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저지 최초 한인 경감 탄생, 스티브 노 경감 선서식 열려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뉴저지 최초 한인 경감 탄생, 스티브 노 경감 선서식 열려

Kradio보도국 0 260

뉴저지 최초 한인 경감 탄생, 스티브 노 경감 선서식 열려


포트리 경찰서 스티브 노 신임 경감 진급, 뉴저지 최초로 한인 경감 탄생 쾌거
재정 분야 업무 등 행정 업무에 집중하게 될 것, 후배와 2세들 위해 길 열어주고 싶다

5a52768e4732c5daf1efe1bab1e9e234_1560492
가족들과 함께 경감 진급 선서식에 임하고 있는 스티브 노 신임 경감

(앵커)뉴저지에서 최초의 한인 경감이 탄생했습니다. 포트리에서 20년간 경찰로 활동해온 스티브 노 경감이 그 주인공인데요. 어제(13일) 저녁 포트리 시청에서 열린 노 신임 경감 진급 선서식 현장에 김성진 기자가 다녀왔습니다. 

스티브 노 신임 경감의 진급 선서식이 13일 저녁 7시 포트리 타운홀에서 열렸습니다. 

한인 경찰이 경찰서장 바로 아래 직급인 경감에 임명된 것은 포트리 타운은 물론 뉴저지 전체에서도 최초의 일입니다. 노 신임 경감은 1999년부터 포트리 경찰로 채용된 이후 20년 만에 경감(captain)으로 진급하는 쾌거를 이뤘는데요. 

<인서트 : 스티브 노 신임 경감 선서식 현장음>

5a52768e4732c5daf1efe1bab1e9e234_1560492

노 신임 경감은 부모님 등 가족과 지역 사회에서 함께 동고동락해온 포트리 한인회에 특별히 감사한다는 인사를 전했습니다. 

<인서트 : 스티브 노 신임 경감 / 포트리 경찰서>

또한 경감으로서 앞으로 후배 경찰들은 물론 경찰을 희망하는 2세와 3세들을 위해 길을 열어주고 싶다는 포부도 전했습니다. 

<인서트 : 스티브 노 신임 경감 / 포트리 경찰서>  

경찰서장과 함께 주로 행정직 업무를 맡게될 노 신임 경감은 특히 경찰서 재정 분야 업무를 주로 담당하게 될 예정입니다. 

<인서트 : 스티브 노 신임 경감 / 포트리 경찰서>   
 
포트리 경찰서에는 노 경감을 포함 9명의 한인 경관이 근무하고 있습니다. 

AM1660 K-라디오 김성진입니다




AM1660 K-라디오의 기사와 사진에 대한 무단전재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COPYRIGHT ⓒ AM1660 K-Radio ALL RIGHT RESERVED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