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Fri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미국행 비행기 타려면 4∼5시간前 공항 가라"…보안검색 강화

Kradio 보도국 0 202

"미국행 비행기 타려면 4∼5시간前 공항 가라"…보안검색 강화

 

443c36ef7216fa959215ebfac90d45b4_1508249
 


 오는 26일부터 미국에 가려면 비행기 이륙 4∼5시간 전에 공항에 도착해야 할 전망입니다.

모든 미국행 승객은 공항 카운터에서 2∼3분 정도 미국 방문 목적과 현지 체류 주소 등 보안 질의(인터뷰)를 거쳐야 해 출국 수속 시간이 1∼2시간 더 걸릴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입니다.

17일 국토교통부와 인천공항공사, 항공업계 등에 따르면 26일부터 미국행 여객기 탑승객에 대한 보안 검색이 강화된다. 이는 미 교통안전청(TSA) 요청에 따른 것입니다.

TSA는 지난 6월28일 긴급보안조치를 발표하고, 미국을 취항하는 105개국 180개 항공사에 탑승객 보안검색 강화를 직접 요청했습니다.

내용은 기내 위해물품 반입차단 등 단기 조치 3개항과 기내식 보안통제 강화 등 장기조치 9개항이다. 단기조치는 3주 이내, 장기조치는 4개월 이내 시행하도록 했습니다.

이에 따라 항공사들은 이미 단기 조치인 항공기내 위해물품 반입차단, 요주의 승객(Selectee) 휴대전자기기 전수검사(ETD), 휴대전자기기 검사 후 미국행 승객의 타 국가 승객과의 분리 조치 등을 시행 중입니다.

장기조치에 해당하는 보안검색 강화는 이달 26일 델타항공, 아메리칸항공 등 미국 국적기와 미국령인 괌·사이판 등에 취항하는 국내 저가항공사(LCC)부터 적용될 예정입니다.

미국 운항횟수가 많은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은 내년 1월 인천공항 제2터미널이 완공되면 설비 이전 등이 다시 필요할 수 있어 그때까지 시행 유예를 TSA에 요청했지만, 아직 정확한 답변을 받지 못한 상태입니다.

이에 따라 미국 국적기나 LCC를 타고 미국으로 가는 승객은 26일부터 강화된 보안검색을 받아야 합니다.

공항에 도착하면 항공사 카운터에서 항공사 직원과 '인터뷰'를 해야 한다. 여행 목적, 체류 기간, 현지 주소 등의 질문에 답해야 합니다.

테러 등에 대비해 수상한 사람을 걸러내기 위한 절차로 수사 기관에서 사용하는 일종의 '프로파일링 기법'을 사용하는 것입니다.

답변이 부정확하거나 미심쩍은 경우 '요주의 승객'으로 분류돼 탑승 전 격리된 공간에서 다시 정밀 검색을 받아야 합니다.

현재 탑승구 앞에서 무작위로 선정해 시행 중인 소지품 검사도 26일부터는 모든 승객에게 확대될 전망입니다.

한 사람 인터뷰하는데 2∼3분 걸리기 때문에 지금보다 탑승 수속에 걸리는 시간이 1∼2시간 늘어날 것으로 예상됩니다.

여기에 '요주의 인물'에 대한 정밀 검색까지 마치면 미국행 비행기에 모든 승객이 탑승을 완료하는 데는 시간이 더 걸릴 수 있습니다.

항공사 입장에서도 불편한 조치지만, TSA 보안조치를 준수하지 않으면 미국연방규정(CFR)에 따라 미국 정부가 외항사에도 9천∼2만7천500달러의 과태료를 부과할 수 있어 따르지 않을 수 없는 실정입니다.

항공사들은 심사가 길어질 경우 비행기 지연과 함께 환승객이 비행기를 놓치는 일도 벌어질 수 있어 인터뷰 시간을 줄이기 위해 근무 직원을 보강하는 등 대책 마련에 나섰습니다.

항공사 관계자는 "미국행 비행기를 타는 경우 지금은 이륙 3시간 전까지 공항에 오도록 안내하고 있지만, 앞으로는 이륙 4∼5시간 전 공항에 도착해야 안전하게 탑승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습니다.

국토부도 16일 항공사, 공항운영자 등이 참여하는 항공보안 조치 관련 회의를 열고 기관 간 협조사항을 확인하고 추가 보완사항이 있는지 점검했습니다.

국토부 관계자는 "현재 항공사, 인천공항공사 등 관계기관과 함께 추가 대응방안을 마련하고 있다"며 "미국행 승객의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6246 Local News 인종혐오 사진, 욕설 게재한 퀸즈 서니사이드 프로퍼티 매니저 퇴출 Kradio 보도국 02/22/18 15
6245 Local News 학교에 총기 난사하겠다…페이스북에 글 올린 15세 브롱스 학생 체포돼 Kradio 보도국 02/22/18 13
6244 Local News 팟홀로 운전자들 차량 파손 잇따라..교통국 팟홀 수리 작업에 나서 Kradio 보도국 02/22/18 10
6243 Local News 뉴저지에서 사망한 7세 여아 독감으로 확진..뉴저지에서 3번째 Kradio 보도국 02/22/18 27
6242 Local News 브루클린 차량들에 나치문양 새겨져, 경찰 조사중 Kradio 보도국 02/22/18 10
6241 Local News 뉴저지 레오니아 타운 '비거주차량 진입금지' 표지판 교체 작업 본격화 Kradio 보도국 02/22/18 56
6240 Top News 뉴욕.뉴저지 등 4개주 '총기안전연합' 결성 Kradio 보도국 02/22/18 13
6239 Local News [스포츠, 연예계] 아쉬운 여자 대표팀 1,000m 결승 Kradio 보도국 02/22/18 7
6238 Local News [투데이 경제] 빌 게이츠에게 슈퍼마켓 생필품 가격 물어봤더니 Kradio 보도국 02/22/18 11
6237 Top News 총기협회 '학내 무장화' 주장 Kradio 보도국 02/22/18 12
6236 Local News 세계 최고 부자도시 1위는 뉴욕 Kradio 보도국 02/22/18 18
6235 Top News 총격 피해학생 만난 트럼프 "무장한 교사 있으면 막았을수도" Kradio 보도국 02/22/18 12
6234 Local News [주요뉴스] 02/22/2018 [모닝] Kradio 보도국 02/22/18 10
6233 Local News 미 전국에서 투표율 가장 낮은 주는 뉴욕주…조기 투표 실시하기 위한 예산 집행 Kradio 보도국 02/21/18 20
6232 Local News 학교 음악 수업중 의자에 먼저 앉기 놀이하다 엉덩이 다친 여학생, 학교에 소송 Kradio 보도국 02/21/18 29
|   Fri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