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 코앞인데 통합당 잇단 막말 '초비상'…김종인 격노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총선 코앞인데 통합당 잇단 막말 '초비상'…김종인 격노

Kradio am1660 0 94

차명진, 세월호 유가족 겨냥 "텐트서 문란한 행위"

김종인 격노해 제명 검토…"막말에 즉각적 조치"

'청년층·노인 비하' 김대호 제명한 당일 또 설화

황교안 'n번방 호기심', '키 작은 사람' 논란 겹쳐

막말 수습 부심하는 통합당에 잇단 악재 '찬물'


associate_pic3
[서울=뉴시스]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에 출마한 미래통합당 차명진 부천병 후보가 지난 6일 OBS 주최 후보자 토론회 녹화에서 세월호 유족 관련한 부적절한 표현을 사용해 당 선대위로부터 제명 위기에 놓였다. 토론회는 8일 오후 5시30분 방영된다. 사진은 토론회 녹화 당시 모습. (사진=김상희 의원실 제공) 2020.04.08.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4·15 총선을 일주일 앞둔 8일 잇단 설화 사태로 미래통합당에 비상이 걸렸다. '30·40대 및 노인 비하' 논란으로 서울 관악을 김대호 후보를 제명 조치한 당일, 이번엔 경기 부천병 차명진 후보가 세월호 유가족을 향해 막말을 던져 파문이 일고 있다.

차 후보는 지난 6일 OBS 주최 후보자 초청 토론회에서 김상희 더불어민주당 후보가 지난해 차 후보가 자신의 페이스북에 올린 '세월호 막말'과 관련해 입장을 밝히라고 하자, 돌연 세 사람의 성관계를 의미하는 은어를 언급하며 "XXX사건이라고 아세요?"라고 되물었다.

그는 이어 한 매체를 인용해 "그야말로 세월호 자원봉사자와 세월호 유가족이 텐트 안에서 말로 표현할 수 없는 문란한 행위를 했다는 기사를 이미 알고 있다"고 강조했다.

차 후보는 또 "제가 표현이 특별히 거칠어서 혹시 당사자가 아닌 진짜 세월호 유가족 마음에 상처를 드렸으면, 이 자리를 빌려 정말 죄송하다"며 "하지만 세월호를 이용해서 그야말로 대통령을 쫓아내고, 억지 누명을 씌워서 쫓아내고 그것을 이용해서 권력을 획득한 자들, 지금까지 그것을 우려먹는 자들, 세월호 국민의 동병상련을 이용해서 세월호 성역 텐트에서 있지 못할 일을 벌인 자들, 그 분들을 향해서 저는 그런 얘기를 한 것"이라고 주장했다.

통합당 지도부는 차 후보의 발언을 보고받고 긴급 대응에 들어갔다. 김종인 총괄선거대책위원장은 격노해 이날 오후 차 후보의 발언이 나온 토론회가 방송되기 전 '무조건 제명 처리하라'고 지시한 것으로 알려졌다.

김 위원장은 기자들과 만나 "정치인 말 한마디가 사람을 죽일 수 있다. 그 사람 한사람으로 인해 다른 많은 후보들에 피해줄 수 있기 때문에 빨리 조치를 취하라고 했다"며 "앞으로 부적절한 막말하는 사람에 대해서 지위고하 막론하고 즉각적인 조치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차 후보는 공천이 확정됐을 때부터 다수의 막말 논란을 빚었던 전력이 도마 위에 올랐었다.


associate_pic3
[서울=뉴시스]경기 부천시병 미래통합당 차명진 국회의원 후보가 지난 6일 오후 김세의 가로세로연구소 대표, 강용석 변호사, 김용호 전 연예부 기자가 진행하는 유투브 생방송에 출연해 세 사람의 성관계를 뜻하는 은어를 언급하며 "어떻게 자식 죽음 앞에서 XXX을 해"라고 하자 김 대표와 강 변호사, 김 전 기자 등이 웃고 있다. 2020.04.08. (사진=유투브 캡쳐) photo@newsis.com
차 후보는 지난해 4월15일 세월호 참사 5주기를 하루 앞두고 자신의 페이스북에 "자식의 죽음에 대한 세간의 동병상련을 회 처먹고, 찜 쪄먹고, 그것도 모자라 뼈까지 발라먹고 진짜 징하게 해 처먹는다"라고 써 물의를 일으켰다.

이 때문에 차 후보는 같은 해 5월 한국당 중앙윤리위원회로부터 당원권 정지 3개월 처분을 받았다. 이후에도 차 후보는 "문재인은 빨갱이", "지진아 문재인" 등 발언으로 논란을 빚었다. 하지만 공관위는 차 후보에게 경선 참여를 허용했고, 차 후보는 경선에서 4점 감점 처리를 받고도 승리했다.

