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소수 부족 사태 배경엔 중국 비료·석탄·전력 '3難'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요소수 부족 사태 배경엔 중국 비료·석탄·전력 '3難'

AM1660KRADIO 0 108

 

미중갈등과 연결된 호주산 석탄 수입중단·이상기후도 일부 영향

(평택=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디젤 엔진 차량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요소수를 찾아서'

(평택=연합뉴스) 홍기원 기자 = 디젤 엔진 차량에 필수적으로 들어가는 '요소수' 품귀 현상이 빚어지고 있는 4일 오후 경기도 평택시의 한 고속도로 휴게소 주유소에 트럭들이 요소수를 넣기 위해 길게 줄을 서 있다. 2021.11.4 xanadu@yna.co.kr



    (베이징=연합뉴스) 조준형 특파원 = 국내 요소수 부족 사태는 일단 주공급원인 중국 내부 상황이 최대 원인으로 꼽히며, 국제정치와 이상 기후 등과도 일부 연결돼 있다는 분석이 나온다.
    요소수의 원료인 요소는 중국산이 국내 수입량의 약 3분의 2를 차지하는데, 최근 중국이 요소에 대한 수출 전 검사를 의무화하면서 수급 문제가 벌어진 것이 국내 요소수 사태의 표면적 현상이다.

    4일 코트라에 따르면 세계 최대 요소 생산국이자 수출국인 중국은 매년 약 500만 톤의 요소를 세계시장에 공급한다. 한국은 인도에 이은 중국의 2위 요소 수출대상국인데 올해 1∼9월 중국의 대 한국 요소 수출량은 56만4천톤(40.2% 증가)으로 중국 요소 수출 총량의 14%를 차지한 것으로 파악됐다.

    이런 상황에서 중국 해관총서(관세청)는 지난달 11일 29종의 비료 품목에 대한 수출 검역 관리방식을 변경, 별도의 검역이나 검사 없이 수출이 가능했던 요소, 칼륨비료, 인산비료 등 총 29종의 비료 품목에 대해 10월 15일부터 반드시 검역을 거치도록 했다.

   이는 중국의 비료난 속에 비료 수출을 억제하고 국내 시장에 우선적으로 공급하기 위한 수출제한 조치로 풀이된다고 코트라는 분석했다.

    또 중국의 비료난은 중국이 현재 심각하게 겪고 있는 전력난과 연결된다.
    화학비료의 주요 생산원료인 천연가스, 유황, 석탄 등의 가격 급등세가 지속되는 데다가 최근 전력난이 겹치며 화학비료 및 요소 생산이 위축되고 공급에 차질이 생겼다는 것이다.

    요소는 석탄 또는 천연가스에서 추출하는데, 중국에서 9월 중순께부터 전력난이 심각해지면서 난방 시즌을 앞두고 석탄 등 연료원을 확보하는데 비상이 걸린 것이 요소 생산 위축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분석된다.

     10월 둘째 주 중국의 요소 생산 가동률은 67.24%로 전년 동기 대비 5.6% 포인트 감소했다고 코트라는 전했다.

    이런 가운데, 국제비료 및 요소 가격이 폭등하면서 중국의 관련 제품 수출이 급증, 9월 누계 기준 중국 비료 수출량은 전년 동기 대비 31% 증가했다.

    결국 겨울 밀 재배를 앞두고 있는 시점에서 중국 정부는 화학비료 가격 상승세를 잡고 중국 내 충분한 비료 공급물량을 보장하는 한편 보유 석탄을 전력난 해소에 대량 투입하기 위해 비료 품목 수출 통제에 나선 것으로 풀이된다.

    중국의 비료, 석탄, 전력난에서 또 한걸음 더 들어가면 국제정치와 기후 이변 등과도 연결된다.
    중국이 미중 전략경쟁의 큰 맥락에서 불거진 호주와의 외교갈등 속에 호주산 석탄 수입을 중단한 것이 비중은 크지 않더라도 일정 부분 작용한 것으로 볼 수 있는 것이다.

