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Sunday (EST)
▶ 방송듣기
CCM Camp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하버드대 차기 총장에 '이민자 출신' 바카우

Kradio 보도국 0 143

하버드대 차기 총장에 '이민자 출신' 바카우


<앵커> 382년 역사 명문사학 하버드대의 차기 총장으로 로렌스 바카우 전 터프츠대 총장이 선임됐습니다. 이 소식 김지선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25103e8dc67a2e26039be181509f8474_1518468

 

하버드대학은 11일 제29대 총장으로 로렌스 바카우 전 터프츠대 총장을 지명했다고 밝혔다.

 

하버드대학은 성명에서 "깊은 교육과 대학연구가 도전받는 시점에는 기술적인 리더십과 전략적 사고, 절제된 실행력이 요구된다"면서 "이들 가치를 제공하는데 바카우 지명자가 적임자"라고 밝혔다.

 

바카우 지명자는 매사추세츠공대(MIT)에서 24년간 교수로 재직하면서 학장을 지냈고, 이후로는 11년간 터프츠 대학의 총장을 맡았다.

 

특히 제도운용과 관리에서 능력을 인정받았다고 일간 뉴욕타임스(NYT)는 전했다. NYT는 "도널드 트럼프 미 행정부가 하버드대학을 포함한 명문 대학들에 대해 적대감을 보이는 상황에서 관리의 리더십이 절실했다는 의미"라고 평가했다.

 

바카우 지명자는 이민자 집안에서 자랐다. 동유럽 망명자인 아버지와 아우슈비츠 강제수용소 생존자인 어머니를 두고 있다고 미국 언론들은 전했다.

 

하버드대 첫 여성총장으로서 12년간 재직한 두르 길핀 파우스트(70) 현 총장은 6월 말 퇴임할 예정이다.

 

한편, 하버드대 총장에는 버락 오바마 전 미국 대통령을 비롯해 재닛 옐런 연방준비제도 의장, 데이비드 리브론 라이스대 총장, 마이클 크로 애리조나주립대 총장을 비롯해 유력 인사들이 두루 후보로 거론됐다.

 

김용 세계은행(WP) 총재도 한때 하마평에 오른 것으로 알려졌다.

 

AM1660 K라디오 김지선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502 Local News 제32회 어린이예술제 Kradio 보도국 05/20/18 1
5501 Local News 2018년 식품인의 밤’ 및 ‘장학금 수여식’ Kradio 보도국 05/20/18 5
5500 Local News [스포츠 연예계] 마클, 시아버지 찰스 왕세자 손잡고 결혼식장 입장 Kradio 보도국 05/18/18 25
5499 Local News 제38주년 5.18 민주화 운동 기념식 Kradio 보도국 05/18/18 129
5498 Local News 뉴욕평통 새 임원진 선임 Kradio 보도국 05/18/18 27
5497 Local News 5월18일 뉴욕타임즈와 월스트리트 저널 헤드라인 Kradio 보도국 05/18/18 20
5496 Local News [주요뉴스] 05/18/2018 모닝 Kradio 보도국 05/18/18 19
5495 Local News [스포츠 연예계] 결혼 이틀 앞두고 영국 해리 왕자 예비장인 불참 확정 Kradio 보도국 05/17/18 26
5494 Local News 뉴욕시 미터기 주차요금 인상된다 Kradio 보도국 05/17/18 25
5493 Local News [투데이 경제] 美中 무역전쟁 와중에 스타벅스, 중국서 반독점 피소 Kradio 보도국 05/17/18 16
5492 Local News 5월 17일 뉴욕타임즈와 월스트리트 저널 헤드라인 Kradio 보도국 05/17/18 17
5491 Local News [주요뉴스] 05/17/2018 모닝 Kradio 보도국 05/17/18 20
5490 Local News 마리화나 합법화 되면 관련 산업규모 30억달러 늘어난다 Kradio 보도국 05/16/18 25
5489 Local News 브루클린서 10대 소년 2명 연쇄 납치 시도, 아시안 남성 공개수배 Kradio 보도국 05/16/18 31
5488 Local News [스포츠 연예계] 최다골차 패배에 퇴장까지…잊고 싶은 태극전사 '월드컵 흑역사' Kradio 보도국 05/16/18 20
|   Su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