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도 자살률 증가에 골치 > Local News > AM1660 K-RADIO

K-RADIO NEWS

미국도 자살률 증가에 골치

Kradio 보도국 0 373

미국도 자살률 증가에 골치

 

유명 패션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의 사망 원인이 자살로 추정돼 미국 사회가 충격에 빠진 가운데 1999년부터 2016년까지 미 전역에서 자살률이 증가했다고 질병통제예방센터(CDC)가 7일 발표했습니다.

 

CNN 방송은 CDC 보고서를 인용해 이 기간 미국 전역에서 자살률이 25%가량 증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네바다주를 제외한 모든 주에서 자살률이 증가했으며, 특히 노스다코타주는 조사 기간에 자살률이 58% 가까이 늘어나 가장 높은 증가율을 기록했습니다. 유일하게 자살률이 줄어든 네바다주도 여전히 50개 주 가운데 자살률이 9번째로 높았습니다.

 

2016년에는 전체 자살자 수가 4만5천 명에 달해 치매, 약품 남용과 더불어 자살이 미국의 3대 사망 원인 중 하나로 집계됐습니다.

 

CDC는 주 차원에서 경제적 지원 강화 등을 통한 자살 예방 노력 확대를 주문했습니다. 또 남은 유족과 지인에 대한 지원도 필요하다고 밝혔습니다.

 

9b065ba415b5ba43c5ce40d0e34d919e_1528452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 네이버로 보내기
  • 텀블러로 보내기
  • 핀터레스트로 보내기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