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Monday (EST)
한국 정치 시사방송
1:00~2:00
투투쑈
2:15~4:00
라디오 극장
4:00~5:00
이브닝 뉴스
5:00~6:00
이브닝뉴스
6:00~7:00
라디오 사랑방
7:00~9:00
청춘 라디오
9:00~11:00

K-RADIO NEWS

캘리포니아 산사태로 13명 사망…인명피해 늘어날듯

Kradio 보도국 0 330

캘리포니아 산사태로 13명 사망…인명피해 늘어날듯


fef48da75b892a41c9bc2a6b5f065576_1515594


미국 캘리포니아 주 산불피해 지역에 폭풍우로 산사태가 발생하면서 최소 13명이 숨지는 등 인명피해가 커지고 있습니다.

사망자는 지난달 산불피해가 극심했던 샌타바버라 카운티에서 나왔다. 소방당국은 주민 50여 명을 구조했지만, 희생자가 늘어날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9일(현지시간) AP통신·CNN 등에 따르면 샌타바버라·벤추라·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 주민 3만여 명에게 강제 또는 자발적 대피령이 내려졌으며, 수천 명이 대피했습니다.

샌타바버라 카운티 소방당국과 경찰국은 이날 오후 3시 현재까지 사망자가 13명, 부상자가 25명에 이른다고 밝혔습니다.

빌 브라운 샌타바버라 카운티 경찰국장은 "그러지 않기를 바라고 있지만 실종되거나 행방이 파악되지 않은 주민들이 늘어나고 있다"고 말했습니다.

LA 북서쪽인 몬테시토 지역에는 이틀 연속 몰아친 폭풍우와 산사태로 거대한 흙더미와 바위, 산불에 타고 남은 잿더미, 잔해, 나뭇가지 등이 휩쓸려 내려오면서 주택가 가옥 여러 채를 덮쳤습니다.

가옥 6채는 완전히 토사에 파묻혔다. 한 소방관은 "토사가 허리춤까지 빠질 정도로 주택가를 뒤덮었다"고 말했습니다.

구조대원들은 잔해와 돌에 뒤덮인 한 가옥에서 몇 시간 동안 진흙더미에 빠져 있던 14세 소녀를 극적으로 구조했습니다.

이 소녀는 현지 KABC TV에 "한 시간만 더 있었어도 죽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구조대원들은 무려 6시간의 구조 작업 끝에 이 소녀를 구해냈습니다.

폭풍우가 몰아치는 가운데 이 소녀가 거의 잦아드는 소리로 구조를 요청했는데 구조견이 소녀의 위치를 찾아내 다행히 구출해낼 수 있었다고 현지 방송은 전했습니다.

사망자와 부상자는 대부분 몬테시토 지역에서 나왔다. 주민 9천여 명이 사는 몬테시토는 연예인들도 많이 사는 부촌입니다.

방송인 오프라 윈프리와 배우 로브 로우, 방송진행자 엘렌 드제너러스 등이 집이 이 지역에 있습니다.

샌타바버라 카운티 소방국 관계자는 "구조대가 여러 루트로 구조 작업을 펼치고 있다. 구조된 사람들이 더 있을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신원이 확인되지 않은 또 다른 10대 소녀 한 명도 토사 더미 속에 갇혀 있다가 구조대원들에게 발견돼 병원으로 후송됐습니다.

엎친 데 덮친 격으로 몬테시토 지역에서는 무너져내린 잔해가 가스관을 건드리면서 가스가 유출돼 빗속에서 화재가 발생하기도 했습니다.

재난 당국은 산불피해 지역에서 약해진 지반이 무너져 내리면서 산사태가 잇따르고 있는 것으로 파악했습니다.

AP통신은 앞서 전날 오후부터 이날 새벽 사이에 시간당 25㎜의 폭우가 쏟아지면서 샌타바버라 카운티와 LA 카운티 주민들에게 대피 명령이 떨어졌다고 전했습니다.

하지만 실제 대피한 주민은 전체 15% 미만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739 Top News 플로리다 재검표 완료…상원 공화 52석·민주 47석 Kradio보도국 11/19/18 5
1738 Top News 북부 캘리포니아 산불 실종자 1천여명 Kradio보도국 11/19/18 4
1737 Top News 영 김, 하원 입성 좌절…우편투표서 역전패 Kradio보도국 11/19/18 4
1736 Top News 11월에 폭설...대비 부족으로 대혼란 Kradio보도국 11/16/18 45
1735 Top News 북캘리포니아 산불 사망자 7명 늘어 총 63명…실종 600여명 Kradio보도국 11/16/18 29
1734 Top News 연방하원의원 도전 영 김, 0.4%p차 역전 허용 Kradio보도국 11/16/18 36
1733 Top News FDA, 가향 전자담배 청소년 대상 판매 규제키로​ Kradio보도국 11/16/18 15
1732 Top News 선거 끝...선거광고물 쓰레기 처리는? Kradio보도국 11/15/18 24
1731 Top News 양형기준 손본다…마약사범 감형·판사 재량 확대 추진 Kradio보도국 11/15/18 21
1730 Top News 앤디 김 연방하원 입성…영 김은 막판 '초접전' Kradio보도국 11/15/18 22
1729 Top News 롱아일랜드 시티 아마존 제2본사, 뉴저지 주민들 출퇴근 경로는 여전히 복잡 Kradio보도국 11/14/18 32
1728 Top News 캐러밴 선발대 3,600㎞ 여정 끝 국경 도착 Kradio보도국 11/14/18 27
1727 Top News 북캘리포니아 산불…사망자 48명으로 늘어 Kradio보도국 11/14/18 19
1726 Top News 아마존 HQ2 롱아일랜드시티에...우려 증폭 Kradio보도국 11/13/18 53
1725 Top News 캘리포니아 산불로 42명 사망…인명피해 최다 Kradio보도국 11/13/18 31
|   Mo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