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소한 일상나눔, 장조림의 관찰일기 - 청취자 사진 모음 > 만남의 광장 > AM1660 K-RADIO

 

6dce35bce4a975a837a8b2f1d898e6ea_1578697

 

 

소소한 일상나눔, 장조림의 관찰일기 - 청취자 사진 모음

kradio 2 217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시원~~~허다!

이게 미국이여 한국이여??!!!



 Jay님이 보내주신 계곡 사진입니다.

청아한 새소리.. 시원한 물소리.. 맑은 공기가

마음을 씻어내어 주는 듯~~

흐음~~  하~~   좋구나야!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Chimney Tops


한글로 직역하면 '굴뚝 봉우리'은 중앙 그레이트 안개 자욱한 산에있는 봉우리입니다. 해발 4,724 피트입니다. 굴뚝 탑스 (Chimney Tops)는 스모키 산맥의 북쪽 중앙부를 가로 질러 남북으로 뻗어있는 슈거 랜드 산 동쪽 경사면에있는 두 개의 꼭대기 노브라고 해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푸르름이 우거진 장관이에요

대자연이 느껴집니다..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Shiny Pearl 님의 석양사진


장조림 식구들과 같이 나누기 위해 보내주셨어요!

이 아름다움을 맞닥뜨렸을 때, 우리 가족들을 생각해 

주신 마음이 이 석양보다 더 아름다워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종범님의 영롱한 사진


이 풍경을 바라보는 나의 눈망울까지

아롱지어 영롱일 것만 같은...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종범님의 석양사진1


하늘이 로맨스에 빠졌나보다.

이 하늘 아래에선 누구라도 사랑에 빠질 것 같아!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종범님의 석양사진2


내가 기억하는 한..

가히 가장 아름다운 

하늘색이라 할 수 있겠다.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종범님의 첨탑사진


찌를 듯한 고딕양식의 첨탑 끝에 

구름이 꿰어 있어요.

날카로움과 부드러움의 만남.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종범님의 브릿지사진 


장대한 브릿지도 

구름 앞에선 귀엽군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JJ 님의 퇴근길


비 오는 맨하튼 거리로

출퇴근하는 JJ님..

뉴요커! 멋있어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미소님의 쌍무지개


쌍무지개는 행운을 가져다 준다고 하죠?

미소님의 무지개는 누구에게 행복을 가져다 줬을까요?

어...? 제 마음에 행복해지는 것을 보니...

장조림에게??!!  

사랑합니다 감사합니다 행복해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신애님의 애호박 무침


여름철 입맛 없을 땐 호박잎 쌈이나 애호박 된장찌개

그리고 애호박 무침이 똭! 이에요~



d98e2374d0449a51b2aad3adbe71aa46_1564437

신애님의 숙주나물오리볶음


보양식 오리고기에 아삭아삭 숙주가 들어가니

훨씬 맛있어보이네요~

신애님 요리는 항상 '맛있음' +1 이예요!

뭔가 하나 더 맛있는 느낌!!

