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Tuesday (EST)
라디오 극장
21:00~22:00
연합뉴스
22:00~23:00
재방송
11:00~12: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뉴욕시, 우버·리프트 1년간 신규 면허 동결

Kradio보도국 0 337

뉴욕시, 우버·리프트 1년간 신규 면허 동결


f7e302dccd0a0fb0eb572890f655016a_1533849


 

뉴욕시가 차량공유업체 우버와 리프트의 신규 면허를 한시적으로 동결하는 법령을 채택했습니다. 차량 호출 서비스에 대한 신규 면허 중단 조치는 미국 도시로는 처음입니다. 

 

뉴욕시의회는 8일 교통혼잡을 줄이는 방안의 하나로 향후 1년 동안 차량호출 서비스 업체에 대한 새로운 면허를 동결하는 법안을 찬성 39대 반대 6으로 통과시켰습니다.

 

이 안에 찬성 의사를 밝혀온 빌 드 블라지오 시장은 몇 주내에 이 법안에 서명할 계획입니다.

 

우버 측은 뉴욕의 지하철과 버스 체제가 불안정한 상황에서 이 법안은 외곽 지역 주민들의 운송 수단 이용을 더 어렵게 하고, 높은 요금으로 이어질 수도 있다면서 반대해왔습니다.

 

WSJ은 "내년 하반기 기업공개(IPO)를 목표로 하는 우버에 미국 최대 시장 가운데 하나인 뉴욕에서의 차질은 심각한 것"이라며 "다른 도시들이 뉴욕의 예를 따를 경우 우버의 성장 동력과 로비 활동의 효율성에 대한 의문이 제기될 수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인구와 고용의 증가에도 불구하고 뉴욕의 지하철, 버스 이용객은 갈수록 감소하고 있지만 지난 2015년 2만5천 대에 불과했던 우버·리프트 기사는 현재 8만 명을 넘어서면서 중요한 교통수단으로 정착했습니다. 뉴욕의 상징이었던 '옐로 캡'은 현재 1만3천500대로 줄었고, 고급 리무진 서비스인 '블랙 카'는 3만2천대 가량이 운행하고 있습니다.

 

미국의 다른 도시들에서는 기본 심사를 통과한 운전자면 누구나 우버 기사가 될 수 있지만, 뉴욕은 택시·리무진 위원회의 동의를 얻은 운전자에 한해 우버 기사 면허가 발급되는 독특한 시스템입니다.

 

이에 따라 뉴욕에서는 수많은 전직 옐로 캡 운전기사들이 우버 기사로 전직했으며, 이들은 '용돈 벌이'가 아닌 전업으로 운전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한편 뉴욕시의회는 이날 면허 동결과 함께 시 당국이 차량호출 서비스 운전기사에 대한 최저 임금 요율을 정하도록 하는 법안도 함께 통과시켰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958 TOP NEWS 미국 단체 3주간 방북…북한 여행금지 재검토 언급 후 처음 Kradio보도국 03/19/19 11
1957 TOP NEWS 국토안보장관 “북한 사이버 공격 대가 따를 것” Kradio보도국 03/19/19 8
1956 TOP NEWS '보잉 게이트'...연방 교통부 '737맥스' 승인과정 조사 Kradio보도국 03/19/19 4
1955 TOP NEWS 아마존 제2본사 뉴욕 유치 실패 원인은 오카시오 코르테즈 의원? Kradio보도국 03/18/19 88
1954 TOP NEWS 에티오피아 “보잉 추락, 인도네시아 사고와 유사” Kradio보도국 03/18/19 13
1953 TOP NEWS 믹 멀베이니 “트럼프, 백인 우월주의자 아냐” Kradio보도국 03/18/19 11
1952 TOP NEWS 인도네시아 파푸아 홍수·산사태 사망자 77명으로 증가 Kradio보도국 03/18/19 6
1951 TOP NEWS '공화 반란' 비상사태 저지안 통과…트럼프 "거부권" Kradio보도국 03/15/19 25
1950 TOP NEWS 뉴질랜드 모스크서 총격 참사…49명 사망 Kradio보도국 03/15/19 26
1949 TOP NEWS 최선희 "북한, 핵ㆍ미사일 시험 유예 이어갈지 곧 결정" Kradio보도국 03/15/19 19
1948 TOP NEWS 입시비리 브로커 “761가족 부정입학 도와” Kradio보도국 03/14/19 39
1947 TOP NEWS 트럼프 ‘추락사고’ 보잉 항공기 운항중단 긴급명령 Kradio보도국 03/14/19 30
1946 TOP NEWS 폼페이오 “인권문제 있어도 미 국익 발전시키면 해당 나라와 상대” Kradio보도국 03/14/19 22
1945 TOP NEWS 국무부 "시의적절한 보고서"…폼페이오 "북한 행동 필요" Kradio보도국 03/13/19 22
1944 TOP NEWS 안보리 "북핵ㆍ미사일 프로그램 그대로"…"재 회피" Kradio보도국 03/13/19 20
|   Tues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