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Thursday (EST)
▶ 방송듣기
이브닝 뉴스(5:00~6:00)
이브닝뉴스
6:00~7:00
라디오 사랑방
7:00~9:00
청춘 라디오
9:00~11:00
재방송
11:00~12: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일본 또 억지주장…외교청서 '독도 일본땅' 반복

Kradio 보도국 0 175

일본 또 억지주장…외교청서 '독도 일본땅' 반복

 

6faa07a76b69ae6d57b785f40cd778cc_1526379
 

 

일본 정부가 올해도 외교청서에 독도가 일본 영토라는 억지 주장을 담았습니다.

 

독도문제라는 항목에 “다케시마(竹島·일본이 주장하는 독도의 명칭)는 역사적 사실에 비춰봐도, 국제법상으로도 명확히 일본 고유의 영토”라는 주장이 들어있습니다.

 

연례적으로 되풀이해 온 독도 침탈 야욕을 다시한번 분명히 한 것입니다. 외교청서는 “독도를 한국이 불법 점거하고 있다”는 도발적인 표현까지 들어 있습니다. 

 

독도 문제를 국제사법재판소에 회부해야 한다는 주장도 명기했습니다. 지난해에는 없던 동해 명칭에 대해서도 시비를 걸었습니다. 일본해가 국제적으로 확립된 유일한 호칭이라며, 동해라는 표기를 부정했습니다.

 

한일관계에 대해서도 의미를 축소했습니다.

 

지난해 들어있던 “전략적 이익을 공유하는 가장 중요한 이웃 국가”라는 표현을 뺀 채 “한일의 연대와 협력이 중요하다”, “미래지향의 신시대로 발전시킬 것”이라는 정도의 표현만 있습니다.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한국에 북한에 의한 일본인 납치 문제에 대한 협조를 당부하는 등 자신들이 필요할 때는 공조를 강조하면서도 한국에 대한 도발 강도를 높인 것입니다.

 

이는 한일관계에도 적지 않은 악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됩니다.

 

일본은 독도 도발 이외에도 한일간 위안부 합의 이행을 촉구하고 일제강점기 징용 피해 노동자상 설치도 하지 말라고 요구했습니다. 일본 정부는 북한과 관련해서는 핵실험과 미사일 발사를 ‘중대하고 임박한 위협’이라고 비난했습니다.

 

납치문제는 ‘가장 중요한 과제’로, 이 문제 해결 없이 북일 간 국교정상화는 불가하다고 했습니다. 아울러 미일동맹이 공고하다고 강조했고, 중일관계는 개선이 이뤄지고 있다고 평가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633 Top News 문대통령 "종전선언, 전쟁 종식 정치적 선언…평화협정 출발점" Kradio보도국 09/20/18 9
1632 Top News 한반도 비핵화협상, 공은 미국에…트럼프 “엄청난 진전” Kradio보도국 09/20/18 4
1631 Top News 무인점포 '아마존 고' 2021년까지 3천 개로 늘어난다 Kradio보도국 09/20/18 5
1630 Top News 미국, 2,000억 달러 관세폭탄 강행…중국, 보복 예고 Kradio보도국 09/19/18 6
1629 Top News 트럼프 겨냥 우드워드 신간 '공포', 1주만에 110만부 돌파 Kradio보도국 09/19/18 9
1628 Top News 9월 평양공동선언 "군사적대 종식·핵위협없는 한반도" Kradio보도국 09/19/18 9
1627 Top News 평양정상회담 첫날…키워드는 비핵화·NLL·이산상봉 Kradio보도국 09/18/18 15
1626 Top News 월가 직원 평균 연봉 42만2천500달러…금융위기후 최고 Kradio보도국 09/18/18 13
1625 Top News 미국, 내년 난민수용 쿼터 또 줄였다…4만5천명→3만명 Kradio보도국 09/18/18 12
1624 Top News 3차 남북정상회담, 꼬인 북미 관계에 새로운 국면 될까 Kradio보도국 09/17/18 14
1623 Top News 미 주요 언론, 3차 남북정상회담에 "문 대통령, 북미 가교역할 시험대" Kradio보도국 09/17/18 18
1622 Top News 허리케인 사망자 16명으로 늘어, 최고 1m 물폭탄 전망 Kradio보도국 09/17/18 17
1621 Top News 필리핀도 역대급 태풍 직격탄, 피해 눈덩이처럼 불어나 Kradio보도국 09/17/18 12
1620 Top News 가톨릭 성추문 어쩌나…폭로 이어지면서 화살은 교황 쪽으로 Kradio보도국 09/14/18 34
1619 Top News 플로렌스 남동부 해안 상륙...세력 1등급으로 약화 Kradio보도국 09/14/18 38
|   Thurs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