    미중 경쟁 속에 미국의 편에 선 호주에 불만이 컸던 중국은 지난해 4월 스콧 모리슨 호주 총리가 코로나19 발원지 문제와 관련한 국제조사의 필요성을 강조한 발언을 하자 대 호주 전방위 무역 보복에 나섰고, 급기야 작년 10월 호주산 석탄 수입을 중단했다.
    수입중단 전 중국의 석탄 수입 물량에서 호주산이 차지한 몫은 25% 정도로 상당했지만 중국의 전체 석탄 사용량에서 호주산의 비중은 약 2% 선이었기에 결정적인 물량이라고 보긴 어렵다. 그러나 세계적 원자재 가격 급등 속에 중국은 질 좋은 호주산의 대체재를 찾는데 적지 않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지고 있다.

    또 지난달 중국의 주요 석탄 산지인 산시(山西)성에 닥친 느닷없는 가을 홍수로 인해 현지의 20여 개 탄광이 한때 생산을 멈춘 것도 중국의 석탄 수급난에 영향을 준 것으로 분석되고 있다.

    이런 가운데 코트라는 지난 1일 자 중국발 보고서에서 비료 및 요소의 중국 내 공급이 개선되지 않으면 수출제한 조치는 한동안 지속될 것으로 우려된다고 전망했다.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뉴욕시 교통사고 사망자, 10년 내 최악
<앵커> 뉴욕시 교통사고 사망자가, 지난해 총 273명에 달하는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이는 근 10년만에 최악을 기록한 수치로, 시민단체는 뉴욕시 정부에, 강력한 도로교통 안전 대책을 촉구하고 나섰습니다.…

TOP NEWS | 01.26 | 조회: 7
뉴욕시 교육국, 학생 및 교직원 자가격리 기간 단축
<앵커> 뉴욕시 교육국이,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코비드19, 자가격리 기간을 5일로 단축합니다. 자세한 내용 이하예 기자가 보도합니다.뉴욕시 교육국이, 공립학교 학생과 교직원을 대상으로 하는 자가격리…

Local News | 01.26 | 조회: 6
폭설 예보로 29일 한인회 설맞이 사랑의 나눔행사 일주일 연기
뉴욕한인회와 한인단체들이 1월 29일 개최 예정이었던 ‘설 명절 맞이 사랑의 나눔 행사’를 한파와 눈소식으로 인해 일주일 연기했습니다.이에 따라 저소득층 및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 이번 행사는 2월 5일 낮12시 퀸…

Local News | 01.26 | 조회: 20
뉴욕주 고등학생 흡연율 25.6%, 흡연예방프로그램 개선 시급
<앵커>미 폐 협회는 오늘(26일) 뉴욕주의 고등학생 흡연율은 25.6%로 성인 12%에 비해 두 배이상 높다고 발표했습니다. 주정부 흡연 예방 프로그램에 대한 기금 배분은 F 등급으로 최 하위를 나타냈습…

Local News | 01.26 | 조회: 12
ccd733c272230f49e6ecf03a8da74172_1486653 이번주 토요일 뉴욕시 12인치, 롱아일랜드 18인치 폭설
​​<앵커> 이번주 토요일 뉴욕일원에 강풍을 동반한 폭설이 내릴 것으로 예보됐습니다.기상청은 오늘(26일) 뉴욕시에는 최고 12인치, 롱아일랜드에는 18인치까지 눈이 내릴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전형숙 기…

TOP NEWS | 01.26 | 조회: 24
뉴저지 테너플라이 재외선거 투표소 설치된다
​뉴저지 테너플라이의 한인동포회관(KCC)과 필라델피아 첼튼햄에 재외선거 투표소가 추가로 설치됩니다. 주뉴욕총영사관 재외선거관리위원회는 25일 공직선거법 개정에 따라 주뉴욕총영사관 내 추가 투표소를 테너플라이 KCC…

