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Wednes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켄터키 고교서 총격 2명 사망·17∼19명 부상

Kradio 보도국 0 294

켄터키 고교서 총격 2명 사망·17∼19명 부상


<앵커> 중동부 켄터키 주의 한 고등학교에서 23일 총격 사건이 일어나 학생으로 추정되는 10대 청소년 2명이 숨지고 17∼19명이 부상을 당했습니다. 이번 총격은 새해 들어 미국 내에서 사망자가 발생한 첫 학교 총기 사건입니다. 박동정 기자의 보돕니다.


2ce9e867b2343b1d54c0951eaa39f318_1516737
총격 사건이 일어난 미 켄터키 마샬카운티 고등학교 <사진제공=연합뉴스>

 

총격 사건은 23일 아침 켄터키 주 서부 작은 마을인 벤턴에 있는 마샬카운티고교에서 일어났습니다.

 

총격범은 15세 청소년으로 알려졌으며, 현장에서 붙잡혀 구금돼 있었습니다.

 

수업을 막 시작하려던 순간 교내 공터에서 15세 소년이 권총을 발포했습니다. 총격범은 무차별적으로 총을 쏘아댄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총성이 들리자 학생 수십 명이 뒤엉켜 달아났습니다. ABC 방송은 최소 14명이 총에 맞았다고 보도했습니다.

 

15세 여학생이 현장에서 사망했고 같은 나이의 남학생은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숨졌다. 12명가량이 직접 총탄에 맞아 부상했으며, 인근 병원으로 후송됐습니다. 나머지 5∼7명은 총격에 놀라 도망치는 과정에서 다친 것으로 전해졌다.

 

사건이 일어난 벤턴 지역은 인구 5천여 명에 불과한 작은 마을입니다.

 

마샬카운티 검찰청 제프 에드워즈 검사는 "현장에 백팩과 휴대전화가 어지럽게 널려 있었습니다. 총격 당시 상황을 알 것 같다"고 말했습니다.

 

총격범의 신원과 범행동기는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마샬카운티 고교에서 차로 30분 정도 떨어진 켄터키 주 패듀카 보건고교에서는 지난 1997년 10대 학생이 총기를 난사해 3명이 숨지는 사건이 있었습니다.

 

이날 사건은 전날 텍사스 주 고교 총격 사건에 이어 이틀 연속 학교 구내에서 벌어진 총기 사건이어서 학생과 교직원들을 불안에 떨게 했습니다.

 

앞서 전날 아침에는 텍사스 주 댈러스에서 남쪽으로 80㎞ 떨어진 작은 마을인 이탈리 고등학교 카페테리아에서 16세 소년이 총을 쏴 15세 여학생이 다쳤습니다.

 

지난달에는 뉴멕시코 주 나바호 원주민 지구에 있는 아즈텍 고등학교에서 총격 사건이 발생해 학생 2명이 숨지고 10여 명이 다쳤으며, 작년 11월에는 캘리포니아 주 북부 새크라멘토 인근 란초 테헤마 초등학교 주변에서 총격범이 무차별로 총기를 난사해 5명이 사망하고 10여 명이 부상했다.

 

AM1660 K라디오 박동정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25 Top News 캘리포니아 산불로 42명 사망…인명피해 최다 Kradio보도국 11/13/18 18
1724 Top News 미 대학 작년 외국인 신입생 줄어 Kradio보도국 11/13/18 13
1723 Top News 아마존, 제2본사 입지로 롱아일랜드·크리스털시티 선정 Kradio보도국 11/13/18 16
1722 Top News 민심의 심판…총기규제 탄력받나 Kradio보도국 11/12/18 16
1721 Top News 캘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31명으로 늘어 Kradio보도국 11/12/18 11
1720 Top News 항소법원 "불법체류 청년 추방유예제도 폐지할 수 없어" Kradio보도국 11/09/18 33
1719 Top News 트럼프 "불법입국자는 망명신청 불허" Kradio보도국 11/09/18 20
1718 Top News 앤디 김 연방하원 후보 피 말리는 접전 끝에 사실상 당선 확정(2보) Kradio보도국 11/08/18 63
1717 Top News 감세정책 제동 걸리나 Kradio보도국 11/08/18 33
1716 Top News 새 하원의장은 누가될까…펠로시 유력하지만 반대 움직임도 Kradio보도국 11/08/18 29
1715 Top News 앤디 김 연방하원 후보 피말리는 접전끝에 당선 유력 Kradio보도국 11/08/18 52
1714 Top News 영 김, 미국 하원의원 당선 유력 Kradio보도국 11/07/18 39
1713 Top News 중간선거, 하원 민주당 탈환ㆍ상원 공화당 수성 Kradio보도국 11/07/18 27
1712 Top News [중간선거]뉴욕주 쿠오모 주지사, 친한파 존 리우, 론 김 당선 Kradio보도국 11/07/18 72
1711 Top News 팰팍 최초 한인시장 탄생, 버겐카운티 한인 다수 지역 민주당이 압도 Kradio보도국 11/07/18 232
|   Wednes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