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Friday (EST)
▶ 방송듣기
재방송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미국내 유아 식품 20%에서 낮은 수준의 납 성분 검출

Kradio 보도국 0 58

미국내 유아 식품 20%에서 낮은 수준의 납 성분 검출


87a6b4ca4ebaa316de59cd96faf47e4d_1497879
<사진:
USA투데이 >

 



미국 내에서 유통되는 여러 식품류에 낮은 수준의 납 성분이 함유돼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습니다.

 

특히 어린 아이들이 먹는 유아용 식품 샘플 5개 중 한 개꼴로 납 성분이 검출돼 아이 키우는 엄마들을 놀라게 했습니다. 

 

17일 일간 USA투데이에 따르면 유해식품과 환경 영향 관련 연구기관인 환경방어기금(EDF)이 최근 조사한 결과 과일 주스와 뿌리 채소류, 쿠기류에서 납 성분이 많이 나왔습니다.

 

환경방어기금은 "물론 아이들이 식품만으로 높은 수준의 납 성분을 섭취하게 되는 건 아니라"면서도 "낮은 수준의 납 성분이라도 아이들에게 인지력 저하와 학습능력 저해, 언어습득 지연 등의 영향을 끼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식품의약품관리국-FDA는 그동안 유아 식품과 납 성분의 상관관계에 대해 광범위하게 표본조사를 벌여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시험된 유아 식품의 구체적인 브랜드는 공표되지 않았습니다.

 

조사 대상 식품에서 검출된 납 함유량이 정부 당국의 안전 기준을 초과하지는 않았다고 환경방어기금는 전했습니다.

 

전문가들은 그러나 납 성분의 경우 안전 기준에 미달하더라도 인체, 특히 유아의 성장 발달에 적잖은 영향을 미칠 수 있다고 우려했습니다.

 

질병통제예방센터는 2012년 아동에 대한 혈액 내 납 성분 수준에 대한 권고 기준을 상향 조정하면서 "안전한 수준이란 있을 수 없다"는 입장을 밝히기도 했습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4388 Local News 10대 한인유학생 남매 학대한 한인부부 징역형 Kradio 보도국 07/20/17 24
4387 Local News 뉴저지 인근 강변에서 발견된 여성의 시체 Kradio 보도국 07/20/17 24
4386 Local News 엘리스 탠 뉴욕시의원 민주당 예비선거 후보, 한인사회에 자신 지지해달라 호소 Kradio 보도국 07/20/17 35
4385 Local News 뉴저지 약물 남용 치료 주민 2015년 대비 10% 증가 Kradio 보도국 07/20/17 11
4384 Local News 뉴저지에서 또 다시 10대 소녀 실종 Kradio 보도국 07/20/17 14
4383 Local News 아동용 사이버 토이, 사생활 침해 위험 경고 Kradio 보도국 07/20/17 16
4382 Top News 트럼프 '6개월 자화자찬 업적' 발표 Kradio 보도국 07/20/17 13
4381 Top News 백악관 "트럼프, 세션스 법무장관 신뢰" Kradio 보도국 07/20/17 10
4380 Local News 뉴욕주 LIRR 개선위해 수십억 달러 투자한다 Kradio 보도국 07/20/17 13
4379 Local News 이민자 도시 뉴욕, 다민족 예술단체 전폭적인 지원 Kradio 보도국 07/20/17 12
4378 Top News 지난해 테러로 2만5천여명 숨져 Kradio 보도국 07/20/17 12
4377 Local News [주요뉴스] 07/20/2017 모닝 Kradio 보도국 07/20/17 16
4376 Local News 현철수 뉴저지주 의료감독관, 소수계 및 한인 의료환경 개선 위해 최선 다할 것 Kradio 보도국 07/20/17 27
4375 Local News [투데이 경제] 美 신규주택 착공넉달만에 반등…공급부족은여전 Kradio 보도국 07/19/17 17
4374 Local News [스포츠.연예] 마돈나 "내 연애편지·속옷·머리카락 경매 안돼" 법원에 요청 Kradio 보도국 07/19/17 17
|   Fri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