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뉴스9, 일장기에 자유한국당 로고···"사과드린다"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KBS 뉴스9, 일장기에 자유한국당 로고···"사과드린다"

Kradio am1660 0 127

associate_pic4
【서울=뉴시스】최지윤 기자 = KBS가 일본 제품 불매운동을 보도하면서 일장기에 자유한국당 로고를 사용한 것을 사과했다.

KBS는 19일 "사과드린다"며 "어제 9시 뉴스에서 다룬 일본 제품 불매운동 관련 리포트에서 특정 정당의 로고가 노출됐다. 인터넷 커뮤니티와 SNS에서 일본의 수출 규제와 관련해 화제가 되고 있는 동영상(GIF) 파일을 앵커 뒷 화면으로 사용하던 중 해당 로고가 1초간 노출되면서 일어난 일"이라고 해명했다.

"관련 내용 파악 즉시 홈페이지 등에서 해당 리포트의 서비스 중지와 이후 내용 수정 등 시정조치를 했다"며 "해당 동영상 파일에 포함된 특정 정당의 로고를 사전에 걸러내지 못한 점을 사과드린다"고 전했다.

전날 KBS1 TV '뉴스9'는 '日 제품목록 공유···대체품 정보 제공까지'라는 뉴스를 내보내며 앵커 뒤로 네티즌이 만든 영상을 띄웠다. 최근 일본 제품 불매운동과 관련해 SNS와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퍼진 영상으로 '안 사요' '안 가요' '안 뽑아요' '안 봐요'라는 문구가 반복된다. 여기서 'ㅇ'은 NO의 'O'와 겹치며 일장기의 빨간 동그라미를 나타낸다. 문구에 따라 빨간 동그라미는 일장기에서 자유한국당 로고 등으로 바뀌었다.

이날 이만희 한국당 원내대변인은 "양승동 사장을 비롯해 현 정권 들어 임명된 KBS 경영진이 자유한국당을 어떻게 생각해 왔는지 입증하는 것이다. 정치권력에 영혼을 팔아넘겨 언론은 커녕 관영 매체만도 못한 권력의 홍위병으로 전락한 KBS의 현 수준을 적나라하게 드러낸 것"이라며 "전 국민을 대상으로 한 반강제적인 수신료 징수로 1년 예산의 절반 가까운 6000억원이 넘는 돈을 거둬들여 펑펑 사용하면서도 방송 독립성을 내세워 여야 합의도 무시하고 사장의 국회 출석은 거부하면서 정작 자신들 스스로 방송 독립성을 말살하고 있는 KBS의 행태에 형언할 수 없는 분노를 느낀다"고 비판했다.

plain@newsis.com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