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마스크' 김정은, 北 코로나 호전 추세 맞나…평양은 텅텅(종합)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노마스크' 김정은, 北 코로나 호전 추세 맞나…평양은 텅텅(종합)

AM1660KRADIO 0 19

 

의대생 동원 전주민 검진…"체온·인후통 등만 확인" 불만도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17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노동당 정치국 상무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현 방역위기 실태를 분석하면서 인민생활을 안정시킬 것을 주문했다고 조선중앙TV가 18일 보도했다.[조선중앙TV 화면] 2022.5.18 <BR>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북한 김정은, '방역초기 위기대응 미숙'…정치국 상무위 주재

(서울=연합뉴스)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지난 17일 당중앙위원회 본부청사에서 노동당 정치국 상무위원회 회의를 주재하고 현 방역위기 실태를 분석하면서 인민생활을 안정시킬 것을 주문했다고 조선중앙TV가 18일 보도했다.[조선중앙TV 화면] 2022.5.1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tn_download2.gif

    (서울=연합뉴스) 박수윤 기자 = 북한이 김정은 국무위원장의 '노마스크' 회의 장면까지 공개하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가 호전 중이라고 주장하고 있지만 수도 평양 등에 대한 강력한 봉쇄는 계속되고 있다.

    코로나19 의심 발열 환자 규모는 감소세를 보이고 있으나, 북측 집계 자체에 의구심을 제기하는 전문가들이 많아 실제 호전 추세인지는 단정하기 이르다는 지적도 나온다.

    18일 조선중앙통신 등 북한 매체는 전날 노동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상무위원회가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주관한 회의에서 "오늘과 같은 호전 추이가 지속되고 방역형세가 변하는 데 따라 국가방역 정책을 부단히 기동적으로 조정함으로써 전반적 방역 전선에서 계속 승세를 틀어쥐고 나갈 데 대한 문제를 토의했다"고 전했다.

    지난 12일 코로나19 발생 사실을 처음 인정하며 봉쇄·격폐 등의 강력한 방역을 시행해온 북한이 닷새 만에 열린 회의에서 "호전 추이"를 언급한 것이다.

    심지어 김 위원장은 마스크를 벗은 채 한층 여유로운 모습으로 상무위 회의를 진행하는 등 코로나 방역에 대한 자신감을 드러내기도 했다.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8일
치료·의약품 공급에 파견된 북한 군관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북한 조선중앙통신은 18일 '수도에 조성된 보건위기를 제압하기 위해 파견된 군의부문(의료부문) 전투원들이 귀중한 약품들이 인민들에게 제때에 가닿도록 하고있다'고 보도했다. 2022.5.1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tn_download2.gif

    닷새 전 확진자 발생을 처음 공표할 때만 해도 굳은 얼굴에 마스크를 쓴 모습을 최초로 공개했다가 다시금 '노마스크'로 회귀한 것이다.

    특히 그는 지난 15일 평양 약국을 시찰하면서는 얇은 덴탈마스크를 두 겹 쓰기도 했는데, 이제 코로나 통제에 대한 자신감을 강조하려 맨얼굴로 돌아간 것으로 해석된다.'

    실제 북한 국가비상방역사령부가 집계한 신규 유열자(발열자) 수는 지난 15일 39만2천920여명→16일 26만9천510여명→17일 23만2천880여명 등으로 사흘째 감소했다.

    일단 발열자 규모가 줄자 "호전 추이가 지속된다"고 평가하며 자신감을 보인 것으로 볼 수 있는 대목이다.

    그러나 2017년 9월 제6차 핵실험 논의를 했던 그 상무위를 4년 8개월 만에 개최한 것은 이번 사태에 대한 북한 정권의 위기의식을 단적으로 보여준다는 해석도 나온다. 정치국 상무위는 정치국 내 최고 의사결정기구이다.

(서울=연합뉴스) 북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에 전면 봉쇄·격리 조치가 내려진 가운데 강원도 원산백화점 앞 도로와 인도에 차량과 사람을 찾아 볼 수 없다. [조선중앙TV 화면] 2022.5.18 <BR>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코로나 봉쇄로 텅빈 원산백화점 앞 도로

(서울=연합뉴스) 북한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전국에 전면 봉쇄·격리 조치가 내려진 가운데 강원도 원산백화점 앞 도로와 인도에 차량과 사람을 찾아 볼 수 없다. [조선중앙TV 화면] 2022.5.18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tn_download2.gif

    북한은 현재 지속 가능하지 않은 극단적 방역 조치로 아슬아슬하게 상황을 관리하고 있을 가능성이 크다.
    조선중앙통신이 보도한 평양 시내 사진을 보면 대낮 넓은 6차선 도로에 다니는 차들이 거의 없다. 가로수에도 금지선이 쳐졌고 인도의 인기척은 방호복을 입은 의료진뿐이다.

