋㅋ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아버지의 그림자 댓글+1
“동기야, 아가! 우리 큰아들.옛날에 돈도 안 주고 술 사 오라고 쫓아내서 미안하다.나 죽거든 그 일 가슴에 담고 있지 말거라.”내가 어릴 적 알콜중독자였던 아버지는 집에 돈이 없어도술은 드셔야 했으니어 아들을 술 … | 01.24 | 조회: 8
김치냉장고 댓글+1
얼마 전 시어머님의 전화를 받았다.“내일 집에 좀 들러라.”덜컥 겁부터 났다. 한창 가을겆이로 바쁠 때라 일하러 오라는 말씀이신가 싶었다. 친정에서도 어릴 적부터 농삿일을 거들며 자라온 터라농삿일만큼은지긋지긋했기 때… | 01.24 | 조회: 6
우리는 누군가에게 소중한 사람입니다
누군가가 우리에게고개를 한 번 끄덕여주는 것만으로도우리는 미소 지을 수 있고또 언젠가 실패했던 일에다시 도전해볼 수도 있는 용기를 얻게 되듯이소중한 누군가가우리 마음 한구석에 자리잡고 있을 때우리는 그 어느 때보다 … | 01.24 | 조회: 7
내가 먼저 손 내밀게
“나” 라는 존재일때는 고민할 필요도 노력할 필요도 급하지 않다 나에 맞추면 되니까    그런데 “너”라는 존재를 더하면 문제는 반전으로 달라지게 된다    나에게 너를 맞추느냐… 너에게 나를 맞추느냐… 하지만 답은… | 01.23 | 조회: 4
용서하라, 그래야만 행복해진다 댓글+1
용서는 우리로 하여금 세상의 모든 존재를 향해 나아갈 수 있게 합니다. 우리를 힘들게 하고 상처를 준 사람들, 우리가 '적'이라고 부르는 모든 사람을 포함해, 용서는 그들과 다시 하나가 될 수 있게 합니다. 그들이 … | 01.22 | 조회: 16
풋사랑
중학교 시절 가슴 설레며 좋아하던 남학생이 있었어요.막상 그 애 앞에서는 아무런 내색도 할 수 없었어요.그냥 바라만 보는 걸로도 좋았거든요.몇몇 가까운 친구들에게만 숨겨놓은 제 마음을 살짝 이야기해주었는데,설마 그게… | 01.21 | 조회: 16
허물
  굳이 말 하라 하십니까 애써 살아온 세월 굳이 말 하라 하십니까 타인의 살아온 세월 그 누가 판단할수 있으리요 허니 무엇이 잘 못 되었다 말 하라 하심은 내 잘못을 덮어 네 잘 못을 들추어 내라는 것이거늘 살아온… | 01.21 | 조회: 11
인연설
    함께 있을 수 없음을 슬퍼하지 말고 잠시라도 곁에 있을수 있음을 기뻐하고    더 좋아해 주지 않음을 노여워 말고 이 만큼 좋아해 주는 것에 만족하고    나만 애태운다고 원망하지 말고 애처롭기까지만한 사랑을… | 01.17 | 조회: 23
사랑의 전설 댓글+1
뉴질랜드에 로토루아라는 호수가 있다. 아름다운 자연경관으로 뉴질랜드에서도 몇 손가락 안에 꼽히는 이 호수는 수백 년 전 마오리족이 여러 족속으로 나뉘어 치열한 전쟁을 했던 곳이다. 그리고 이 호수엔 아름다운 사랑의 … | 01.16 | 조회: 19
부디 잊지 말기를
그대 부디혼자라 생각하지 말기를.매일 쓸쓸하지 말기를. 아무리 심한 고독도지금껏 잘 버텨왔고아무리 격한 슬픔도이제껏 잘 지나왔으니. 또한 그 시간 속에서누군가는 당신을 위해 눈물 흘렸을 것이고누군가는 기꺼이 어깨를 … | 01.16 | 조회: 17
7살 아이의 편지
일을 마치고 집으로 돌아오는 길이었다......난 그날도 평소처럼 집앞 횡단보도를 걷고 있었다.난 그만 시속 80km로 달리는 차를 못보고 거기서 차와 부딪혀 중상을 입었다...결국 난 응급실에 실려 갔고....위독… | 01.15 | 조회: 15
사랑해서 미안했습니다 ..
사랑해서 미안했습니다 ..​한 사람이 다른 사람을 사랑하는 일은분명 미안한 일이 아닐진데그대에게 건넨 제 모든 사랑은 모두미안한 사랑이 되고 말았습니다.그동안 사랑해서 미안했습니다.그대라는 사람을 알고 난 후에얼마나… | 01.15 | 조회: 15
참 잘했어요
오늘 하루 어떤 일이 있었나요? 만나는 사람마다 기쁨이 넘쳤나요? 슬픈 일이 있어 마음이 아팠나요? 기쁨은 나눌수록 커지고 슬픔은 줄어든다 했지요 함께 나눌 누군가가 있다면 당신은 잘살아온 것입니다 나이가 들수록 생… | 01.15 | 조회: 17
1 년 365일
1월의 설렘만큼 2월의 마지막 추위만큼 3월의 촉촉한 첫 비만큼 4월의 나른한 따사로운만큼 5월의 푸르른 대지의 풍요로운만큼 6월의 붉은 장미의 강렬한만큼 7월의 싱그러운 향기만큼 8월의 태양의 불타는 더위만큼 9월… | 01.14 | 조회: 19
한 줄의 마법
어떤 사람이 화장실을 갔답니다.  하루를 살면서 가장 많이 가는 곳 중 한 장소...  우연히 눈을 들어 보니,  앞에 짧막한 글귀가 조그마한 메모지에 적혀 있더랍니다.   '당신에게 오늘 기쁜 일이 일어날 것이다.… | 01.11 | 조회: 21
|   Sunday (EST)
▶ 방송듣기
라디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