특히 이번 차 후보의 발언 논란은 통합당이 관악갑 김대호 후보의 제명을 결정한 당일 불거져 겨우 막말 사태를 수습 중이던 당에 찬물을 끼얹는 모습이다.

통합당 중앙윤리위원회는 이날 오전 전체회의를 열고 김 후보에 대한 징계안으로 '제명'을 최종 결정했다고 밝혔다.

앞서 김 후보는 6일 서울 선대위 회의에서 "30~40대는 논리가 없다"고 발언했다. 이후 당 차원의 경고를 받고 사과했으나, 연이어 7일  "일단 장애인들은 대개 1급, 2급, 3급, 4급, 5급, 6급 다양하다. 나이가 들면 다 장애인이 된다"고 발언해 또 다시 논란을 빚었다.


associate_pic3
[서울=뉴시스] 고승민 기자 = 김종인 미래통합당 총괄선대위원장이 제21대 국회의원 선거를 7일 앞둔 8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현안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04.08.kkssmm99@newsis.com
제명 확정으로 김 후보의 관악갑 후보자 등록은 무효가 되고, 통합당도 관악갑에 후보를 낼 수 없다. 통합당이 지역구 하나를 포기하면서까지 사태 수습에 나선 셈이지만, 차 의원 발언으로 또 악재가 터진 것이다.

앞서 통합당 지도부도 잇달아 설화에 휘말렸다.

지난 1일 황 대표는 텔레그램 'n번방' 사건에 대해 "호기심 등에 의해 방에 들어왔는데 막상 적절하지 않다 싶어서 활동을 그만둔 사람들에 대해선 판단이 다를 수 있다고 본다"고 발언해 비판 여론이 상당했다.

이후 유튜브 방송을 통해 "법리적 차원의 일반론적 답변이었다. n번방 26만명의 가해자 전원은 이런 일반론적 잣대에 해당될 수 없고 호기심만 갖고서는 접근할 수도 없는 것"이라고 해명했으나 여파가 지속됐다.

또 황 대표는 지난 2일 종로구 부암동 유세에서 "비례투표 용지를 키 작은 사람은 자기 손으로 들지도 못한다"고 말해 여권으로부터 "신체를 비하한다"는 공격도 받았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
전형숙 기자의 혼자 알기 아까운 뉴욕이야기_뉴욕의 전기 공급
뉴욕의 전기 공급<앵커> 내가 사는 지역의 역사와 문화, 풍습 등을 이해하면 주변 이웃과 나의 고객들을 더 잘 이해할 수 있습니다. 또 그로 인해 삶이 더 풍요로워질 수 있습니다. 매주 이 시간 보내드리는…

Local News | 08.07 | 조회: 130
뉴저지 코비드19으로 렌트비 못받는 소규모 랜드로드 구제 프로그램
뉴저지 코비드19으로 렌트비 못받는 소규모 랜드로드 구제 프로그램<앵커> 한편 뉴저지는 오늘(7일) 코비드19으로 렌트비를 납부하지 못하는 세입자로 인해 임대 수입이 몇 달 째 없는 랜드 로드를 위해 2,…

Local News | 08.07 | 조회: 55
associate_pic3 추미애, 측근 인사 대검에 전진배치…"윤석열 고립 심화"
윤석열 대검 참모 중 '추미애 측근' 다수'검·언유착' 수사이끈 이정현 대검 간부로1월 좌천된 '윤석열 최측근'들, 자리 지켜"학살은 아니지만 고립↑…운신 폭 제한"[서울=뉴시스]추미애(왼쪽) 법무부장관과 윤석열 검…

한국사회 | 08.07 | 조회: 15
associate_pic3 토트넘, '레전드' 레들리 킹 코치 선임
[서울=뉴시스]토트넘, 레전드 레들리 킹 코치로 선임[서울=뉴시스] 박지혁 기자 =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토트넘이 '레전드' 레들리 킹을 1군 코치로 선임했다.토트넘은 7일(한국시간) "구단의 전 …

스포츠 | 08.07 | 조회: 16
associate_pic3 "김민재, 라치오 두 번째 영입 옵션…토트넘과 경쟁"
첫 번째 옵션은 헬라스 베로나 수비수 쿰불라[아부다비(아랍에미리트)=뉴시스] 김진아 기자 = 19일(현지시각) 아랍에미리트 모하메드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축구 국가대표 평가전 대한민국과 브라질의 경기, 한국 …

