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Sunday (EST)
▶ 방송듣기
CCM Camp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트럼프, 민주당 국경장벽 예산안 13억 배정 제안에 터무니 없다고 비난

Kradio보도국 0 188

트럼프, 민주당 국경장벽 예산안 13억 배정 제안에 터무니 없다고 비난

<앵커> 작년 말부터 올해 1월 25일까지 한달이 넘는 역대 최장기간 연방 정부 셧다운이 계속되면서 연방 공무원들은 아직 밀린 급여를 다 받지 못하고 있습니다. 이런 가운데 오는 금요일까지 트럼프 행정부와 민주당이 국경장벽 건설 예산 배정에 합의를 하지 못하면 또 다시 연방 정부 셧다운 사태가 재연될 수 있다는 우려가 나오고 있습니다. 보도에 전형숙 기잡니다.

1b48dce70313e2960fa8928762770aac_1549921


작년 12월22일부터 1월25일까지 사상 최장 기간인 35일 동안 연방 정부 셧다운이 계속됐습니다.  그러나 트럼프 대통령이 멕시코 국경장벽 예산 합의없이 3주간 연방정부를 재가동하는 임시예산안에 서명하면서, 셧다운은 잠정 종료된 상태이고, 이번 주 금요일이면 임시 예산안으로 운영되는 연방 정부 업무가 종료됩니다.

당시 트럼프 대통령은 국경 장벽 예산안 배정에 대해 민주당에 양보한 게 아니라는 주장을 펼쳤으며 지난 주 국정 연설에서도 국경장벽 건설을 포기하지 않겠다는 강한 의지를 내비쳤습니다.

이 같은 트럼프 대통령의 강력한 의지에 대해 민주당은 국경장벽 예산안에 트럼프 대통령이 요구한 57억 달러를 배정하는 것은 어렵다고 못을 박으면서 공화당과 민주당 간의 협상은 난항을 겪고 있습니다.

민주당은 트럼프 대통령이 애초 요구한 57억 달러 대신, 13억에서 많게는 20억까지의 예산을 배정할 것이라고 한 걸음 물러섰지만,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이 주장한 예산의 반도 안 되는 금액은 터무니 없다며 협상은 결렬됐다고 일침을 가했습니다.

민주당은 또한, 국경이민 세관국이 운영할 이민자 구금 베드를 현 20,700 개에서 16,500개로 줄일 것을 함께 제안했습니다. 

이에 대해 트럼프 대통령은 곧바로, 민주당은 국경장벽을 통해 들어오는 불법 이민자들을 막을 의지가 전혀 없어 보인다고 비난하며 협상이 이뤄질 수 없음을 내비쳤습니다.

이런 가운데 백악관 수석 보좌관인 믹 멀버니 (Mick Mulvaney)는 11일 폭스 뉴스와의 인터뷰에서 멕시코 국경 장벽 건설은 의회의 동의가 있건 없건 간에 무조건 건설될 것이라고 말하며 트럼프 대통령의 국경장벽 건설에 대한 단호한 의지를 다시 한 번 강조했습니다.

<인서트: 믹 멀버니(Mick Mulvaney) 백악관 수석 보좌관>


이에 따라 지난달 1월 25일 국경장벽 예산을 두고 협상을 이끌어 가겠다며 시작된 3주 간의 임시 연방 정부는 또 다시 이번 주 금요일, 또 다른 셧다운 사태를 맞거나 국가비상사태에 돌입할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이로서 작년 말부터 35일간 이어졌던 연방 정부 셧다운으로 인해 아직 밀린 급여를 받지 못한 80여 만명의 연방공무원은 또 다시 연방 정부 셧다운이나 국가 비상 사태를 맞이할 수도 있을 것 같습니다.

국가 비상사태 선포와 관련해서 연방법에는 국가비상사태가 어떤 경우에 해당하는 지 뚜렷이 규정돼 있지 않아 사실상 ‘대통령의 재량’에 달려있으며  대통령은 국가적 위기 발생 시 비상사태를 선포하고 ‘행정 권한’의 확대를 꾀할 수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이 국가비상사태를 선포하면 연방법의 다양한 조항에 따라 의회 승인 절차 없이 장벽건설에 필요한 예산을 조달할 수 있으나 그 예산 배정에 대한 정당성을 보장받기 어려워, 국민과 야당의 계속적인 공격을 받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AM 1660 K 라디오 전형숙 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661 Local News 성금요일 십자가 행렬 행사 열려 Kradio보도국 04/19/19 24
7660 Local News 뉴욕에서 살아남기_ 운전면허 퍼밋(Permit) 취득하는 노하우와 주의점 Kradio보도국 04/19/19 33
7659 Local News LIRR 이용권과 Nassau 버스 요금도 이번주 일요일(21일)부터 인상 Kradio보도국 04/19/19 22
7658 Local News 뉴저지 에지워터, 20대 한인 청년 시장 선거 출사표 Kradio보도국 04/19/19 107
7657 Local News 푸드스탬프 이용해 온라인으로 식료품 구입 가능해진다 Kradio보도국 04/19/19 21
7656 Local News 뉴욕시, 종이봉투 5센트 부과 내년부터 시작 Kradio보도국 04/19/19 17
7655 Local News 4월 19일 뉴욕타임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헤드라인 Kradio보도국 04/19/19 15
7654 Local News [주요뉴스] 04/19/2019 모닝: 법무 “특검, 사법방해 결론못내”…야당 “방해 윤곽” Kradio보도국 04/19/19 18
7653 Local News 뉴욕시 자전거 전용 도로 700마일 추가로 설치 Kradio보도국 04/18/19 18
7652 Local News [챙뉴스]델리 판매 고기와 치즈에서 리스테리아균 검출, 뉴저지 플라워 앤 가든 쇼 Kradio보도국 04/18/19 80
7651 Local News 넷플릭스(Netflix) 맨해튼과 브루클린에 1억달러 투자 Kradio보도국 04/18/19 54
7650 Local News 뉴욕에 머물렀던 이스라엘 승무원, 홍역 감염으로 10일째 혼수 상태 Kradio보도국 04/18/19 25
7649 Local News 세인트 페트릭 성당 방화 시도범, 범행 이틀전 뉴저지 성당에서도 수상한 행동 Kradio보도국 04/18/19 22
7648 Local News [이알뉴]줄기세포 치료, 과연 기적의 치료인가? 파크애비뉴 스템셀 병원 기소 Kradio보도국 04/18/19 30
7647 Local News 올해 1분기 뉴욕시 임대료 사상 최고 Kradio보도국 04/18/19 20
|   Su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