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Mon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김정은, 미국 땅 언제 밟을까…'백악관 회동' 초미 관심

Kradio 보도국 0 202

김정은, 미국 땅 언제 밟을까…'백악관 회동' 초미 관심

 

7e24ee6b9fd8447f99ba3e5ab19cb72a_1528808
 

[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12일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하겠다는 뜻을 밝히고 김 위원장도 이를 수락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김 위원장의 역사적 미국행(行)이 언제쯤, 어떻게 현실화할지 주목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싱가포르 센토사섬 카펠라 호텔에서 김 위원장과 북미정상회담 공동성명에 서명한 뒤 김 위원장을 백악관으로 초청하겠느냐는 취재진의 질문에 "틀림없이 그렇게 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임] 네. 트럼프 대통령의 이번 발언이 현실화하면 북한 최고지도자의 사상 첫 미국 방문이 됩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회담을 마친 뒤 "우리는 다시 만날 것이다. 우리는 여러 번 만날 것"이라며 후속 정상회담을 여러 번 개최할 수 있다는 것을 시사한 바 있습니다. 회담후 기자회견에서는 "김 위원장이 백악관 초청을 수락했다"고 회담내용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만일 북미 정상이 '제3의 중립무대'인 싱가포르를 넘어 미국에서 추가 회담을 한다면 장소 자체로 매우 큰 정치외교적 합의를 띱니다. 이번 공동성명에서 합의한 새로운 북미관계 수립을 향한 출발을 알리는 일종의 신호탄이자 지난 70년간 이어온 북미 간 적대관계 청산과 관계 정상화를 극적으로 보여주는 상징적 사건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동시에 김 위원장이 시장 자본주의의 총아인 미국을 방문한다는 것은 그의 개혁·개방 의지를 확인시켜주는 중대한 계기가 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김]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일 백악관에서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만난 뒤 열린 기자회견에서 이번 북미정상회담이 잘 되면 김 위원장을 미국으로 초청하겠다는 뜻을 처음 밝혔었죠?

 

[임] 네. 당시 초청 장소에 대해서도 "아마도 우리는 백악관에서 먼저 시작할 것"이라며 백악관을 지목했다. 이 경우 공식 집무실인 '오벌 오피스'에서 두 정상이 회동할 가능성이 높아 보입니다. 김 위원장의 미국 방문이 이뤄지면 과거 트럼프 대통령이 언급했던 북미 정상간 '햄버거 회동'이 2년여 만에 현실화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대선 유세기간이었던 지난 2016년 6월 "김정은이 미국에 온다면 만나겠다. 회의 탁자에 앉아 햄버거를 먹으면서 더 나은 핵 협상을 할 것"이라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김] 김 위원장이 미국을 방문할 경우 장소와 시기가 단연 초미의 관심산데요. 장소는 일단 트럼프 대통령이 거듭 언급한 백악관에 무게가 실리고 있는 것 같습니다.

 

[임] 네. 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7일에도 김 위원장의 방미 장소와 관련해 백악관이냐 아니면 플로리다 팜비치에 있는 자신 소유의 고급 휴양지 마러라고냐는 질문에 "아마도 백악관에서 먼저 시작할 것이다. 어떻게 생각하느냐"고 언급한 바 있습니다. 이 경우 미국 정치의 심장부인 백악관의 대통령 집무실(오벌 오피스)에서 김 위원장과 트럼프 대통령이 만나는 장면이 연출될 수 있다. 아직 국교를 수립하지 않은 두 정상이 백악관에서 만난다는 것은 결국 비핵화에 관한 큰 틀의 합의가 이뤄지고 중요한 초기조치들이 원만하게 진행되는 것이 전제가 될 것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마러라고로 낙점될 가능성도 있다. 트럼프 대통령은 개인 별장이자 '겨울 백악관'으로 불려온 이곳에서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 등과 정상회담을 한 바 있다. 김 위원장을 이 곳으로 부른다면 친밀도 과시 등의 면에서 각별한 의미가 부여될 수 있습니다.

 

[김] 시기는 이번 회담의 결과와 그 이후 진행될 후속 비핵화 실무협상의 진전 상황 등에 따라 유동적일 것으로 보이는데요?

