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한 일상, 장조림 관찰일기 - 청취자 사진모음집 > 만남의 광장 > AM1660 K-RADIO

 

6dce35bce4a975a837a8b2f1d898e6ea_1578697

 

 

소소한 일상, 장조림 관찰일기 - 청취자 사진모음집

kradio 1 873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Jimmy 님이 장조림을 위해 멋지게 만들어주셨어요!  

금손인정!!  지미님! 감사합니다~ 

 

 

소소한 일상

 

소소함을 보내주세요


장조림의 관찰일기~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손맛의 여왕, 신애님의 꼬리찜


잘 다듬어진 당근, 같은 사이즈의 양파, 기름기 없는 거품만 보아도

요리의 고수임이 느껴집니다..

신애님 댁에 하숙하고 싶어요..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종범님의 환타지아


이 작품은 평소와 같은 석양을 촬영하셨는데

마치 판타지 세계에 와 있는 듯한 기분이 들어요!


오즈의 마법사? 이상한 나라의 엘리스? 

갑자기 소곤소곤.. 등장인물들이 튀어 나올 것 같아요!!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뉴욕#노을#저녁조깅#하늘좀봐#나도뛸래!#산책가자!!!!!!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91

종범님의 석양사진에 멋진 나뭇잎들이 드리워지면서 원근감 생겼어요!

그래서인지 생동감이랄까요 현장감이느껴지네요~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91

나뭇잎이 해를 감싸 안았네요!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석양빛이 나뭇잎을 투과하면서 아름다운 루비빛이 나왔네요!

모든 나뭇잎이 루비라면 얼마나 좋을깡~ ㅎㅎㅎ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GBCA 님의 순간포착!!  

이렇게 멋진 하늘이 보이는 곳에 사시는거에요??

그대모습은~ 보라빛처럼~ 살며시 다가왔지~~~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손박사님의 구이 한 판!!


꽁치와 조개가 굽굽~~!!

속은 탱글탱글~ 살은 쫀득쫀득 @@

고소한 저녁,

함께 한 잔할까요?



bbfc7af48542934d2d077426e35a07da_1562789

종범님이 장조림 방송 중 

뜨끈뜨끈 막 촬영하신 석양을 보내주셨더랬어요!

그 마음이 고맙고..

석양이 아름답고..

장조림이 너무 감동받았답니다..




여러분~~~~~ 모두모두 사랑해요!!