스포츠 | 08.07 | 조회: 19
associate_pic3 美 10대 학군 중 9곳 '원격수업'으로 학교 재개
뉴욕시 학군은 대면·비대면 혼합 '하이브리드' 방식[뉴욕=AP/뉴시스]3일(현지시간) 미국 뉴욕에서 '안전치 않은 학교 개학 반대, 저항의 날' 집회가 열려 교사, 학생, 가족 등이 연합 시위를 벌이고 있다. 집회 …

국제 | 08.07 | 조회: 20
associate_pic3 조쉬 린드블럼, 빅리그 첫 선발승…7년만에 승리
[시카고=AP/뉴시스] 밀워키 브루어스의 조쉬 린드블럼이 7일(한국시간) 미국 일리노이주 시카고의 개런티드 필드에서 열린 2020 메이저리그(MLB) 시카고 화이트삭스와의 경기에 선발 등판해 역투하고 있다. 2020…

스포츠 | 08.07 | 조회: 17
associate_pic3 지지율 '껑충' 통합당, '메시지 투쟁' 영향…'정책 의총' 승부수
성일종 "겸손하게, 안정감 있는 정책을 국민에 제시해야"권영세 "상임위 묶어 6~8개 정조위원장 두는 건 어떻나"박수영 "'정책 의총' 열어 상임위 간사 중심으로 경쟁하자"통합당 디지털정당위, 정책 홍보할 디지털전략…

한국정치 | 08.07 | 조회: 12
associate_pic4 앱클론, TNF-α·IL-6 저해제 코로나 치료제로 개발
사이토카인 폭풍 치료용으로 적응증 확대 추진[서울=뉴시스] 송연주 기자 = 항체 치료제 전문 앱클론은 TNF-α와 IL-6를 동시에 억제하는 기전을 지닌 자가면역질환 치료제 AM201을 중증 코로나19 환자들이 겪는…

경제 | 08.07 | 조회: 10
associate_pic3 美오하이오 주지사, '확진' 몇시간 만에 '음성'
공화당 소속이지만 코로나19 적극 대응...이틀 뒤 재검사[콜럼버스=AP/뉴시스] 4월16일(현지시간) 미국 공화당 소속 마이크 드와인 오하이오 주지사가 콜럼버스에 위치한 오하이오 의사당으로 들어서고 있다. 신종 코…

국제 | 08.07 | 조회: 18
associate_pic3 통합, 윤석열 사단 교체에 "어차피 인사는 추미애 마음대로"
"秋, 윤석열에 항명한 이성윤 유임으로 치하""사심인사·작심인사…대통령, 침묵으로 일관"[과천=뉴시스] 최진석 기자 = 법무부의 검사장급 이상 인사 발표가 예정된 7일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경기 과천 법무부 청사로 …

한국정치 | 08.07 | 조회: 11
associate_pic3 현진영, 에세이 출간…'나는 외계인이 되고 싶다'
[서울=뉴시스] 현진영. 2020.08.07. (사진 = FUN한 엔터테인먼트 제공) photo@newsis.com[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한국 힙합의 선구자'로 통하는 가수 현진영이 자신의 파란만장한 삶을 …

연예 | 08.07 | 조회: 18
associate_pic3 효린, 19일 컴백…여름 겨냥 두 번째 미니앨범
[서울=뉴시스]가수 효린의 컴백 티저. (사진=브리지(bridʒ) 제공) 2020.08.07. photo@newsis.com[서울=뉴시스] 강진아 기자 = 가수 효린이 새 미니앨범으로 컴백한다.7일 소속사 브리지는 …

연예 | 08.07 | 조회: 14
associate_pic3 트럼프, 틱톡 이어 위챗도 매각 압박?…행정명령서 韓피해 언급도
틱톡·위챗 모회사 바이트댄스·텐센트와 거래 금지위챗 비난하면서 "韓 사용자 데이터도 빼돌려"틱톡, MS와 매각 협상 중…위챗 악영향 더 클 듯[서울=뉴시스]왼쪽은 중국판 카카오톡인 위챗 로고 캡처. 오른쪽은 3일(현…

국제 | 08.07 | 조회: 13
associate_pic3 트럼프 "틱톡·위챗 모회사와 거래금지" 행정명령…45일 후 발효(종합)
틱톡 '바이트댄스'·위챗 '텐센트'…美거래 전면금지WSJ "미국 내 틱톡 폐쇄 위협 공식화한 것"[클라이드=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6일(현지시간) 미 오하이오주 클라이드의 월풀 코퍼레이션을 방문해 …

국제 | 08.07 | 조회: 8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