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올림픽평의회 공식 발표 "9월 항저우 아시안게임 연기"(종합3보)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아시아올림픽평의회 공식 발표 "9월 항저우 아시안게임 연기"(종합3보)

AM1660KRADIO 0 35

 

"코로나19 확산과 대회 규모 고려한 결정"…1년 미룬 2023년 개최 유력


    (베이징·서울=연합뉴스) 김진방 특파원 장현구 기자 = 오는 9월 중국 항저우에서 열릴 예정이던 하계 아시안게임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탓에 연기됐다.

    아시안게임을 주관하는 아시아올림픽평의회(OCA)는 "중국올림픽위원회(COC), 항저우 아시안게임 조직위원회(HAGOC), OCA 집행위원회의 협의를 거쳐 올해 9월 10∼25일 열기로 한 19회 하계 아시안게임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6일 공식 발표했다.

    이어 "아시안게임의 새로운 대회 개최 날짜는 OCA, COC, HAGOC의 동의로 조만간 발표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OCA는 항저우 조직위원회가 대회를 잘 준비해왔지만, 이번 대회 이해당사자들이 현재 코로나19 팬데믹(세계 대유행)과 대회 규모를 신중하게 고려해 연기를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40개 종목에 걸쳐 44개 나라에서 선수단 1만1천명 이상이 참가하는 아시안게임은 하계올림픽에 버금가는 대규모 국제종합대회다.

    대한체육회에 따르면, OCA는 이날 우즈베키스탄 타슈켄트에서 대면과 비대면을 혼합한 형식의 집행위를 열어 아시안게임을 연기하고 OCA와 HAGOC가 구성하는 아시안게임 태스크포스(TF)에 새 대회 기간을 결정하도록 만장일치로 의결했다고 한다.

    현재로서는 1년 늦춰 2023년에 아시안게임을 개최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알려졌다.

    최근 중국 내 코로나19 확산이 한 달 넘게 지속하면서 항저우 아시안게임이 연기될 것이란 관측이 꾸준히 나왔다.

    HAGOC는 지난달 초만 해도 경기를 치를 56개 경기장을 완공하고 대회에 앞서 준비 상황을 점검하는 테스트 이벤트도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지만, 코로나19 확산세를 감당하지 못했다.

    특히 항저우는 장기간 도시 봉쇄가 이어지고 있는 중국 경제수도 상하이에서 비교적 가까운 거리(약 180㎞)에 있어 대회 연기가 불가피할 것이라는 견해가 설득력을 얻었다.'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항저우 아시안게임 마스코트. 왼쪽부터 천천, 충충, 롄롄

[신화=연합뉴스 자료사진]

btn_download2.gif

    AFP 통신이 지난달 23일 OCA 관계자를 인용해 아시안게임 연기설에 불을 지폈고, OCA가 이번 아시안게임에 초청한 오세아니아 대륙 국가인 호주와 뉴질랜드는 선수단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불참하겠다고 발표했다.

    홍콩 영자지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는 6일 항저우 아시안게임에 앞서 중국 청두에서 6월에 열리는 하계 유니버시아드가 연기될 것으로 전망하기도 했다.

    청두 하계 유니버시아드는 항저우 아시안게임의 정상 개최를 가늠할 국제 이벤트로, 대회를 주관하는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은 OCA의 대회 연기 결정에 영향을 받을 것으로 예상된다.

    중국 정부와 OCA 45개 회원국은 참가국 선수단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해 1년 연기를 지지한 것으로 전해졌다.

    하계 아시안게임은 역시 코로나19 대유행 때문에 연기된 2020 도쿄하계올림픽의 사례를 따를 것으로 보인다.

    코로나19 팬데믹(세계 대유행)이 지구촌을 덮친 2020년, 국제올림픽위원회(IOC)와 일본 정부는 그해 7월에 열기로 한 도쿄 하계올림픽을 1년 연기하기로 했다.

    전쟁이 아닌 이유로 올림픽이 연기된 것은 2020 도쿄하계올림픽이 첫 사례였다.

    도쿄올림픽 조직위원회를 포함한 5자 협의로 도쿄하계올림픽은 역사상 처음으로 홀수 해인 2021년 7월에 개막했다.

    1951년 인도 뉴델리에서 출범해 1954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2회 대회부터 4년 주기로 짝수 해에 열리는 하계 아시안게임이 연기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권성동 "후안무치하고 자리욕심"…전현희·한상혁 사퇴압박(종합)
송고시간 2022-06-16 18:31"정치보복 아닌 대통령제 속성…물러나는게 정치 도의상 아름다운 모습" 與과방위 의원들 "'도덕성 미달·무능·편향성' 삼박자 결여…사퇴 마땅"강원특별자치도 법제화 비전선언 심포지엄…

한국정치 | 06.16 | 조회: 35
'BTS 쉼표'선언, 하이브 앞날은…'절대비중' 공백 최소화 안간힘(종합)
송고시간 2022-06-16 18:46그룹 차원 음악활동 잠정중단 파장…"팀 해체 아니다" 긴급 수습 BTS 속한 빅히트뮤직 매출, 하이브 전체 매출의 최소 25% 이상 '포스트 BTS' 먹거리 발굴…IP 확장·차세…

연예 | 06.16 | 조회: 44
러 "올해 인플레 15%, 제재 충격 예상보다 작다" 자평(종합)
송고시간 2022-06-16 21:29"루블화 적정가치보다 고평가"…중앙은행 "환율개입은 안할 것"(모스크바·서울=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장재은 기자 = 러시아가 우크라이나 사태에 따른 경제 충격이 예상보다 작을 …