이따 만나요!!!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요안나 2019-07-10
행복해요.
석양에 잠시 푹 빠져보내요.
9d2051b0b57f289f163a6d9743a857f7_1582318 만남의 광장 작은 음악회, 미술하는 여자 음악하는 남자 '3 테너'
만남의 광장 작은 음악회미술하는 여자 음악하는 남자조각가 조진과 성악가 서대원이 여러분께 들려드리는 한 밤의 음악회!'3 테너'루치아노파바로티(이탈리아어: LucianoPavarotti루차노파바로티, Cavalier… | 02.21 | 조회: 27
석양사진, 종범님의 데칼코마니 사진, Jay님 양떼구름 사진
​석양의 주홍빛은 마치 엄마가 아이를 안아주는 품 같아요!석양은 우리를 품고 우리는 사랑을 품고그렇게 서로서로 체온을 나누며 살아갑니다..종범님의 석양사진입니다.파리의 에펠타워가 뉴욕에 온 줄 알았어요! ㅎㅎ옆으로 … | 02.19 | 조회: 17
악에의 충동은 구리와 같은 것이어서, 불속에 있을 때는 어떤 형태로도 될 수 있다.만약 인간에게 악에의 충동이 없다면 집도 짓지 않고, 아내를 구하지도 않고, 자식도 낳지도 않을 것이다.만약 당신이 악에의 충동에 쫓… | 02.17 | 조회: 13
친구가 줬던 선물
친한 친구에게서 4,5 년 전쯤에 받았던볼품없는 파란 비즈 팔찌를 쓰레기통에 버렸다가 다시 주웠다.지금까지 내 목숨과도 바꿀 수 있을 정도로소중하다고 생각해왔던 친구다.서로 멀리 떨어져 지낸지 3년이 지났지만소중한 … | 02.17 | 조회: 13
겨울바다와 좋은친구의 공통점 댓글+1
겨울바다와 좋은친구의 공통점은 그겁니다.별로 특별한것이 없다는 거..겨울바다 가봤죠?? 거기 아무것도 없어요..뭐있습니까...거기...거기 막 드라마나 이런데서 보면 좋을 것 같아서 가보지만..추워요~거기 춥구요~그… | 02.17 | 조회: 14
좀 안아줄래요? 댓글+1
슬퍼서 그래요.저는 슬픔을 잘 견디지 못해요.사람들은 모두 다슬픔을 잘 참는 것 같아요.어떻게 그처럼 슬픔에아랑곳하지 않고 살아갈 수 있죠?슬퍼도 일을 하고, 먹기도 하고, 영화도 보고,그러다 보면, 슬픔이 사라지기… | 02.17 | 조회: 9
아줌마의 한탄? 댓글+1
남편이라는 니가 30년 전 나를너의 아내라는 이름을 가지게 만들었던그 날 이후로 단 한번, 단 한순간이라도나를 행복하도록 만들어준 적 있냐?돈을 졸라 많이 벌어다 줘서돈독이 오르게 해준 적이 있냐?너무너무 다정하게 … | 02.15 | 조회: 26
한자공부하는 내동생 댓글+1
내 동생은 열살이다요즘 동생은 내가 제일싫어하는 한자를 배운다한자 선생님이 일주일에 한번씩오셔서 지도 하셨고동생은 한자공부가 재미있는지학습지를 하룻만에 다 풀곤 했다어느날컴퓨터게임을 열심히 하고 있는 나에게동생이 와… | 02.14 | 조회: 20
아나운서의 실수 댓글+1
처음으로 스포츠 뉴스 진행을 맡은 초보 아나운서밤새네 잠을 설치면서스트라익 과 포볼등야구해설 용어를 익혔다.다음날첫방송에 엄청 긴장한 나머지몇번이고 외웠던 문장을 그만 잘못 읽고 말았다˝오늘 내리기로 한 소나기는프로… | 02.14 | 조회: 15
환각증세
어느 정신병원에 한 청년이 찾아와환각상태에 시달린다고 호소했다의사가 그 청년을 진찰대에 눕히며 물어 보았다˝ 지금은 뭐가 보입니까? ˝그러자 청년은 창 쪽을 보며숨이 넘어가는소리로 이렇게 말햇다˝ 예쁜 간호사가 옷을… | 02.14 | 조회: 13
살다보니 알겠더라
떠오르는 수많은 생각들 속에한잔의 커피에 목을 축인다. 살다보니 긴 터널도 지나야 하고안개 낀 산길도 홀로 걸어야 하고바다의 성난 파도도 만나지더라. 살다보니 알겠더라. 꼭 만나야 할 사람은 만나고스치고 지나야 하는… | 02.14 | 조회: 13
젖은 낙엽 안되기
요즘은 약간 달라졌지만 얼마 전만 해도 우리나라의 최고경영자(CEO)들을 소개하는 인터뷰는 항상 비슷한 내용이었다. 얼마나 쉬지 않고 일했나, 얼마나 회사의 발전을 위해 충성했나 등이 영웅담처럼 소개되게 마련이었다.… | 02.14 | 조회: 7
인생의 시계
인생의 시계는 단 한번 멈추지만,언제 어느 시간에 멈출 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지금이 내 시간이라 하고 살며,사랑하며 수고하고 미워하지만내일은 믿지 마십시오.그때는 시계가 멈출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떠날때에 우리 … | 02.14 | 조회: 10
그런 날 있다
더불어 사는 일도 때로는 힘에 겨워 세상 그 밖으로 아주 멀리 멀리 자신을 밀쳐버리고 싶은 그런 날 있다 이제 내게 잃어버린 그 무엇이 남았을까 사랑도 짐이 된다면 그마저도 버리고 싶다 더불어 사는 일이 아주 힘겨운… | 02.13 | 조회: 16
세상에서 가장 신비한 숫자
세상에서 가장 신비한 수는142857이라는 수 일 듯합니다.평범해보이는 이 수가 왜 그렇게 신비한걸까…?첫째는142857에1부터6까지 차례로 곱해봅시다.142857X 1 =142857142857X 2 =2857141… | 02.12 | 조회: 22
|   Saturday (EST)
▶ 방송듣기
라디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