배고파집니다아아....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ninano 2019-08-01
오리고기 +.+
제가 좋아하는 요리~
kradio 2019-08-02
말복이 다가오고 있습니다 여러분!
9d2051b0b57f289f163a6d9743a857f7_1582318 만남의 광장 작은 음악회, 미술하는 여자 음악하는 남자 '3 테너'
만남의 광장 작은 음악회미술하는 여자 음악하는 남자조각가 조진과 성악가 서대원이 여러분께 들려드리는 한 밤의 음악회!'3 테너'루치아노파바로티(이탈리아어: LucianoPavarotti루차노파바로티, Cavalier… | 02.21 | 조회: 27
석양사진, 종범님의 데칼코마니 사진, Jay님 양떼구름 사진
​석양의 주홍빛은 마치 엄마가 아이를 안아주는 품 같아요!석양은 우리를 품고 우리는 사랑을 품고그렇게 서로서로 체온을 나누며 살아갑니다..종범님의 석양사진입니다.파리의 에펠타워가 뉴욕에 온 줄 알았어요! ㅎㅎ옆으로 … | 02.19 | 조회: 17
악에의 충동은 구리와 같은 것이어서, 불속에 있을 때는 어떤 형태로도 될 수 있다.만약 인간에게 악에의 충동이 없다면 집도 짓지 않고, 아내를 구하지도 않고, 자식도 낳지도 않을 것이다.만약 당신이 악에의 충동에 쫓… | 02.17 | 조회: 13
친구가 줬던 선물
친한 친구에게서 4,5 년 전쯤에 받았던볼품없는 파란 비즈 팔찌를 쓰레기통에 버렸다가 다시 주웠다.지금까지 내 목숨과도 바꿀 수 있을 정도로소중하다고 생각해왔던 친구다.서로 멀리 떨어져 지낸지 3년이 지났지만소중한 … | 02.17 | 조회: 13
겨울바다와 좋은친구의 공통점 댓글+1
겨울바다와 좋은친구의 공통점은 그겁니다.별로 특별한것이 없다는 거..겨울바다 가봤죠?? 거기 아무것도 없어요..뭐있습니까...거기...거기 막 드라마나 이런데서 보면 좋을 것 같아서 가보지만..추워요~거기 춥구요~그… | 02.17 | 조회: 14
좀 안아줄래요? 댓글+1
슬퍼서 그래요.저는 슬픔을 잘 견디지 못해요.사람들은 모두 다슬픔을 잘 참는 것 같아요.어떻게 그처럼 슬픔에아랑곳하지 않고 살아갈 수 있죠?슬퍼도 일을 하고, 먹기도 하고, 영화도 보고,그러다 보면, 슬픔이 사라지기… | 02.17 | 조회: 9
아줌마의 한탄? 댓글+1
남편이라는 니가 30년 전 나를너의 아내라는 이름을 가지게 만들었던그 날 이후로 단 한번, 단 한순간이라도나를 행복하도록 만들어준 적 있냐?돈을 졸라 많이 벌어다 줘서돈독이 오르게 해준 적이 있냐?너무너무 다정하게 … | 02.15 | 조회: 26
한자공부하는 내동생 댓글+1
내 동생은 열살이다요즘 동생은 내가 제일싫어하는 한자를 배운다한자 선생님이 일주일에 한번씩오셔서 지도 하셨고동생은 한자공부가 재미있는지학습지를 하룻만에 다 풀곤 했다어느날컴퓨터게임을 열심히 하고 있는 나에게동생이 와… | 02.14 | 조회: 20
아나운서의 실수 댓글+1
처음으로 스포츠 뉴스 진행을 맡은 초보 아나운서밤새네 잠을 설치면서스트라익 과 포볼등야구해설 용어를 익혔다.다음날첫방송에 엄청 긴장한 나머지몇번이고 외웠던 문장을 그만 잘못 읽고 말았다˝오늘 내리기로 한 소나기는프로… | 02.14 | 조회: 15
환각증세
어느 정신병원에 한 청년이 찾아와환각상태에 시달린다고 호소했다의사가 그 청년을 진찰대에 눕히며 물어 보았다˝ 지금은 뭐가 보입니까? ˝그러자 청년은 창 쪽을 보며숨이 넘어가는소리로 이렇게 말햇다˝ 예쁜 간호사가 옷을… | 02.14 | 조회: 13
살다보니 알겠더라
떠오르는 수많은 생각들 속에한잔의 커피에 목을 축인다. 살다보니 긴 터널도 지나야 하고안개 낀 산길도 홀로 걸어야 하고바다의 성난 파도도 만나지더라. 살다보니 알겠더라. 꼭 만나야 할 사람은 만나고스치고 지나야 하는… | 02.14 | 조회: 13
젖은 낙엽 안되기
요즘은 약간 달라졌지만 얼마 전만 해도 우리나라의 최고경영자(CEO)들을 소개하는 인터뷰는 항상 비슷한 내용이었다. 얼마나 쉬지 않고 일했나, 얼마나 회사의 발전을 위해 충성했나 등이 영웅담처럼 소개되게 마련이었다.… | 02.14 | 조회: 7
인생의 시계
인생의 시계는 단 한번 멈추지만,언제 어느 시간에 멈출 지는 아무도 모릅니다. 지금이 내 시간이라 하고 살며,사랑하며 수고하고 미워하지만내일은 믿지 마십시오.그때는 시계가 멈출지도 모르기 때문입니다. 떠날때에 우리 … | 02.14 | 조회: 10
그런 날 있다
더불어 사는 일도 때로는 힘에 겨워 세상 그 밖으로 아주 멀리 멀리 자신을 밀쳐버리고 싶은 그런 날 있다 이제 내게 잃어버린 그 무엇이 남았을까 사랑도 짐이 된다면 그마저도 버리고 싶다 더불어 사는 일이 아주 힘겨운… | 02.13 | 조회: 16
세상에서 가장 신비한 숫자
세상에서 가장 신비한 수는142857이라는 수 일 듯합니다.평범해보이는 이 수가 왜 그렇게 신비한걸까…?첫째는142857에1부터6까지 차례로 곱해봅시다.142857X 1 =142857142857X 2 =2857141… | 02.12 | 조회: 22
|   Saturday (EST)
▶ 방송듣기
라디오 최신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