    강원도 원산의 백화점 앞에도 인적을 찾아볼 수 없다.

    3월 말부터 50일 넘게 봉쇄 중인 중국 상하이나 전면 재택근무 및 공공시설 폐쇄를 시행하는 베이징처럼, 사람 간 접촉을 아예 막는 고강도 방역 정책을 시행하는 것이다.

    이런 정황에 대해 북한 입장을 대변하는 재일본조선인총연합회 기관지 조선신보는 "국가방역체계가 최대비상방역체계로 이행된데 따라 평양시의 거리와 단위들에서 지역별 봉쇄와 단위별 격폐조치가 계속 유지되고 있다"고 전했다.

    인력을 집중 투입해야 하는 모내기 철에 언제까지 봉쇄를 단행할 수는 없으며, 배급제가 무너진 상황에서 주민들의 식량과 의약품을 조달하기 위한 외출을 무작정 막았다간 참사가 일어날 수 있다는 게 국제 사회의 우려다.

    이런 가운데 북한은 유증상자를 솎아내는 작업도 엄격하게 진행하고 있다.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17일 국가방역체계가 최대비상방역체계로 이행되면서 북한 평양에 지역별 봉쇄와 단위별 격폐 조치가 유지되고 있다고 보도했다.사진 속 평양시의 도로들이 텅비어 있다. 2022.5.17 <BR>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북한, 코로나 봉쇄로 텅빈 평양의 도로

(평양 조선중앙통신=연합뉴스) 조선중앙통신은 17일 국가방역체계가 최대비상방역체계로 이행되면서 북한 평양에 지역별 봉쇄와 단위별 격폐 조치가 유지되고 있다고 보도했다.사진 속 평양시의 도로들이 텅비어 있다. 2022.5.17
    [국내에서만 사용가능. 재배포 금지. For Use Only in the Republic of Korea. No Redistribution] nkphoto@yna.co.kr

btn_download2.gif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이날 '전주민 집중 검병검진에 빠짐없이 참가하자' 기사에서 "누구나 검병검진 사업에 빠지려고 하거나 불성실하게 참가하는 사소한 현상에 대해서도 그냥 스쳐지나지 말고 깨우쳐주고 이끌어주라"고 호소했다.

    이에 보건성은 지난 13일(보도일 기준) 긴급협의회에서 "모든 의료진과 전국의 의학대학 교원·박사원생·학생들을 전주민 집중 검병검진 사업에 적극적으로 투입한다"고 밝혀 의대생을 실전에 투입할 정도로 급박한 상황임을 나타냈다.

    그러나 유전자증폭(PCR) 검사 체계나 숙련된 의료진이 없는 북한에서 제대로 된 검진이 이뤄질지는 미지수다.

    이와 관련, 자유아시아방송(RFA)은 이날 대북 소식통을 인용해 "정확한 코로나 검사 시약이나 장비가 없어 의사와 의대 학생들이 매 세대를 돌며 주민들의 체온을 확인하고 고열, 기침, 가래, 콧물, 인후통, 근육통 등 이상 증상이 있는지 확인하는 게 전부"라고 주민 불만을 전하기도 했다.

    이 소식통은 RFA에 "집중 검병검진에서 열이 있거나 기침을 하는 등 약간이라도 이상 증상이 있는 사람은 무조건 오미크론에 감염된 것으로 인정돼 격리되었다"고 전했다.

    clap@yna.co.kr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뉴저지 총기규제법안 서명
<앵커> 독립기념일 당일, 미 전역 곳곳에서 또 다시 총기 참사가 발생한 가운데, 오늘(5일) 뉴저지 필머피 주지사가, 새로운 총기 규제 강화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이하예 기자가 보도합니다.독립기념일이었던…

Local News | 18:18 | 조회: 6
코스코 주유소, 멤버십 요구한다
<앵커> 오늘(5일)부터 뉴저지 전역에 위치한 코스트코 주유소에서는 회원에 한해 주유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기존에는 주유시 회원 카드를 요구하지 않았지만, 이제부터 회원 카드를 제시해야만 주유 서비스를 받…

Local News | 18:15 | 조회: 8
러 "남부 로스토프주와 돈바스 연결하는 철도 개통 계획"
러시아 남서부 로스토프주(州)와 우크라이나 동남부 돈바스 지역을 연결하는 철도가 개통될 계획이라고 로스토프주 주지사가 5일(현지시간) 밝혔다.타스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예카테린부르크에서 열린 국제 산업전시회에 참석 …

국제 | 10:33 | 조회: 7
c02f88745f6e529e54a0be9246015c10_1653399 07/05/22 아침: 독립기념일 기념 퍼레이드 도중 총기 난사가 벌어져 최소 6명 사망 31명 부상
​ 앵커: 김은희​▶바이든 대통령이 미 독립기념일인 어제(4일), 평등사상과 인간의 존엄성을 강조하는 메시지를 전했습니다.​▶​일리노이주 시카고 인근 하이랜드파크에서 열린 독립기념일 기념 퍼레이드 도중 총기 난사가 …

