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Sunday (EST)
▶ 방송듣기
CBSN찬양데이트(5:00~6:00)
JTBC
6:00~8:00
K-POP NY(재)
9:00~10:00
종교방송(재)
10:00~10:30
다함께1660(재)
10:30~11:00
JTBC뉴스룸
0:00~1:00

K-RADIO NEWS

유나이티드 항공, 오버부킹 관련 정책 변경

Kradio 보도국 0 136

유나이티드 항공, 오버부킹 관련 정책 변경


(앵커)오버부킹 관련 부적절한 승객 대우로 물의를 빚었던 유나이티드 항공이 예약 승객에게 최대 5일 전 미리 여행 변경 의사를 묻는 새 오버 부킹 정책을 도입할 예정입니다. 김성진 기자의 보돕니다. 
54095a08e00e8d3a41216e3c43ee952f_1500065
자사 승무원을 탑승시키기 위해 이미 탑승한 승객을 강제로 끌고나가 전세계적인 공분을 샀던 유나이티드 항공이 오버 부킹 관련 새 정책을 도입할 예정입니다. 

사측에 따르면, 오버부킹이 예상되는 항공편에 예약한 일부 승객들을 대상으로 출발일 기준 최대 5일 전 여행 계획 변경 의사를 확인하게 될 예정입니다. 

'플렉스 스케쥴 프로그램(Flex-Schedule Program)'이라 명명된 이번 계획은 250불 상당의 바우쳐를 제공하는 조건으로 탑승 일정을 변경할 의사가 있느냐는 이메일을 승객들에게 발송하는 것을 골자로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블룸버그 통신은 유나이티드 측의 목표가 다른데 있는 것 같다고 분석했습니다. 

이번 새 정책은 여행객이 집중되는 일부 항공편의 좌석들을 더 비싼 가격으로 되팔려는 유나이티드 항공사의 꼼수라는 것입니다. 

승객 입장으로는 초과 예약이라는 명분으로 새로운 항공편 이용 제의를 받는 것이지만, 항공사 입장에서는 새 규정을 이용해 이미 예약 및 지불이 끝난 좌석을 다시 확보한 뒤 얼마든지 비싼 가격에 되팔 수 있다는 것이 업계 관계자들의 전언입니다. 

어떤 고객들에게 이메일이 발송되는 지에 대한 항공사 내부 프로토콜이 비공개라는 점 역시 문제의 소지가 있다는 지적입니다. 

유나이티드 항공사 측은, 이메일로 스케쥴 변경 제의를 받은 고객은 항공일자나 공항을 변경할 필요 없이 시간과 항공편만 변경하면 되고, 이를 최대 5일 전에 고지 받게 되기 때문에 승객이 더욱 합리적인 선택을 할 수 있도록 도울 수 있다는 입장입니다. 

이코노미 좌석 승객의 경우 다른 비행기로 옮겨 타도 이코노미 좌석만 선택할 수 있으며, 1등석 좌석 승객이 오버 부킹을 이유로 좌석 등급이 내려가는 일도 없을 것이라고 유나이티드 항공사 측은 덧붙혔습니다. 

AM1660 K라디오 김성진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918 Local News 빌 드블라지오 뉴욕시장 재선 위한 한인 후원의 밤 Kradio 보도국 09/22/17 218
4917 Local News [파워인터뷰] "침묵행진", 가정폭력 인식의 달인 10월을 맞아 뉴욕가정상담소 주최 Kradio 보도국 09/22/17 28
4916 Local News 허리케인 마리아 강타 카리브해 사망자 30명으로 늘어 Kradio 보도국 09/22/17 16
4915 Top News 文대통령, 뉴욕 방문 일정 마치고 서울공항 통해 귀국 Kradio 보도국 09/22/17 26
4914 Top News 북미 최고수위 ‘말폭탄’ 공방 Kradio 보도국 09/22/17 20
4913 Local News 뉴욕시 응급 알람 서비스 앱 출시 Kradio 보도국 09/22/17 19
4912 Local News 공화당의 새 오바마케어 폐지법안 통과? 뉴욕 44% 삭감돼 Kradio 보도국 09/22/17 24
4911 Top News 캘리포니아 북부 해상서 규모 5.8 지진 Kradio 보도국 09/22/17 23
4910 Local News 앤드류 쿠우모 뉴욕 주지사, 푸에르토리코에 긴급구호팀 급파 Kradio 보도국 09/22/17 21
4909 Local News 맨하탄 센트럴 팍에서 강간시도 남성 용의자 공개수배 Kradio 보도국 09/22/17 21
4908 Local News [스포츠.연예] Kradio 보도국 09/22/17 18
4907 Top News 트럼프 "김정은은 미치광이" Kradio 보도국 09/22/17 14
4906 Top News 트럼프 "北거래 은행·기업·개인 제재" 고강도 대북제재 발표 Kradio 보도국 09/21/17 20
4905 Top News 한·미·일 정상 "北 견디지 못하게 최고강도 압박해야" Kradio 보도국 09/21/17 15
4904 Local News 뉴욕 포함 15개 주, 파리기후협약 이행 Kradio 보도국 09/21/17 29
|   Sun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