 

[임] 네. 최근 외교소식통은 "이후 비핵화 후속 협상이 잘 안 풀릴 경우 두 정상이 만나 톱다운식 담판을 지을 수도 있고, 반대로 후속 협상이 잘 마무리돼 피날레를 장식하기 위해 만날 수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와 관련, 블룸버그 통신은 "두 사람이 '죽이 맞는다면' 2차 정상회담은 아마도 가을에 열릴 것"이라고 보도하기도 했습니다. 일각에서는 9월 유엔총회도 한반도 평화문제를 논의하기 위해 정상들이 모일 기회가 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유엔총회가 열리는 뉴욕은 북한 대표부가 자리한 곳이자 지난 1일 백악관을 예방한 김영철 북한 노동당 부위원장 겸 통일전선부장과 마이크 폼페이오 국무장관이 회동한 곳이기도 하다. 이 경우 뉴욕에서 일단 만난 뒤 워싱턴으로 이동하는 형태로 김 부위원장의 방미 당시 동선을 따라갈 가능성도 완전히 배제할 수 없습니다.

 

[김] 그러나 후속회담이 열리더라도 장소가 반드시 미국이 될지는 다소 불투명하다는 관측도 있지 않습니까?

 

[임] 네. 노후한 전용기 사정 등으로 김 위원장의 장거리 비행에 현실적 제약이 있고, 미국 등 다른 나라에서 빌려주는 것도 이론적으로는 불가능하지 않지만 제재 위반 소지가 있다는 것입니다. 그러나 김 위원장은 북미정상회담을 위해 싱가포르를 방문할 때도 중국 고위급의 전용기를 이용한 바 있어 방미 때도 유사한 방식을 취할 가능성이 있습니다. 다만 김 위원장은 2016년 7월 인권유린 등 혐의로 인권 제재 대상으로 지정, 미국 입국이 불허돼 있어 미국의 독자제재 대상이었던 김 부위원장 방미 때와 마찬가지로 인권 제재가 우선적으로 풀려야하는 상황이다. 북한은 당초 평양에서의 정상회담 개최를 강하게 희망해온 만큼 후속회담 장소로도 평양을 강하게 주장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의 방북 자체가 정상국가 이미지를 강화할 수 있는 데다 김 위원장이 평양을 비우는 데 따른 안전 우려 등도 차단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김] 네. 김 위원장은 최근 김 부위원장을 통해 트럼프 대통령에게 보낸 친서에서 "여러 번 만나고 싶다"는 의사를 전했으나, 이날 회담에서 평양방문 요청 의사를 공식적으로 전달했는지는 확실치 않습니다. 아무튼 정상회담의 '분위기'가 긍정적이었다는 점에서 북미 정상이 일정한 시차를 두고 순차적인 워싱턴과 평양 교차방문이 성사될 가능성이 점차 커지는 분위기는 확실 한 것 같습니다. 임국장 잘들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82 Top News 미국 중간선거전망 민주당 우위 유지 Kradio보도국 10/22/18 11
1681 Top News 중미 이민자 5천여명, 미국 국경 향해 행진 Kradio보도국 10/22/18 18
1680 Top News 몰아치는 '로또 광풍'…양대 복권 당첨금 20억 달러 넘어 Kradio보도국 10/22/18 10
1679 Top News 평양공동선언 한달…교황 ‘방북 결정’ 하이라이트 Kradio보도국 10/19/18 23
1678 Top News 트럼프, '캐러밴' 이민행렬에 "민주당이 배후" 주장 Kradio보도국 10/19/18 17
1677 Top News 미국, 중국 환율조작국 미지정…'관찰대상국' 유지 Kradio보도국 10/18/18 22
1676 Top News '아메리칸 드림' 꿈꾸는 캐러밴…중간선거 쟁점 부각 Kradio보도국 10/18/18 23
1675 Top News 뉴저지 트랜짓 외부 컨설턴트에 해마다 수십만 달러 지출, 주민들은 여전히 회의적 Kradio보도국 10/18/18 15
1674 Top News 뉴욕 총영사관 국정감사 Kradio보도국 10/17/18 35
1673 Top News 주유엔대한민국 대표부 국감...화두는 '북핵' Kradio보도국 10/16/18 98
1672 Top News 하버드 아시아계 차별 논란 재판 시작 Kradio보도국 10/16/18 23
1671 Top News 중간선거 D-20…민주 정치자금 모금에 선전 Kradio보도국 10/16/18 18
1670 Top News 기내에서 미역국 쏟아져 3도 화상, 대한항공 측 부적절한 대응 논란 Kradio보도국 10/15/18 194
1669 Top News 미국 우파는 구글, ​좌파는 페이스북·트위터 선호 Kradio보도국 10/15/18 21
1668 Top News 검찰 ‘사법농단’ 키맨 임종헌 조사…구속영장도 검토 Kradio보도국 10/15/18 21
|   Mo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