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낙연 "신공항 민주당이 해결…코로나세대 살릴 방안 강구"(종합2보)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이낙연 "신공항 민주당이 해결…코로나세대 살릴 방안 강구"(종합2보)

Kradio am1660 0 56

낙동강 벨트·경기 남부 도는 '강행군' 총력 지원

"부산 도약 위해 민주당 후보들 일 좀 시켜달라"

PK 최대 현안 신공항 언급…"민주당이 해결할 것"

사상 배재정에 "文대통령이 좋은 분 보내주셔 감사"

"코로나 세대 살리는 방안 강구할 것 정부에 제안"


associate_pic3
[부산=뉴시스] 하경민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선거대책위원장이 부산 영도구 남항시장을 방문, 중·영도구 김비오 후보에 대한 지지를 호소하면서 야채를 구입하고 있다. 2020.04.08.  yulnetphoto@newsis.com
[서울·경남·부산·경기]=뉴시스] 정진형 한주홍 김남희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코로나19국난극복위원장(공동 상임선거대책위원장)은 4·15총선을 일주일 앞둔 8일 이번 총선 최대 승부처로 꼽히는 PK(부산·경남) 지역을 찾아 낙동강 벨트 표심 공략에 나섰다. 오후에는 경기 남부 지역 후보들을 지원하는 강행군을 이어가며 '총선 지원 총력전'을 펼쳤다.

이 위원장은 이날 오전 부산 김비오(중구·영도), 김영춘(부산진구갑), 류영진(부산진구을), 배재정(부산사상) 후보를 차례로 찾아 지지를 호소했다.

가장 먼저 영도구 남항시장을 찾은 이 위원장은 김비오 후보를 지원사격했다. 마스크를 낀 이 위원장이 시장에 들어서자 코로나19로 인적이 끊긴 와중에도 박수를 치며 몰려든 지지자들과 취재진, 행인들이 뒤엉키며 좁은 시장 골목이 북새통이 되기도 했다. 일부 지지자는 "이낙연 대통령"을 연호했다.

이 위원장은 시장을 돌며 연신 "우리 김비오 인재를 그만 놀리고 일 좀 시켜달라"고 지지를 호소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타격을 입은 상인들을 만나서는 "손님들이 돌아올 거다. 조금 견디고 버티자"며 격려했다.

associate_pic3
[부산=뉴시스]김진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낙연 상임공동선대위원장이 8일 부산 지하철 서면역에서 김영춘-류영진 후보를 지원 유세하고 있다. 2020.04.08. photo@newsis.com
이어 진구 서면역사 내 광장에서 열린 지원유세에서 마이크를 잡은 이 위원장은 "신공항 문제를 포함해 부산이 안고 있는 여러 현안, 부산시민들의 현안을 정부와 함께 민주당이 풀어나가겠다"고 밝혔다. PK 지역 최대 현안인 '신공항' 문제를 언급해 주민들의 호응을 이끌어낸 것이다.

그는 "지금 대한민국의 경우 제1도시(서울)와 제2도시의 격차가 크고, 그 격차가 벌어지고 있는데 이 격차를 좁혀야만 대한민국이 더 나은 나라로 발전할 수 있다"며 "부산이 제2도시, 대한민국의 관문의 위상에 맞게 발전해나가는 것이 부산의 미래뿐만 아니라 대한민국의 또다른 도약을 위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또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방역과 경제악화 이중고를 '전쟁'에 빗대며 "두개의 전쟁에서 이기려면 우리는 서로 미워하지 말고 마음과 지혜를 모아서 이 위기를 함께 극복하도록 해야 한다"며 "이번 4·15총선은 바로 그런 일을 하기에 적합한 사람을 뽑는 선거"라고 강조했다.

이 위원장은 유세와 함께 부산 지역 민주당 후보들의 강점을 하나하나 언급하며 "일할 사람을 뽑아달라"고 외쳤다.

김영춘 후보에 대해선 "부산만이 아니라 대한민국의 미래에 꼭 필요한 지도자"라고 말했고, 문재인 정부 초대 식품의약품안전처장을 지낸 류영진 후보에 대해선 "21대 국회 후보자 중 류 후보만한 의학 전문가는 없지 않나"라고 말했다.

강준석 후보에 대해선 "부산은 해양수도, 수산수도를 지향하는 데 꼭 필요하다"고 소개했고 박성헌 후보에 대해선 "내가 후원회장을 맡고있는 개인적으로 매우 아끼는 후배다. 부산의 바른 정치를 위해 선택해달라"고 말했다.

