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시 360건 마리화나 경범죄 삭제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뉴욕시 360건 마리화나 경범죄 삭제

Kradio보도국 0 56

뉴욕시 360건 마리화나 경범죄 삭

 

1353687b6751dfe2cec2c2413ed7b568_1565723


<앵커> 뉴욕시에서 마리화나 관련 경범죄로 유죄 판결이 내려진 360여건의 기록이 삭제됩니다. 경범죄 전과로 취업이나 렌트 등의 어려움을 겪어서는 안된다는 취집니다. 김지선 기자의 보돕니다.

 

소량의 마리화나 소지 등 마리화나와 관련한 300건 이상의 경범죄 기록이 삭제될 예정입니다.

 

맨해튼 지방 검찰청과 리걸액션센터(Legal Action Center) 등 법률 시민단체들이 공조해 뉴욕시 법원에 요청했으며,12일 이 요청이 받아들여졌다고 밝혔습니다.

 

법원에 이번 결정으로 가장 낮은 수준의 마리화나 관련 경범죄로 유죄 판결을 받은 360여명이 구제됐습니다. 이외의 경범죄나 중범죄, 현재 수사가 진행중인 형사 사건은 기록삭제 대상이 아닙니다.

 

뉴욕시 검찰과 의회는 마리화나 경범죄 전과로 주택 렌트나 취업에 어려움을 겪어서는 안된다며, 전과 기록 삭제를 위해 노력해왔습니다.

 

한편, 앤드류 쿠오모 주지사가 서명한 마리화나 관련 경범죄 처벌 완화 법안은 이번 달 말부터 공식 발효됩니다. 이에 따라, 마리화나를 흡연하거나 2온스 이하로 소지했을 경우, 앞으로는 체포나 기소 대신 벌금만 부과됩니다. 

 

AM1660 K-라디오 김지선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