주요뉴스 | 09:25 | 조회: 10
c02f88745f6e529e54a0be9246015c10_1653399 07/04/22 모닝: 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기록적인 여행객이 몰린 미 전역
​ 앵커: 김은희​▶독립기념일 연휴를 맞아 기록적인 여행객이 몰린 미 전역 공항이 연착과 결항으로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이런 가운데 JFK공항에 폭탄 오인 소동까지 벌어지며, 승객들이 대피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주요뉴스 | 07.04 | 조회: 17
팬데믹 이래 최대 여행객 공항으로 몰려, 항공 대란
<앵커> 독립기념일까지 이어지는 이번 주말을 앞두고, 수 백만 인파가 공항으로 몰리고 있습니다. 연방 교통 안전청은, 팬데믹으로 인한 인력 부족으로 항공기 운항이 감소하고 있는 가운데, 여행객이 몰리면서,…

Local News | 07.01 | 조회: 30
이번 주말 천둥 번개 동반 비소식, 독립 기념일은 화창
<앵커> 팬데믹 이래 수많은 인파가 여행길에 오르는 이번 주말, 천둥 번개를 동반한 흐린 날씨가 예상돼 운전자 분들의 각별한 주의가 필요합니다. 특히 뉴욕시 전역에 대기질 경보까지 내려진 상태인데요. 하지…

Local News | 07.01 | 조회: 40
맨해튼 한복판, 20세 여성 총에 맞아 사망
<앵커> 맨해튼 한복판에서, 유모차를 밀고 가던 여성이, 뒤에서 쏜 총에 머리를 맞고 사망하는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뉴욕시와 뉴욕시경은, 용의자를 검거해 엄중히 처벌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보도에 이하예 …

Local News | 06.30 | 조회: 55
435afc1ee89a97a03afd99aa1f27aa68_1656644 뉴욕주 , 강력한 총기 규제마련
<앵커> 지난주 연방 대법원이 집밖에서 총기 소지를 제한한 뉴욕주의 총기 규제법이, 총기 소유의 자유를 침해한다는 판결을 내리면서, 뉴욕주 공공장소에서 총기 소지가 급증할 것이라는 우려가 높은 상황입니다.…

Local News | 06.30 | 조회: 34
멕시코서 올해 들어 12번째 기자 피살…딸도 함께 총 맞아
멕시코에서 또 한 명의 기자가 살해됐다.멕시코 일간 엑스프레소는 자사 기자 안토니오 델라크루스(47)가 29일(현지시간) 오전 북부 타마울리파스주 시우다드빅토리아에서 자택을 나서다 총에 맞아 숨졌다고 밝혔다.헤수르 …

국제 | 06.29 | 조회: 27
주뉴욕총영사관 ‘선 온라인신청’ 민원 방문접수 기한 연장
<앵커> 주뉴욕총영사관이 국적이탈신고 등 일부 국적업무에 대해 ‘선 온라인신청’ 제도를 운영하고 있는데요. 법무부는 재외국민의 편의와 조치종료에 따른 혼란 방지를 고려해 온라인 신청자의 방문접수 기한을 3…

Local News | 06.29 | 조회: 40
줄리아니 전 시장, 폭행 관련 논란
<앵커> 지난 주말 발생한 루디 줄리아니 전 뉴욕 시장의 폭행 관련 영상이 공개돼,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줄리아니 전 시장이 자신이 심각한 폭행 피해를 당했다고 신고하며, 가해 남성이 체포된 가운데 공개…

Local News | 06.28 | 조회: 32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6차 유행 우려
<앵커> 최근 전 세계에서 신종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확진자 수가 다시 급증세로 돌아섰습니다. 전문가들은 6차 팬데믹 국면을 우려하고 나섰습니다. 자세한 내용 이하예 기자가 보도합니다.최근 오미크론 하위 변…

Local News | 06.28 | 조회: 53
215c97624123db98ea4044a276434645_1656450 뉴욕주 예비선거일, 지역사회 리더들 투표 참여 독려
<앵커> 뉴욕주 예비선거 투표가 오늘(28일) 오전 6시부터 밤 9시까지 실시되고 있습니다. 한인 및 아시안 후보들도 투표장을 찾아 투표권을 행사했으며 정치 리더들은 유권자들의 투표 참여를 독려했습니다. …

Local News | 06.28 | 조회: 43
뉴욕주 예비선거 D-1
<앵커> 뉴욕주 예비선거가 하루 앞(28일)으로 다가왔습니다. 내일(28일) 치러지는 예비선거를 통해 주지사와 부주지사, 검찰총장, 뉴욕주 하원의원 후보를 선출하게 되는데요. 특히 이번 선거의 관심은 민주…

Local News | 06.27 | 조회: 6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