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Mon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앤디 김 연방하원 후보 피말리는 접전끝에 당선 유력

Kradio보도국 0 204

앤디 김 연방하원 후보 엎치락 뒤치락 피말리는 접전끝에 당선 유력


(앵커)동부 최초의 한인 연방하원 당선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지만 당초 패색이 짙었던 앤디 김 후보가 선거 종료 후 이틀째 반전의 돌풍을 일으켰습니다. 바로 우편 투표 개표 이후 상황이 급변한 것인데요, 김 후보는 이제 선거 패배가 아닌 미 동부 최초의 한인 연방하원의원이라는 새로운 역사에 한걸음 바짝 다가서는 모양새입니다. 자세한 소식 김성진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57556b250be8c990e075cb53d391c4ad_1541651
자신의 당선을 공식 선언하고 있는 앤디 김 연방하원후보 (사진 출처 : 에이미 로젠버그 트위터 캡쳐)

톰 맥아더 현역 의원에 밀렸던 앤디 김 후보가 선거 종료 후 이틀 만에 뒷심을 발휘하며 승리에 바빡 다가서고 있습니다. 김 후보는 당초 2,300여표 차로 아쉽게 탈락의 고배를 마신 것으로 각종 내외신 뉴스를 통해 알려졌었는데요, 선거 종료 후 다음 날인 7일 오후 4시 30분 경 우편 투표 개표함을 열자 상황이 급변했습니다. 

김 후보는 우편 투표 개표에서 14,487표를 얻어 9,550표를 얻은 맥아더 의원을 2천 7백 여표 차로 따돌린 것입니다. 

김 후보는 이와 같은 개표 결과가 발표된 직후 자신의 선거 캠프에서 "어려운 싸움 끝에 마침내 이번 선거에서 승리했다"며 사실상 자신의 당선을 공식 선언했습니다. 지지자들은 환호하며 김 후보의 이름을 연호했습니다. 

<인서트 : 선거 승리를 선언하는 앤디 김 연방하원 후보>

이처럼 당선을 확실시 하고 있는 김 후보의 당선 여부는 현재까지 매우 유력한 상황이지만, 선거관리위원회는 아직 김 후보의 당선에 대한 공식 발표를 내지 않고 있습니다. 또한, 맥아더 후보 역시 7천여표 가량인 것으로 알려진 잠정 투표 개표 결과가 나올 때까지 자신은 기다릴 것이라며 패배를 인정하지 않고 있는 상황입니다. 

하지만, 벌링턴 카운티 팀 타일러 클럭은 현재 개표를 기다리고 있는 표들이 김 후보가 우세를 보였던 벌링턴 카운티 지역에서 나온 것이어서, 큰 이변이 없는 한 김 후보의 당선이 예측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김 후보의 당선이 확정되면, 이번 중간 선거에서 서부 캘리포니아의 영 김 후보, 동부 뉴저지에서 앤디 김 후보 등 2명의 한인 연방하원의원 탄생이라는 한인 이민 역사상 전대미문의 역사를 기록하게 될 전망입니다. 

AM1660 K라디오 김성진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844 Top News 김영철, 오늘 트럼프 만나 '北美2차회담' 최종조율…"곧 발표" Kradio보도국 01/18/19 25
1843 Top News 중미 출신 새 '캐러밴' 행렬, 순조롭게 멕시코 진입 Kradio보도국 01/18/19 19
1842 Top News 문 대통령 "3·1 운동 기념의 날 미국 뉴욕주 감사" Kradio보도국 01/18/19 17
1841 Top News 美의회, 中화웨이·ZTE에 美반도체 판매금지 법안 발의 Kradio보도국 01/17/19 20
1840 Top News 北김영철, 2차 북미 정상회담 논의차 워싱턴 향발 Kradio보도국 01/17/19 11
1839 Top News 온두라스 이어 엘살바도르서도 캐러밴 350명 미국 향해 출발 Kradio보도국 01/17/19 13
1838 Top News 김영철 17일 워싱턴 행…북미 2차정상회담 담판 Kradio보도국 01/16/19 23
1837 Top News 연방기관 직원 4만8천명 무급근무 명령 Kradio보도국 01/16/19 26
1836 Top News 뉴욕주 3.1운동 기념의 날 공식채택 Kradio보도국 01/16/19 146
1835 Top News 트럼프 “셧다운 연장은 민주당 책임”…종결 촉구 Kradio보도국 01/15/19 25
1834 Top News “트럼프, 김정은에 친서”…2차 담판 급물살? Kradio보도국 01/15/19 17
1833 Top News 국방부, 멕시코 국경 배치한 군 활동 9월까지 연장 Kradio보도국 01/15/19 21
1832 Top News 하원, '트럼프·푸틴 회담 통역노트 압수' 전방위 공세 예고 Kradio보도국 01/14/19 30
1831 Top News 미, 작년 최대 산유국 부상…'미국 우선주의' 가속화할듯 Kradio보도국 01/14/19 18
1830 Top News 셧다운 최장기록 깰 듯…장벽대치에 시위까지 Kradio보도국 01/11/19 49
|   Mo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