경제 | 06.16 | 조회: 22
WHO, 아프리카서 수천건 원숭이두창 검사 절차 진행
송고시간 2022-06-16 21:44"아프리카도 백신 접종 준비돼 있어야" 형평성 강조(요하네스버그=연합뉴스) 김성진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는 아프리카에서 수천 건의 원숭이두창 검사결과를 얻는 과정에 있다…

국제 | 06.16 | 조회: 24
케빈 스페이시, 영국 법원서 동성 성폭력 혐의 강력 부인
송고시간 2022-06-16 22:00(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미국 할리우드 배우 케빈 스페이시가 16일(현지시간) 영국 법원에서 동성 3명 성폭력 혐의를 부인했다고 AFP통신 등이 보도했다.스페이시는 웨…

연예 | 06.16 | 조회: 33
첫 방한 일론 머스크 어머니 메이 "SNS 통해 삶의 기회 찾았다"
송고시간 2022-06-16 22:17'넥스트 웹 3 포럼'…"한국, 기술·패션·엔터 등 많은 분야서 발전"16일 포럼에 참석한 메이 머스크(앞줄 가운데)[촬영 임성호]원본프리뷰(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한국…

경제 | 06.16 | 조회: 26
c02f88745f6e529e54a0be9246015c10_1653399 06/16/22 아침: 에릭 애덤스 뉴욕시장 ,차기 뉴욕주지사로 캐시호컬 주지사지지
​ 앵커: 김은희​▶에릭 애덤스 뉴욕시장이, 차기 뉴욕주지사로 캐시호컬 주지사를 지지한다고 공식표명하고 나섰습니다. 이에 대해 호컬 주지사는 뉴욕시장의 공식지지를 받아 영광이라고 화답했습니다.​▶뉴욕시의회가 1천11…

주요뉴스 | 06.16 | 조회: 54
c02f88745f6e529e54a0be9246015c10_1653399 06/15/22 아침: 에릭 에덤스 뉴욕 시장 'Housing our Neighbors' 청사진 발표
앵커: 김은희​▶에릭 애덤스 뉴욕시장이 어제 뉴욕시의 주택 위기를 해결하기 위해 'Housing our Neighbors' 청사진을 발표했습니다. 뉴욕시에 보다 안전하고 저렴한 주택을 공급한다는 목표가 실현될지 주목…

주요뉴스 | 06.15 | 조회: 43
"기계가 됐다"…세계 최정상 BTS도 녹초 만든 K팝 아이돌 시스템
송고시간 2022-06-15 16:48사생활 통제·밤샘 방송 예삿일…분 단위까지 쪼개진 강행군 연속 상당수 아이돌 공황장애 등 토로…무리한 일정에 사고도 빈발 "BTS, 20여 년 이어진 아이돌 시스템에 반기…혁신적…

연예 | 06.15 | 조회: 37
이준석 "安, 화합 이유라면서 재고 여지 없다? 모순된 얘기"(종합)
송고시간 2022-06-15 17:08최고위원 추천 반발 지속…"명단만 틱 주면 통과시켜야 하는 조직 아냐" "安, 화합을 뭐 이렇게 하나…尹대통령 번호 안 바꿔, 과거 같은 문고리 없을 것"축사하는 이준석 대표(서…

한국정치 | 06.15 | 조회: 32
BTS·세븐틴·TXT 등 하이브 사단, 미국 빌보드 차트서 선전
송고시간 2022-06-15 17:18세븐틴 정규 4집 메인 앨범 차트 7위…TXT, 4주 연속 '차트인'BTS '팀 활동 잠정 중단 선언'(서울=연합뉴스) 강민지 기자 =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팀 활동 잠정 …

연예 | 06.15 | 조회: 26
[신간] 당신의 마지막 이사를 도와드립니다
송고시간 2022-06-15 17:34돈을 사랑한 편집자들·미래를 어떻게 읽을 것인가원본프리뷰(서울=연합뉴스) 성도현 기자 = ▲ 당신의 마지막 이사를 도와드립니다 = 김석중 지음.유품 정리 전문회사 키퍼스코리아 대…

연예 | 06.15 | 조회: 45
러, 이탈리아에도 가스공급 15% 감축 '묻지마 통보'
송고시간 2022-06-15 20:09(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러시아가 독일에 이어 이탈리아에도 천연가스 공급량 감축을 통보했다.AFP·로이터 통신에 따르면 러시아 국영 가스 기업 가스프롬은 이탈리아 최대…

국제 | 06.15 | 조회: 20
BTS, 그룹활동 잠정중단 전격 선언…하이브 "해체 전혀 아니다"(종합2보)
송고시간 2022-06-15 20:28유튜브 영상 '찐 방탄회식'서 고충 토로…"방향성 잃어" "방탄소년단 오래 하고 싶어…나중에 모여 제대로 보여드릴 것" 비정규 음반으로 냈던 솔로 활동 본격화할 듯…첫 주자는 제…

연예 | 06.15 | 조회: 37
세계 최대 가구업체 이케아 "러시아 내 4개 공장 모두 매각"
송고시간 2022-06-15 20:55(모스크바=연합뉴스) 유철종 특파원 = 세계 최대 가구업체인 스웨덴 이케아가 러시아 내 공장들을 매각하고 사실상 러시아에서 철수하기로 한 것으로 15일(현지시간) 알려졌다.인테르…

국제 | 06.15 | 조회: 23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