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현재 시각 :   Friday (EST)
▶ 방송듣기
청춘 라디오(9:00~11:00)
별빛마을
11:00~12: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재방송
12:00~06:00

K-RADIO NEWS

허리케인 샌디로 최악의 피해를 본, 라커웨이 보드워크 새로이 개장

Kradio 보도국 0 334

허리케인 샌디로 최악의 피해를 본, 라커웨이 보드워크 개장

 

(앵커)지난 2012년 미동부지역을 강타한 허리케인 샌디로 인한 피해 복구가 계속 되고 있습니다. 허리케인 샌디로 100여명의 인명이 사망했고, 재산피해 규모만 650억 달러에 달했습니다.  허리케인 샌디로 완전히 파괴됐던 5.5마일의 라커웨이 보드워크가 재건축되어 5년만에 개장을 앞두고 있습니다. 임창규 기자가 전합니다.

 

0ba85e32221d60bdb6c48d7c9b76c7f5_1495220
 

3억4천1백만달러의 예산을 들여 지난 3년 간 재건축 공사를 계속해 온 뉴욕 남쪽의 라커웨이 보드워크가 새로운 명물로 메모리얼 데이 연휴인 다음주에 개장을 앞두고 있습니다. 

 

라커웨이 비치 9스트릿에서 126스트릿까지 뻗어있는 5.5마일 길이의 라커웨이 보드워크는 최근 운행을 시작한 뉴욕 페리 서비스와 함께 뉴욕시 관광사업을 활성화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을 줄 것으로 보입니다.

 

빌 드블라지오 뉴욕시장은 오늘, "라커웨이 보드워크가 완성돼 지역 주민이 허리케인이나 해일등로 부터 안전하게 보호받게 됐다"면서, "뉴욕시민들과 뉴욕을 찾는 수백만명의 관광객들이 버스, 자전거, 그리고 페리를 이용해 라커웨이 비치에 새롭게 건축된 라커웨이 보드워크를 찾아 올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인서트: 빌 드블라지오 뉴욕시장>

 

라커웨이 보드워크는 허리케인 샌디 보다 더 강력한 태풍에 대비해 설계되고 시공되었습니다. 기존의 나무 판자로 된 방식의 보드워크에서 철근 콘크리트 상판이 콘크리트 옹벽과 철 파이프 파일 기둥 기초위에 설치돼, 100년 내 최대 허리케인에도 견딜 수 있도록 설계되었습니다.

 

또한, 라커웨이 보드워크에는 모래 산책로와 밝은 색상의 경사로 그리고 자전거 전용도로가 친환경적으로 함께 설치돼, 뉴욕시민과 관광객들의 관심을 끌 것으로 보입니다.

 

AM1660 K라디오 임창규입니다.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플러스로 보내기
  • 카카오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밴드로 보내기
Comments
번호 포토 분류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486 Local News 미성년자 태우고 차량추돌 사고 일으킨 30대여성 체포 Kradio 보도국 11/24/17 8
5485 Local News [파워인터뷰] 대뉴욕지구 한인보험재정협회 강일갑 회장 Kradio 보도국 11/24/17 13
5484 Local News 땡스기빙데이 퀸즈 뺑소니 차량 용의자 체포, 피해자 중상 Kradio 보도국 11/24/17 11
5483 Local News 추수감사절 곳곳서 총격 Kradio 보도국 11/24/17 11
5482 Local News "한국학교 이제 새롭게 시작한다", 재미한국학교 동북부협의회 "한국학교 미래포럼" Kradio 보도국 11/24/17 16
5481 Local News 뉴욕시 과학관 Pre-K 시설 위해 주지사의 서명 기다려 Kradio 보도국 11/24/17 8
5480 Local News H마트 '황금 개띠의 해' 달력 배포 Kradio 보도국 11/24/17 10
5479 Local News [스포츠, 연예] 스캣의 대가' 재즈보컬 존 헨드릭스 별세 Kradio 보도국 11/24/17 8
5478 Local News [투데이 경제] 美, 농협은행에 '자금세탁방지' 벌금…금융권 뒷북 대응 Kradio 보도국 11/24/17 9
5477 Local News 퀸즈 서니사이드 할머니 107번째 추수감사절 지내 Kradio 보도국 11/24/17 9
5476 Local News 아동 성매매범에 징역 472년 선고 Kradio 보도국 11/24/17 8
5475 Local News 35세 이하 젊은농부 나홀로 증가 Kradio 보도국 11/24/17 9
5474 Top News LA '33.3도'…1877년 관측 이래 가장 더운 추수감사절 Kradio 보도국 11/24/17 11
5473 Top News 美 테러경계 속 추수감사절…뉴욕선 화려한 퍼레이드 Kradio 보도국 11/24/17 6
5472 Local News [주요뉴스] 11/24/17 Kradio 보도국 11/24/17 7
|   Friday (EST)
▶ 방송듣기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