Local News | 01.26 | 조회: 12
세계 1, 2위 "PGA투어 코스 너무 쉬워" 한목소리
(서울=연합뉴스) 권훈 기자 = 남자 골프 세계랭킹 2위 콜린 모리카와(미국)가 미국프로골프(PGA)투어 대회 코스 세팅이 쉽다고 불평한 세계랭킹 1위 욘 람(스페인)을 거들고 나섰다.모리카와는 26일(한국시간) "…

스포츠 | 01.26 | 조회: 9
(베이루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축구국가대표팀 김진수(왼쪽)와 선수들이 26일(현지시간) 레바논 베이루트국제공항으로 입국하고 있다.<BR> '터키 폭설'에 발 묶였던 벤투호, 최종예선 치를 레바논 입성
축구대표팀 레바논 도착(베이루트=연합뉴스) 김인철 기자 = 축구국가대표팀 김진수(왼쪽)와 선수들이 26일(현지시간) 레바논 베이루트국제공항으로 입국하고 있다.축구대표팀은 오는 27일(한국시간) 9시 레바논 시돈의 사…

스포츠 | 01.26 | 조회: 8
메드베데프, 0-2에서 역전승…'앙숙' 치치파스와 4강 맞대결
여자 단식 4강은 시비옹테크-콜린스, 바티-키스 대진 완성(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다닐 메드베데프(2위·러시아)가 세트 스코어 0-2 열세를 뒤집고 호주오픈 테니스 대회(총상금 7천500만 호주달러·약 64…

스포츠 | 01.26 | 조회: 10
독일 16만명 신규확진 사상최다…백신접종 의무화 협의 개시
독일 시민 62% "백신 접종 의무화 도입은 사회 분열 야기"(베를린=연합뉴스) 이율 특파원 = 독일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하루 신규 확진자 수가 16만명을 넘어서면서 사상 최다를 기록했다.독일 …

국제 | 01.26 | 조회: 5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OECD, 브라질 등 6개국 회원국 가입 논의 시작
마티아스 코먼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사무총장[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파리=연합뉴스) 현혜란 특파원 = 경제협력개발기구(OECD)가 브라질, 아르헨티나, 페루, 불가리아, 크로아티아, …

경제 | 01.26 | 조회: 5
[연합뉴스TV 제공] 작년 11월 출생아 2만명대 첫 붕괴…인구 자연감소 역대 최대
인구 25개월 연속 자연감소…1∼11월 인구 4만2천명↓(세종=연합뉴스) 곽민서 기자 = 작년 11월 한 달간 태어난 아이가 사상 처음으로 2만명을 밑돌면서 또다시 역대 최저치를 갈아치웠다.인구는 25개월 연속으로 …

경제 | 01.26 | 조회: 6
[연합뉴스TV 제공] '아이돌학교 투표조작' 프로듀서 2심도 실형…제작국장은 집유
'투표조작 의혹' 오디션 프로그램(CG)[연합뉴스TV 제공](서울=연합뉴스) 박형빈 기자 = 2017년 방영된 오디션 프로그램 '아이돌학교'의 시청자 투표를 조작한 혐의로 기소된 엠넷(Mnet)의 프로듀서가 항소심에…

연예 | 01.26 | 조회: 6
(양주=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6일 경기도 양주시 옥정로데오거리를 방문, 시민들과 인사하고 있다. 2022.1.26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이재명 "경기도가 날 키웠다" 표심 구애…내일은 호남行
경기 24개 시군 나흘간 순회 마무리…소년공 출신 李, 노동 공약도 발표27일 광주 방문…이낙연 전 대표 동행양주 시민과 인사하는 이재명 대선후보(양주=연합뉴스)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26일 경기도 양주시 …

한국정치 | 01.26 | 조회: 5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6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선대본부 글로벌비전위원회 주최로 열린  尹 "윤석열은 정직, 한입으로 두말 안해…곳곳에 전해달라"
"아직 마음 못 정한 분들 많다…한층 더 낮은 자세로"글로벌비전위원회 정책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윤석열 후보(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6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선대본부 글로…

한국정치 | 01.26 | 조회: 6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