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Wednes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합성 마약 엑스타시, 위험성이 과소평가된다는 지적 대두

Kradio보도국 0 195

합성 마약 엑스타시, 위험성이 과소평가된다는 지적 대두


(앵커)흔히 클럽용 약물로 잘 알려진 '엑스타시(Ecstasy)'의 과용으로 환각 증상은 물론 사망까지 이르는 경우가 있음에도, 엑스타시에 대한 위험성이 과소평가되고 있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습니다. 김성진 기자의 보돕니다. 

ce2d180e23474ec6a86c59388b0656cb_1547156

MDMA은 메틸렌디옥시 메스암페타민, 일명 '엑스타시'로 더 잘 알려져 있는 향정신성 물질입니다. 엑스타시를 복용하면 30분에서 1시간이 지나 서서히 아드레날린의 분비가 촉진돼 환각 증상이 나타나기 시작하고, 이러한 증상은 6시간에서 길게는 10시간까지 지속됩니다. 엑스타시를 복용하면 갈증을 잘 느끼지 못해 심각한 탈수 증상을 일으키거나, 반대로 저나트륨증에 의한 수분 중독 현상도 있는 것으로 알려져 있는데요. 

뉴저지 약물 통제 센터는 엑스타시가 심박수 증가와 환각 증상 등 코카인과 LSD를 결합한 효과를 낸다고 밝혔습니다. 흔히 클럽에서 흥분 상태를 장시간 지속하기 위해 젊은이들 사이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엑스타시는 이미 지난 80년대부터 일종의 '클럽 약물'로 유명세를 떨쳐 왔습니다. 

문제는 엑스타시 이용자들 사이에서 엑스타시의 악영향이 과소평가 되고 있다는 것인데요. 간편한 알약 형태로 공공 장소에서 사용되는 만큼 일반적으로 타 마약에 미해 다소 가벼운 약물로 인식되온 엑스타시는 사실 헤로인, 코카인, LSD와 동일한 범주에 속하는 마약류 중 하나입니다. 

현재 18살에서 25살 사이의 연령대에서 가장 많이 사용되고 있는 것으로 알려진 엑스타시는, 한번이라도 사용해 본 경험이 있는 인구 중 12%가 중독 증상을 호소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엑스타시는 타 마약류와 마찬가지로 복용 횟수가 늘어날 수록 그 양을 더욱 늘려야 같은 효과를 볼 수 있고 그 만큼 신체에 해로운 증상도 늘어나게 됩니다. 이렇게 엑스타시 중독이 되면 정신 이상 중 하나인 편집증이 나타나면서 피해망상 등 병적인 상태까지 이르게 된다고 전문가들은 경고했습니다. 또한, 일반적인 약물 스크리닝 검사로는 엑스타시 복용 여부를 판단할 수 없는 한계도 엑스타시의 광범위한 사용률에 기인한다는 지적도 나옵니다. 

지난 토요일, 패터슨에 거주하던 재믹 로우리는 집에서 엑스타시를 복용한 후 환각 증상이 보인다며 911에 신고를 했지만, 구급팀이 도착했을 때 로우리는 이미 사망한 상태였다고 패세익 카운티 검찰국은 밝혔는데요. 수사 당국은 전형적인 약물 과용으로 인한 사망으로 보인다고 덧붙혔습니다. 

주 약물 통제 센터에 따르면 현재까지 엑스타시 과용으로 인한 뉴저지 내 사망자는 1년에 1-2명에 그치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하지만 사망률이 낮다는 점이 엑스타시의 위험성을 과소평가하게 하게 하는 요인이 된다며, 젊은이들 사이에서 여전히 공공연히 유통되고 있는 엑스타시의 사용을 경계해야 한다고 주 당국은 권고했습니다. 

AM1660 K라디오 김성진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7183 Local News 브루클린 두개의 건물에서 내부 균열 일어나 주민 대피 Kradio보도국 01/22/19 7
7182 Local News MTA, 전철 제한 속도 높인다 Kradio보도국 01/22/19 8
7181 Local News 연방정부 셧다운 공무원들 위해 온정의 손길 이어져 Kradio보도국 01/22/19 11
7180 Local News 뉴욕시 시영아파트 여전한 난방 및 온수 문제로 골머리 Kradio보도국 01/22/19 6
7179 Local News [세계는지금] 日 '음주 드론 조종' 금지법 만든다 Kradio보도국 01/22/19 5
7178 Local News 멜린다 캐츠 퀸즈보로장 신년 기자간담회 "2020년 인구조사에 반드시 참여해야" Kradio보도국 01/22/19 17
7177 Local News 뉴저지, 운전자들에게 최악의 10개 주 안에 꼽히는 불명예 Kradio보도국 01/22/19 11
7176 Local News [파워인터뷰]KCC한인동포회관 류은주 신임회장과 함께 Kradio보도국 01/22/19 19
7175 Local News "스웨덴에서 K라디오 방송이 들렸습니다" Kradio보도국 01/22/19 18
7174 Local News 1월 22일 뉴욕타임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헤드라인 Kradio보도국 01/22/19 10
7173 Local News [주요뉴스] 01/22/2019 모닝 Kradio보도국 01/22/19 7
7172 Local News 마틴루터킹: "소수들의 커다란 힘으로 세상을 바꾼, 그를 기억하자" Kradio보도국 01/21/19 52
7171 Local News 뉴욕주 의회 100주년 3.1운동 기념 결의안 전달 Kradio보도국 01/19/19 32
7170 Local News [기획기사] 마틴 루터 킹 데이(Martin Luther King Day) Kradio보도국 01/18/19 34
7169 Local News 백악관 "2차북미정상회담 2월말 경 열릴 것…장소 추후 발표” Kradio보도국 01/18/19 30
|   Wednes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