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Saturday (EST)
▶ 방송듣기
편지쇼
정보중계탑
5:0~6:00
보도국
6:00~7:00
내인생의 명작 (
7:00~8:00
째즈 우빱슈뱁
8:00~9:00
음악산책
9:00~10:00
CCM Camp
10:00~11:3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세계는지금] 日 10~20대 70% "타인 시선에 스트레스 받은 적 있다"

Kradio보도국 0 115


지구촌 곳곳의 소식을 모아 전해드리는 세계는 지금입니다.
69a2aa11b5e6165c28ab01915b14e9d3_1539382

 

10~20 70% "타인 시선에 스트레스 받은 적 있다"

 

일본의 10~20대의 70% 가까이가 다른 사람의 시선에 스트레스를 받은 적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12일 지지통신에 따르면 오사카(大阪)에 있는 화장품 회사 '만담' 15~59세의 남녀 191명을 상대로 지난 8월 인터넷 설문 조사를 한 결과 전체의 56.5% "다른 사람의 시선에 스트레스를 받은 적이 있다"고 답했습니다.

또한, 10~20대 젊은층 가운데 다른 사람의 시선이 무섭다고 느낀 적이 있다는 응답도 61.8%로 나타났다. 30~50대에 비해 25% 포인트가량 높은 것입니다.

만담측은 젊은층일수록 타인과 직접 만나는 대신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을 통한 접촉이 많은 점이 이런 응답과 무관치 않은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습니다.

 

베트남 남부서 지하수 남용으로 땅 꺼진다연간 최고 7.3

베트남 남부 메콩강 삼각주의 지반이 1년에 최고 7.3㎝나 내려앉는 등 심각한 지반침하로 사회문제가 되고 있습니다.

12일 일간 베트남뉴스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메콩강 삼각주의 지반은 최근 몇 년간 연간 평균 1.1㎝ 침하했습니다.

특히 도시와 산업단지에서는 연평균 2.5㎝가 내려앉고, 호찌민시에서는 1년에 7.3㎝나 침하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네덜란드 위트레흐트대 연구팀은 베트남 남부 지역에서 이처럼 지반침하가 빠른 속도로 진행되는 것은 지난 25년간 꾸준히 증가한 지하수 남용 때문이라고 밝혔습니다.

이에 따라 베트남 자연자원환경부는 추가 지하수 개발을 허가하지 않고 기존 지하수 활용시설도 규제하는 법안을 마련하는 등 고강도 대책에 나섰습니다

 

 

영국 올해 두 번째 '로열웨딩'…유지니 공주 결혼식 열려

 

 

영국 왕실이 12(현지시간) 올해 두 번째 '로열 웨딩'을 맞았습니다.

영국 왕위 계승 서열 9위인 유지니 빅토리아 헬레나(28) 공주는 이날 윈저성 왕실 전용 예배당 세인트 조지 채플에서 잭 브룩스뱅크(32)와 결혼식을 올립니다.

 

런던 상류사회를 대상으로 한 클럽 운영, 와인 도매업 등의 사업을 하고 있는 잭 브룩스는 영화배우 조니 클루니가 친구들과 함께 창업한 카사미고스 데킬라의 영국 홍보대사도 맡고 있습니다.

세인트 조지 채플은 지난 5월 영국 해리 왕자와 할리우드 여배우 메건 마클이 결혼식을 올린 곳으로 올해 두 번의 '로열 웨딩'이 모두 이곳에서 열리게 됐습니다.

이날 결혼식에는 엘리자베스 2세 여왕을 비롯해 윌리엄 왕세손 부부, 해리 왕자 부부 등 왕실 인사들이 대부분 참석할 예정입니다.

 

 

中여성변호사, 파출소 '나체조사' 논란네티즌 "CCTV 공개하라"

 

중국 공권력의 과도한 법집행이 도마에 오른 가운데 이번에는 민원인과 함께 파출소를 찾은 여성 변호사가 나체상태에서 조사를 받는 수모를 겪었다는 주장이 나와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12일 영국 BBC 방송 중문판에 따르면 지난달 20일 민원인과 함께 광저우 공안국 화린(華林)파출소를 방문했던 쑨스화(孫世華.48) 변호사는 최근 민원인 리()모씨 남편의 보석문제를 처리하러 파출소를 방문했다가 담당 경찰의 신분을 확인하는 과정에서 공안들에 의해 목이 조이고 20분간 옷이 벗겨진 채 조사를 받았다고 말했습니다.

그녀는 "공안들이 둘러싸고 양손을 뒤로 묶고 한 공안이 목을 조여 거의 발이 허공에 뜨면서 순간적으로 의식을 잃었다"고 당시 상황을 전했다. 그녀는 6시간 가까이 조사를 받은 끝에 풀려났습니다

저장(浙江)성 한정(漢鼎)변호사사무소의 옌화펑은 쑨 변호사의 말이 사실이라면 앞으로 변호사들은 업무처리에서 더욱 불안에 떨어야하고 위험한 사건을 극력 회피할 수밖에 없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지금까지 세계는 지금, 오화랑이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8480 Local News [투데이 경제] 美日, 인도·태평양에 700억달러 투입 Kradio보도국 11/13/18 11
8479 Local News 11월 13일 뉴욕타임스와 월스트리트저널 헤드라인 Kradio보도국 11/13/18 21
8478 Local News [주요뉴스] 11/13/2018 모닝 Kradio보도국 11/13/18 13
8477 Top News 캘리포니아 산불로 42명 사망…인명피해 최다 Kradio보도국 11/13/18 24
8476 Top News 미 대학 작년 외국인 신입생 줄어 Kradio보도국 11/13/18 14
8475 Top News 아마존, 제2본사 입지로 롱아일랜드·크리스털시티 선정 Kradio보도국 11/13/18 22
8474 Local News 이른 블랙프라이데이 세일 전쟁 시작, 소비자들 현명해져야 Kradio보도국 11/13/18 27
8473 Local News [세계는지금]"하루만에 20년치 피해 봤다" 伊산마르코 대성당 침수 지원요청 Kradio보도국 11/12/18 19
8472 Local News 대뉴욕지구한인교회협의회 제 45회기 회장단 이취임식 Kradio보도국 11/12/18 26
8471 Local News 다카 청년의 꿈과 소망을 그린 뮤지컬 '드리머 죠셉' 눈물과 감동 속에 성료 Kradio보도국 11/12/18 338
8470 Local News 뉴저지 한인회, 참전용사의 날 맞아 보훈단체 초청행사 열어 Kradio보도국 11/12/18 23
8469 Local News [이슈대담]"북한을 알아야 통일이 보인다", 민주평통 뉴욕협의회 2018 통일평화아카데미 성료 Kradio보도국 11/12/18 43
8468 Local News [투데이 경제] 사우디 "산유량 하루 100만 배럴 줄여야" Kradio보도국 11/12/18 20
8467 Top News 민심의 심판…총기규제 탄력받나 Kradio보도국 11/12/18 21
8466 Top News 캘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31명으로 늘어 Kradio보도국 11/12/18 17
|   Satur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