이 위원장과 후보들은 오는 10일부터 11일까지 이틀간 열리는 사전투표 참여를 독려하는 퍼포먼스를 하기도 했다. 이들은 '이기자 코로나' '힘내자 부산' 등의 머리띠를 쓰고 "코로나 극복 함께해요, 사전투표"라는 구호를 외쳤다.

이 위원장은 서면 유세 후 지하철을 타고 사상구로 이동해 주례역 앞에서 자신의 국무총리 시절 비서실장을 지낸 배재정 후보 지원을 위해 유세차에 올랐다.

associate_pic3
[부산=뉴시스] 김진아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8일 부산 사상구 주례 럭키아파트 앞에서 부산 사상구 배재정 후보 지원유세를 하고 있다. 2020.04.08. bluesoda@newsis.com
이 위원장은 배 후보에 대해 "대한민국 역사상 최초의 여성총리 비서실장 기록을 가진 분"이라며 "배 후보는 참 다정다감하고 섬세한 분인데 일 앞에만 가면 얼마나 날카롭고 심지 굳고 고집이 센지 제가 어떻게 해볼 수가 없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앞으로 여러분이 배 후보를 국회로 보내주시면 보나마나 국회에서도 배 후보가 하자는 대로 (나는) 따라갈 것"이라며 "사상구의 발전을 위해서 우리 주민들의 보다 나은 삶을 위해서 배재정 동지가 저에게 요구하는 것은 무조건 듣겠다"고 지지를 호소했다.

이 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이 부산 사상에서 국회의원을 지낸 것과 관련해 "사상은 참으로 자랑스러운 곳"이라며 "문 대통령을 배출해 이 위기의 국면을 이만큼이나마 안정적으로 관리하게 만들어주신 분들이 바로 사상구민이다. 대통령을 모신 사람으로서 사상구민 여러분께 좋은 분 보내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드리지 않을 수 없다"고도 언급했다.

부산 지역을 한 바퀴 훑은 이 위원장은 이재영(경남 양산갑), 김두관(경냠 양산을) 후보 지원을 위해 곧장 양산으로 넘어갔다.

이 위원장은 양산역 인근에서 열린 지원유세에서 "김두관·이재영 후보를 중심으로 양산을 부울경 메가시티로 만들겠다는 담대한 비전을 약속한 건 매우 시의적절하다"며 "그 꿈은 이루어질 것이다. 이제 양산은 더 이상 작은 양산이 아니고 더 큰 양산이 될 거다. 큰 양산은 큰 인물을 필요로 한다"고 호소했다. 

그는 김 후보에 대해 "작게 출발했지만 크게 성장한 입지전적 인물", 이 후보에 대해 "미국, 영국, 러시아를 오가며 세계 경제를 연구한 사람"이라며 각각의 장점도 언급했다.

이어 경남 창원 진해의 진해 경화시장을 찾은 이 위원장은 황기철 후보 지원유세에서 "대한민국 해군의 자존심 황기철"이라며 "황 후보를 부탁드리러 왔다. 바다를 아는 진해사람이 필요하다"고 한 표를 호소했다.

부산과 경남 지역을 다니며 PK 표심 잡기를 마친 이 위원장은 오후에는 경기로 상경, 의왕·과천(이소영), 성남분당갑(김병관), 성남분당을(김병욱) 등 경기 남부권 후보들을 지원했다.

이소영 후보 지원 유세에서 이 위원장은 총리 재임 시절 이 후보와 총리실 산하 녹색성장위원회 위원장-위원으로 일했던 경험을 언급하며 "환경을 지키면서 그에 맞는 산업을 키우는 게 의왕에 맞다"며 "그 위원회에서 가장 균형있게 경제와 환경을 동시에 생각하는 게 이소영이었다"고 이 후보가 적임임을 강조했다.

associate_pic3
[의왕=뉴시스] 김진아 기자 =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공동상임선대위원장이 8일 경기 의왕시 부곡도깨비시장에서 경기 의왕과천 이소영 후보 지원유세를 하고 있다. 2020.04.08. bluesoda@newsis.com

아울러 IMF 외환위기 시절 취직이 어려웠던 'IMF 세대'를 언급하며 "이번에 코로나19 때문에 공부하기 어려워지고 취직하기 어려워지고 직장 유지하기 어려워진 세대 고민은 어떻게 할 것이냐"며 "이른바 코로나 세대의 고민을 지금부터 연구하고 이들을 돕기 위한 정책을 준비해야겠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코로나 세대를 살리는 방안도 함께 강구하자고 정부에 정식으로 제안드린다"고 덧붙였다.

PK 지역과 경기 지역을 돌며 유세 총력전을 벌인 이 위원장은 저녁에는 지역구인 종로로 귀환해 통인시장 일대에서 유세를 할 계획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formation@newsis.com, hong@newsis.com, nam@newsis.com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